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열애설’ 큐리, 밀착 수영복으로 드러낸 대문자 S라인

[어제TV]29㎏ 감량 홍지민 같은 옷 달라진 몸매 비교, 비포 vs 애프터(아빠...

제시, 비키니 입고 자랑한 국보급 애플힙

‘챔스’ 향해 잘 굴러가는 리버풀, 이제 마네만 터지면? 김재민 기자
김재민 기자 2018-02-13 06:00:01


[뉴스엔 김재민 기자]

반 다이크는 기대치를 충족하고 있고 카리우스도 최근 두 경기에서 선방했다. 이제 마네만 터지면 된다.

리버풀은 2월 12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샘프턴과의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로 리버풀은 토트넘 홋스퍼를 제치고 다시 리그 3위 자리를 되찾았다. 지난 1월 강등권이었던 스완지 시티에 0-1로 충격패하는 등 부진이 있었지만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4위권은 확실히 사수하고 있다.

사우샘프턴전에서는 리버풀이 만족할 만한 부분이 많았다. 공격진에서 호베르투 피르미누와 모하메드 살라가 기막힌 궁합을 자랑하며 1골 1도움씩을 기록했고 수비진에서는 수비수 역대 최고 이적료 기록을 쓴 버질 반 다이크가 단점 하나 보이지 않는 완벽한 수비력을 뽐내며 기대치를 충족했다. 시즌 중반까지만 해도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골키퍼 로리스 카리우스도 2경기 연속으로 안정적인 선방을 보여줬다.

왼쪽 측면 공격수로 출전한 마네의 부진이 길어지고 있다는 점은 리버풀의 고민거리다. 리그 19경기(선발 18회) 6골 5도움으로 공격 포인트 기록은 나쁘지 않지만 경기 내에서 보여주는 영향력은 지난 시즌과 비교해 크게 떨어진 모습이다.

지난 2016년 여름 이적시장에서 리버풀에 입단한 마네는 데뷔 첫 시즌 리그 27경기에서 13골 5도움을 몰아치며 팀의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이끌었다. 사우샘프턴에서 2년 연속 두자릿수 득점을 기록한 측면 공격수 마네는 리버풀에서 피르미누, 쿠티뉴의 자원을 받으며 더 좋은 경기력을 뽐냈다. 그가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차출로 팀을 잠시 떠났던 리버풀이 급격히 추락했던 것만 봐도 마네의 비중이 얼마나 컸는지 알 수 있다.

2017-2018시즌도 리그 개막 후 첫 3경기에서 연속골을 터트릴 때만 해도 지난 시즌의 기세가 그대로 이어질 것 같았다. 그러나 리그 4라운드 맨체스터 시티전에서 골키퍼 에데르송을 가격하는 거친 반칙으로 퇴장을 받았고 징계 복귀 후에는 햄스트링 부상으로 또 전력에서 이탈하며 폼이 급격히 하락했다. 이후 특히 쉬운 찬스에서도 득점을 놓치는 등 실수가 잦아지면서 플레이는 더 조급해졌다. 최근 공식전 5경기에 모두 선발로 출전한 마네는 단 한 골도 기록하지 못했다. 사우샘프턴전에서는 슈팅을 5개나 시도했지만 유효 슈팅은 하나도 없었다.

마네의 부진이 길어지면서 시즌 중도 이적한 쿠티뉴의 빈자리는 더 커졌다. 리버풀은 마네-피르미누-살라 공격 라인이 건재했기에 지난 겨울 이적시장에서 에이스 쿠티뉴를 FC 바르셀로나에 큰 부담 없이 보낼 수 있었다. 마네의 부진이 지속되면 리버풀의 후반기 구상에도 차질이 생기게 된다.

물론 마네는 사우샘프턴 시절부터 기복이 심했다. 리그 11골을 터트린 2015-2016시즌에도 리그 11라운드부터 30라운드까지 무려 19경기(26라운드 스완지 시티전 결장) 연속 무득점을 기록한 바 있다. 대신 몰아치기에 능한 만큼 한 번 터지면 다시 불타오를 수 있는 선수다. 최근의 폼 저하가 일시적인 부진일 가능성도 충분한 셈이다.

리버풀은 현재 3위이긴 하지만 챔피언스리그 입성을 장담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 6위 아스널이 북런던 더비에서 패하며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에서 다소 멀어지긴 했으나 시즌 말미까지 맨유, 리버풀, 토트넘, 첼시가 챔피언스리그 티켓을 두고 치열하게 경쟁을 펼칠 가능성이 크다. 그렇기에 2017년의 에이스 마네가 2018년에도 에이스 본능을 되찾아야 한다. 마네의 폼에 리버풀의 챔피언스리그 티켓이 달렸다.(자료사진



=사디오 마네)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
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김정연 “父 식물인간, 母 뇌경색으로 쓰러져” 눈물
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바람둥이’ 휴 그랜트 정착한다, 18세 연하와 드디어 첫 결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뮤직와치]‘금의환향’ 방탄소년단, 오늘(24일) 기자회견+컴백쇼 개최 ‘국내도 접수’

‘비디오스타’ 다니엘 린데만 “클럽서 만난 여성, 나한테 뽀뽀해달라고..거절”

[결정적장면]홍지민, 30㎏ 감량 다이어트 식단 공개 “오이와 도토리묵”(아빠본색)

아이유, 청순외모+넘사벽 가창력 ‘못하는 게 뭐야?’

‘컬투쇼’ 스페셜DJ 이영자, 가성비 제로 꽃다발 인증샷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버닝’ 전종서 “김태리와 ..

전종서가 김태리와 비교가 되는 건 알고 있지만 의식은 해본 적은 없다고 말했다. ..

빅톤, 5월 보이그룹 대전 출사표 “차..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독전’ 이주영 “긍정적인 류준열, ..

‘독전’ 류준열 “내 영화 보는 것, ..

‘예쁜 누나’ 윤종석 “‘눈새’ 처음..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