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골든슬럼버’ 강동원 “정직하고 성실하게 살려고 노력”
2018-02-12 15:43:35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강동원이 황금빛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영화 '골든슬럼버'는 2월 11일 CGV용산에서 CGV 강동원 스페셜 기획 상영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골든슬럼버'는 광화문에서 벌어진 대통령 후보 암살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한 남자의 도주극을 그린 영화다.
이번 CGV 강동원 스페셜 기획 상영은 한국에서 볼 수 없었던 오컬트 장르를 개척하며 강동원의 ‘사제복 신드롬’을 일으켰던 '검은 사제들'과 한순간 암살범으로 지목된 남자의 숨막히는 도주극을 담은 '골든슬럼버'를 연속 상영하는 것은 물론 관객들과 직접 소통하는 GV까지 진행되어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먼저 강동원은 ‘건우’ 캐릭터에 대해 “건우가 가진 성격 중에 저와 비슷한 지점들이 있다. 정직하고 성실하게 살려고 노력하는 점이 닮은 거 같다”고 말해 강동원과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일 건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극 중 관객들이 좋아해줬으면 하는 장면에서 과거 회상 장면을 뽑은 강동원은 “건우의 억울함과 감정을 쫓아가는 숨막히는 전개 속에서 과거 회상 장면은 관객들에게 환기를 주는 지점이 있다”고 전해 긴박한 도주는 물론 따뜻한 향수와 여운을 전할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또한 관객들의 질문에 강동원이 직접 답하는 특별한 시간이 이어져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었다.

마지막으로 강동원은 “'골든슬럼버'의 개봉이 며칠 남지 않았다. 많은 사랑 받았으면 좋겠다”며 영화에 대한 진심 어린 애정이 담긴 인사말을 전했다.

2월1


4일 개봉.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품절녀’ 구재이, CG로 만진듯한 수영복 몸매 ‘압도적 비율’
수영복 입은 야노시호, 딸 추사랑과 행복한 한때
몸짱 ‘토르’ 부부, 비키니 입고 해변서 뜨거운 입맞춤 포착
김소은 몸매 이 정도였어? 란제리 화보서 드러낸 섹시 자태
아이돌 B군, 약물에 의존하다 훅 가버렸답니다
싸가지없는 아이돌스타에 5만원권 돈다발 척척 안기는 사장님
안하무인 톱 여배우, 촬영장을 호스트바로 착각한건가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멋짐 폭발 박서...

늘 핫한 설리

청순한 여신 윤...

리얼 간지 소지...

수영복 입은 야노시호, 딸 추사랑과 행복한 한때[SNS★컷]

몸짱 ‘토르’ 부부, 비키니 입고 해변서 뜨거운 입맞춤 포착[파파라치컷]

‘품절녀’ 구재이, CG로 만진듯한 수영복 몸매 ‘압도적 비율’[SNS★컷]

안하무인 톱 여배우, 촬영장을 호스트바로 착각한건가 [여의도 휴지통]

김소은 몸매 이 정도였어? 란제리 화보서 드러낸 섹시 자태[화보]

아는형님 코요태 “행사수익 분배 신지4 김종민3 빽가3”[결정적장면]

‘전현무♥’ 한혜진 속옷 화보, 군살 제로 황홀 S라인[SNS★컷]

‘김지훈 열애설’ 윤호연 아나, 풍만한 비키니 자태 깜짝[SNS★컷]

아이돌 B군, 약물에 의존하다 훅 가버렸답니다 [여의도 휴지통]

이수지 신혼집 공개, 서울 야경 보이는 거실부터 침실까지

‘하나뿐인 내편’ 제2의 ‘아버지가 이상해’? KBS 주말극이 이상해[TV와치]

MBC 土암흑기 끝낸 ‘선넘녀’, 무한도전 빈자리 채운 구세주[TV와치]

‘극한직업→열혈사제’ 스크린도, TV도 이하늬 세상[스타와치]

라이관린-이대휘 본격 시동, 워너원 ‘막내즈’의 2막[이슈와치]

‘오늘도 배우다’ MBN 올드-아류 이미지 지울까[TV와치]

용감한형제·산다라박 손잡은 박봄, 싸늘한 여론 뒤집을까[뮤직와치]

‘연애의맛’ 또 최고시청률, 필연부부 끌고 고주원♥김보미 밀고[TV와치]

최진혁 하차-2위 추락 ‘황후의 품격’ 연장이 독 됐나[TV와치]

YG의 ‘마이웨이’가 씁쓸한 이유 [이슈와치]

이젠 믿고 듣는다, 화사라는 브랜드[뮤직와치]

‘우승 도전’ 양희영 “18홀 ..

[촌부리(태국)=뉴스엔 표명중 기자 / 주미희 기자] 양희영이 '혼다 LPGA 타일랜..

조정석 “무대에 대한 갈증 향수 늘 있..

‘극한직업’ 진선규 “마작 장면 ‘범..

단독선두 신지은 “왜글 남아…고치는..

오마이걸 효정 “대학졸업 신기, 내 꿈..

‘뺑반’ 류준열 “직접 운전해야 스피..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