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일단 뜨겁게’ 김유정X안효섭X송재림 대본리딩, 만화 찢은 비주얼 총출동
2018-02-08 07:24:45


[뉴스엔 황수연 기자]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의 대본리딩 현장이 포착됐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후속으로 오는 4월 첫 방송되는 JTBC 새 월화드라마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연출 노종찬, 극본 한희정, 제작 드라마하우스, 오형제/ 이하 ‘일뜨청’) 측은 2월 8일 유쾌한 웃음과 설렘 가득한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였다.
‘일뜨청’은 청결보다 생존이 먼저인 열정 만렙 취준생 길오솔(김유정 분)과 청결이 목숨보다 중요한 꽃미남 청소업체 CEO 장선결(안효섭 분)이 만나 펼치는 완전무결 로맨스다.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드라마 제작 소식이 전해지기 무섭게 국내외 팬들의 관심이 뜨겁게 달아올랐다. 역대급 ‘만찢’ 라인업을 탄생시킨 김유정, 안효섭, 송재림이 보여줄 시너지와 케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것.

지난달 30일 상암동 JTBC에서 진행된 대본 리딩에는 노종찬 감독, 한희정 작가를 비롯해 김유정, 안효섭, 송재림, 유선, 안석환, 김원해, 김정난, 도희, 김민규, 학진, 차인하, 이도현과 특별 출연하는 곽시양, 우현까지 황금 라인업을 완성한 배우들이 총출동해 뜨거운 연기 열전을 펼쳤다.

대본 리딩에 앞서 노종찬 감독은 “평소 팬이었고 존경하는 배우들을 모시고 작품을 하게 돼 기쁘다. 스태프들이 만들어 놓은 판에서 재미있는 연기 보여 달라”고 격려했고 한희정 작가는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 즐겁고 재미있게 쓸 테니 촬영도 같은 마음으로 해달라”고 응원했다.

청결보다 생존이 우선인 열정 만렙 취업준비생 길오솔 역을 맡아 성인이 된 후 처음으로 시청자를 만나게 될 김유정은 “밝은 에너지로 촬영 현장을 밝히겠다”는 상큼 발랄한 소감으로 미소를 자아냈다. 장선결 역을 맡아 우월한 비주얼로 싱크로율 100%의 캐스팅을 완성한 안효섭은 “많이 부족하지만, 최선을 다하겠다”며 드라마에 임하는 굳은 의지를 드러내 박수를 이끌어냈다. 원작에 없는 오리지널 캐릭터 최군으로 신선한 재미를 더할 송재림은 “열심히 하겠다”는 패기 넘치는 소감으로 눈길을 끌었다.

장장 4시간 동안 진행된 대본 리딩은 환상적인 팀워크와 유쾌한 웃음이 끊이지 않는 분위기 속에서 이어졌다. 김유정은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대본 리딩을 이끌었다. ‘청결무지’ 길오솔로 털털한 매력을 뽐내며 웃음을 유발하다가도, 감정이 깊어진 장면에서는 완벽하게 몰입해 좌중을 압도했다. 첫 주연을 맡은 안효섭은 장선결의 까칠 도도한 매력을 십분 살렸다. 각종 난해한 세균과 바이러스를 나열한 긴 대사를 한 치의 오차도 없이 소화하는 등 대본을 꼼꼼하게 연구한 노력파의 면모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시니컬하지만 따듯한 선결의 캐릭터를 섬세하게 녹여내 기대감을 더했다. 송재림은 능청스러운 연기로 미스터리한 최군의 극과 극 반전 매력을 풍성하게 살리며 재미를 불어넣었다. 꽃비주얼부터 극강의 ‘만찢케미’로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김유정, 안효섭, 송재림의 더할 나위 없는 연기 호흡 역시 시종일관 유쾌한 에너지를 발산하며 기대를 끌어올렸다.

