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10 불꽃타’ 유쾌한 김세영 “11언더파 도전했는데”
2018-03-04 13:56:07


[센토사(싱가포르)=뉴스엔 표명중 기자 / 주미희 기자]

김세영이 유쾌하게 10언더파를 친 소감을 밝혔다.

김세영(25 미래에셋자산운용)은 3월4일(이하 한국시간) 싱가포르의 센토사 골프클럽(파72/6,718야드)에서 열린 2018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네 번째 대회 'HSBC 위민스 월드 챔피언십'(총상금 150만 달러, 한화 약 16억2,000만 원) 최종 4라운드서 이글 1개, 버디 9개를 몰아치고 보기 1개를 범해 10언더파 62타를 쳤다.
김세영
▲ 김세영
최종 합계 12언더파 276타를 기록한 김세영은 최종 라운드가 한창 펼쳐지고 있는 오후 1시40분 현재, 공동 12위를 기록 중이다. 최종 라운드가 모두 끝난 뒤 김세영의 최종 순위가 결정된다.

김세영은 최종 라운드를 마친 뒤 뉴스엔과 만나 "편하게 치고 캐디하고 재밌게 치고 (이)미림 언니랑 같이 쳐서 더 재밌게 친 것 같다. 미림 언니가 13언더파 쳐야지 이랬는데 거기까지 못 쳐서 아쉽긴 하다"며 활짝 웃었다.

14개 홀까지 10언더파를 친 김세영은 애니카 소렌스탐(스웨덴) 만이 작성한 '꿈의 59타'에 도전했지만, 그 대기록엔 도달하지 못 했다.

59타를 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했느냐는 질문에 "타수는 생각 못 했고 11언더파는 도전 해봐야지 생각했다"고 말했다.

1~3라운드까지 2타를 줄이는데 그쳤던 김세영은 최종 라운드에서만 10타를 줄였다. 드라이버 비거리도 약 286야드로 멀리 나갔고, 페어웨이 안착률 약 92.9%(13/14), 그린 적중률 약 94.4%(17/18)로 샷 감이 좋았다. 무엇보다 달랐던 건 퍼트 수. 3라운드까지 평균 32.3개의 퍼팅을 했던 김세영은 최종 라운드에선 퍼트 수를 25개만 기록했다.

김세영은 "(어제 경기 끝나고) 연습을 조금 했다. 그런데 너무 안 돼서 어떻게 해야될 지 답을 못 찾겠더라. 그래서 오후 7시에 일찍 자고 오늘 새벽 4시 반에 일어났다"고 밝혔다.

이어 김세영은 "(지난 3일과의) 차이점은 편안하게 치자는 안도감이다. 1~3라운드 때는 골프에 들이댔다고 해야 된다면 오늘은 마음을 비웠다"고 설명했다.

김세영은 '역대급 루키 군단'이라고 불렸던 2015년 신인왕 출신이다. 김효주, 장하나, 백규정, 이민지(호주), 앨리슨 리(미국) 등 내노라하는 샛별들이 2015년 루키로 몰렸는데, 3승을 거둔 김세영이 신인왕을 차지했다. 이후 김세영은 2016년 2승, 2017년 1승으로 다소 기대에 미치지 못 했던 게 사실.

김세영은 "신인 때 생각해서 자꾸 비교되니까 저 스스로 안달나는 것 같더라. 과거는 과거니까 놔두고 현재가 중요하니까 현재 가장 잘할 수 있는 것 생각하려고 한다. 오늘도 그래서 좋은 결과가 따라온 것 같다"고 말했다.

지난해 애를 먹었던 샷도 비시즌 동안 집중 연습했다. 김세영은 "(연습을) 많이 했는데 잘못한 것 같다. 진짜 연습을 많이 했다. 제가 올바른 방향으로 가는 것 같지 않아서 연습을 많이 했는데 또 어떻게 보면 그렇게 많이 해서 이게 아니라는 확신을 가진 것 같다"면서 웃어 보였다.