무엇보다 꿀잼 지수를 높이는 내공 탄탄하고 개성 충만한 배우들의 열연은 드라마에 힘을 더했다. 유선은 극 중 장선결을 돕는 똑 부러진 권비서 역을 맡아 안정감 있는 연기로 임팩트를 선사했고, 도희는 대사 하나하나에 생기를 불어넣는 연기로 김유정과의 절친 케미를 기대케 했다. ‘믿고 보는’ 김원해는 상상초월 애드리브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드는가 하면 대본 리딩에 참석하지 못한 배우의 몫까지 빙의 연기로 소화하며 맹활약을 예고했다. 특히, 김유정과의 세상 유쾌한 ‘아빠와 딸’ 케미로 시종일관 보는 이들의 훈훈한 미소를 유발했다. 극중 선결의 엄마로 출연하는 김정난 역시 귀에 쏙쏙 들어오는 대사와 캐릭터의 매력을 돋보이게 하는 연기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여기에 극 중 김유정의 짝사랑 선배로 등장하는 곽시양은 특별 출연임에도 범상치 않은 존재감으로 활력을 더했고, 능청 연기의 대가 우현 역시 짧은 등장에도 시선을 강탈하며 자리를 빛냈다. ‘청소의 요정’ 멤버로 활약할 학진, 차인하 등 신예 배우들도 당찬 연기 열전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유쾌하고 설렘 가득한 대본 덕분에 지친 기색 없이 활기가 넘쳤고, 이를 생생하게 살리며 주고받는 연기 호흡은 이들이 펼칠 청춘 시너지를 향한 기대감을 뜨겁게 달궜다.

‘일뜨청’ 관계자는 “싱그러운 계절에 딱 어울리는 드라마로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김유정, 안효섭, 송재림의 밝고 긍정적인 청춘의 에너지와 탄탄한 내공을 지닌 배우들의 연기 시너지로 유쾌하고 가슴 따뜻한 드라마가 탄생할 것.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는 ‘인수대비’,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을 인정받은 노종찬 감독과 ‘조선총잡이’ 한희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으라차차 와이키키’ 후속으로 오는 4월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드라마하우스, 오형제 제공)


뉴스엔 황수연 suyeon9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자책했고 죄송했다” 부상당한 방탄 정국, 눈물과 깨달음
낸시랭 “남편 왕진진에 리벤지 포르노 협박받아, 무섭고 절망적”
‘차달남’ 미모에 학벌-재력까지, 다 가진 완벽 스펙 신붓감들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
손호영 누나 손정민,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군살 제로’
판빙빙-정치인 왕치산 성상납설 폭로한 中 재벌, 10조원 벌금형
서동주, 하버드대 출신 美 썸남 공개 ‘드레스 볼륨 몸매도’
‘따로또같이’ 강성연 “남편과 몸으로 못 놀아줘 미안” 눈물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자책했고 죄송했다” 부상당한 방탄 정국, 눈물과 깨달음[이슈와치]

낸시랭 “남편 왕진진에 리벤지 포르노 협박받아, 무섭고 절망적”

‘차달남’ 미모에 학벌-재력까지, 다 가진 완벽 스펙 신붓감들(종합)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손호영 누나 손정민,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군살 제로’[SNS★컷]

진화-함소원 부부 ‘사랑이 넘치는 키스’ [포토엔HD]

‘내일도맑음’ 심혜진, 딸 입학 사진보고 재수사 시작

‘살림남2’ 싱글대디 김성수 울린 딸 혜빈 깜짝 생일파티, 효녀 아닐리[어제TV]

‘신서유기5’ 이수근, 류현진 모르는 송민호에 “같이 못 있겠다”[결정적장면]

판빙빙-정치인 왕치산 성상납설 폭로한 中 재벌, 10조원 벌금형

‘신애라 학위논란’ 남편 차인표 밝힌 해명 #학위취득 #자녀편법유학(전문)

H.O.T. 이름 못쓴 H.O.T. 콘서트 “우리가 누구죠?”[뮤직와치③]

英노튼쇼 접수한 방탄소년단, 우피골드버그 셔츠 선물 받은 사연[뮤직와치]

“담배 진짜 피웠어요” 김혜은·한지민, 연기 위한 살신성인[무비와치]

판빙빙과 얽히면 큰일난다? 탈세 폭로자도 실종설[이슈와치]

‘뷰티인사이드-일억개의별-미스마’ 드라마판 꽉 잡은 3色 리메이크[TV와치]

낸시랭 왕진진, 혼인신고부터 파경까지 ‘다사다난 1년’[이슈와치]

현실화된 스타디움투어, 아무도 가지못했던 방탄소년단만의 길[뮤직와치]

조정석♥거미, 초고속 열애 인정부터 결혼까지[이슈와치]

‘골목식당’ 요식업 함부로 뛰어들면 안되는 모든 이유[TV와치]

정은지 “최근 에이핑크 숙소 ..

에이핑크 정은지가 1년 6개월 만에 발표한 새 앨범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정은지..

배우→감독 추상미 “명품백 못 사지만..

‘배반의 장미’ 손담비 “절친 정려원..

‘폴란드’ 추상미 “탈북민 트라우마...

함은정 “아이돌 출신 연기자, 혜택받..

정상훈 “조정석♥거미, 우리 부부보고..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