올해 우승 횟수에 대한 목표를 정해뒀느냐는 질문에 "솔직히 그 전에 승수 목표 설정을 했다. 근데 그래봤자 되는 게 아니라서 올해는 재밌게 치는 게 목표"라고 답한 김세영은 "이제 시작이고 좋은 느낌을 갖고 있으니까 이 마음을 이어가면 좋은 결과 있을 거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 결과보다는 제가 지금 할 수 있는 것에 최대한 집중하면서 즐기면서 하다 보면 좋은 플레이 나올 것 같다"고 각오를 다졌다



.(사진=김세영)



뉴스엔 표명중 acepyo@ /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나한일X정은숙 동거-유산 후 30년만에 옥중 결혼식까지
이병헌 아들 얼굴 공개, 비판의 목소리 나오는 이유
나한일-전처 유혜정 미모의 딸 나혜진 “아빠 원망한 적 없다”
‘마이웨이’ 나한일 “30년 전 동거했던 정은숙 유산, 잘못된 선택이었다...
나한일 “10년 수감생활, 이혼에 母 별세까지 다 잃었다”
방탄소년단 뷔X제이홉, 나이아가라 폭포서 뽐낸 청량미소
마미손 ‘소년점프’ 피처링 캔 배기성의 미친 존재감
‘최현준♥’ 신소이, 애엄마 맞아? 아이돌 센터급 청순美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나한일X정은숙 동거-유산 후 30년만에 옥중 결혼식까지 (마이웨이) [어제TV]

이병헌 아들 얼굴 공개, 비판의 목소리 나오는 이유

나한일-전처 유혜정 미모의 딸 나혜진 “아빠 원망한 적 없다”(마이웨이)[결정적장면]

‘내일도 맑음’ 심혜진-설인아 포옹, 모녀상봉 기대[어제TV]

나한일 “10년 수감생활, 이혼에 母 별세까지 다 잃었다”(마이웨이)

‘손 더 게스트’ 부마자들 연결고리, 안내상 정체 뭘까 ‘의문’[어제TV]

‘마이웨이’ 나한일 “30년 전 동거했던 정은숙 유산, 잘못된 선택이었다”

‘내일도 맑음’ 하승리, 이창욱♥ 탓 다시 악녀되나[어제TV]

‘내일도 맑음’ 설인아 “자기야” 애교에 진주형 입맞춤[결정적장면]

갓세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모델 발탁 ‘글로벌 인기 입증’

방시혁의 치명적 자충수, 이제 방탄 팬덤은 호락호락하지않다[뮤직와치]

미스터션샤인 김태리 살린 다섯 아무개, 김은숙표 애국의 역사[TV와치]

연속성에 차별화 둔 ‘보이스2’ 시즌제 드라마의 좋은 예[종영기획]

‘강남미인’ 찰떡 캐스팅, 임수향♥차은우 아니면 어쩔 뻔했나[종영기획]

‘물괴’에 귀 기울이면 김인권 목소리가 들린다[무비와치]

티아라 지운 효민 ‘망고’ 중독성 살리고 음색 알리고[들어보고서]

구하라 측 “연인과 다툼으로 본인도 다쳐, 병원 입원 치료 중”(공식입장)

반민정 vs 조덕제 성폭력 공방 안 끝났다? 판결나고도 시끌시끌[이슈와치]

“이혼→책임 다할 것” 쌍둥이母 박은혜에 쏟아지는 응원[이슈와치]

‘오늘의 탐정→손 the guest’ 전배수, 공포엔딩 장식한 소름유발자[스타와치]

‘보이스2’ 김우석 “손가락 ..

배우 김우석이 ‘보이스2’ 촬영 중 강렬했던 기억을 떠올렸다. 김우석은 9월 20일..

지성 “‘아는와이프’ 게임 중독 남편..

또 형사? ‘암수살인’ 감독 밝힌 김윤..

‘물괴’ 이혜리 “조선시대 괴물이? ..

임창정 “‘하그사’ 초고음? 녹음하다..

현빈, 얼마나 바쁘기에 연애도 못할까(..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