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김주혁 ‘흥부’ 봄날 제비처럼 반갑다, 그립다[씨네리뷰]
2018-02-08 17:20:34


만인의 사랑을 받는 배우 김주혁 유작 ‘흥부’가 언론배급시사로 베일을 벗었다. 봄을 맞아 날아오는 제비처럼 그의 등장은 내내 반갑기만 하다.

영화 ‘흥부: 글로 세상을 바꾼 자’(감독 조근현 /이하 ‘흥부’/ 2월14일 개봉)는 고대 소설 ‘흥부전’을 소재로 한다. ‘흥부전’이 쓰인 배경에 대한 상상을 더해 조선 후기의 혼란한 세상을 현재와 일치시킨다. 칼이 아닌 글로 세상을 바꾸고 싶은 연흥부(정우)가 부모 잃은 아이들을 돌보며 백성들의 정신적 지도자로 존경을 받는 조혁(김주혁)과 권세의 눈이 먼 조항리(정진영) 형제의 이야기를 ‘흥부전’으로 쓰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다룬다.
★대한민국의 현재, 조선 후기 역사에 얹히다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는 ‘흥부전’은 대표적인 풍자 고전이다. 사회지도층에 대한 반발심리가 가득 담겨있는 것은 물론 권선징악의 스토리라인은 민중에게 희망을 선사했다. 물론 그 아우라는 수백 년이 지난 지금까지 남아 사랑 받고 있다. 그렇기에 이 작품 ‘흥부’에서 현재의 상황을 얹어보겠다는 시도는 이상하지 않다.

하지만 날카롭게 말하자면 ‘흥부’의 스토리는 양날의 검이다. 영화의 현재적 메시지가 최근의 상황과 맞닿아 있지만 먼 옛날의 배경에 현실을 투영시키는 건, 자칫 ‘공감만을 위한 영화’로 비춰질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

특히 ‘흥부’에는 촛불, 민심 등 지난해 ‘촛불혁명’을 떠올리게 만드는 장면들이 곳곳에 산재해 있다. 개인의 힘을 깨달은 관객은 영화 속 민중의 사회변혁적 행보를 더욱 엄정히 바라볼 수밖엔 없다. 잘만 다룬다면 감동 시너지를 낼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면 노림수가 뻔히 보이게 된다.

그런 의미에서 ‘흥부’는 호불호가 갈릴 것으로 보인다. 현실적 코드를 찌르는 장면은 공감을 환기하지만, 악인들의 권력에 대한 비판의식은 다소 밋밋하다. 승리의 쾌감을 기억하고 싶은 관객들에겐 박수를 받고, 극적 재미와 ‘흥부전’ 특유의 날카로운 풍자를 기대했던 관객들에겐 아쉬운 작품이 될 것으로 보인다.

★확고한 캐릭터...더욱 보고 싶은 김주혁

‘흥부’의 강점은 원작 ‘흥부전’에서 기인한다. 극명한 선-악의 대비는 영화에도 이어진다. 최근엔 선악의 경계가 흐릿해지고 고뇌하는 캐릭터를 만들어내는 게 상업영화의 트렌드이지만, ‘흥부’는 오히려 더 명확하게 캐릭터 성격을 고정한다. 결국 악인을 어떤 방식으로 통쾌하게 처단하는 가에 집중하고 즐길 수 있다는 이야기다. 권선징악을 우직하게 밀어붙여 고민 없이 즐길 수 있다.

이 점은 배우의 역량으로 더 굳건해진다. 특히 남보다 못한 형제이면서 각각 선-악을 대리하는 조혁과 조항리의 대비가 눈에 띈다. 최근 ‘석조저택 살인사건’ ‘공조’로 서늘한 악인을 연기했던 김주혁은 유하면서도 우직한, 백성들의 정신적 지도자 조혁으로 분해, 다시 한 번 그의 널찍한 연기폭을 입증했다. 러닝타임 내내 좋은 배우를 너무 일찍 보냈다는 아쉬움과 좋은 연기를 남겨줬다는 감사함이 교차했다.

조혁과 대척점에 서있는 조선을 차지하려는 야심가 조항리 역의 정진영은 전형적인 빌런 속성에 엉뚱함을 더한 캐릭터를 이질감 없이 표현해냈다. 작품 전반에 흐르는 마당놀이극 같은 연출은 언뜻 과하게 보이지만, 적어도 연기측면에서 바라봤을 땐 두 배우가 멋지게 뛰어놀 수 있는 판을 만들어준 인상이다. 러닝타임 1시간45분. 12세 관람가. 2월 14일 개봉. (사진= 영화 '흥부' 포스터



및 스틸)

뉴스엔 객원 에디터 신동혁 ziziyazizi@slist.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히든싱어5’ 단역배우 김유정 “나름 흥행보증 수표” 어디 나왔나 보니
김지우, 딸 얼굴에 상처낸 레이먼킴에 일침 “당분간 술 금지”
‘히든싱어5’ 양희은 “난소암 시한부 선고..내 판 신나 팔더라”
제시카, 와이키키 해변 빛낸 아찔한 비키니 몸매
‘동물농장’ 치매 할아버지와 반려견 가족애, 정선희·토니안 눈물 펑펑
‘그것이 알고싶다’ 故 허은정 살해 용의자 얼굴과 결정적 단서
신민아, 55억 매입한 용산 건물 헐고 주차장으로 쓰는 이유
‘서민갑부’ 공동묘지 옆 당구대 철판 삼겹살, 연매출 8억원 비법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김지우, 딸 얼굴에 상처낸 레이먼킴에 일침 “당분간 술 금지”

美언론 “류현진, 가장 과소평가된 투수 중 한명”

‘히든싱어5’ 단역배우 김유정 “나름 흥행보증 수표” 어디 나왔나 보니[결정적장면]

‘히든싱어5’ 양희은 “난소암 시한부 선고..내 판 신나 팔더라”[결정적장면]

‘그것이 알고싶다’ 故 허은정 살해 용의자 얼굴과 결정적 단서(종합)

신민아, 55억 매입한 용산 건물 헐고 주차장으로 쓰는 이유(별별톡쇼)

다저스 감독 “류현진 복귀 큰 힘…빅 게임 피처”

제시카, 와이키키 해변 빛낸 아찔한 비키니 몸매

‘동물농장’ 치매 할아버지와 반려견 가족애, 정선희·토니안 눈물 펑펑

[포토엔HD] 신태용 감독, 홍명보에게 90도 인사 ‘그 마음 알겠더이다~’

잘나가던 ‘공작’ 스스로 발목잡은 ‘목격자’ 이성민[무비와치]

“시청률 2%대” 연기돌 내세운 ‘하우스헬퍼’ ‘시간’ 왜 참패했나[TV와치]

슈퍼주니어-D&E 무시못할 14년연륜, 청량 힙합도 해낼줄이야[뮤직와치]

‘러브캐처’ 연애 예능이 이럴 일인가, 제작진의 뒤통수[TV와치]

‘친애하는 판사님께’ 박병은의 흑화, 무서운데 기대된다[TV와치]

‘물괴’ 김명민도 극찬한 혜리, 우려를 기대로 바꿀까[스타와치]

하정우, 반박불가 최연소 1억배우의 가치[스타와치]

이효리♥이상순, 30억 출연료 거절하고 ‘문재인 대통령 구두’ 모델된 사연

‘인랑’ 90만 못 넘고 차트아웃, 그래도 빛난 다작배우 강동원[스타와치]

‘라타타 넘었다’ 2연속 1위 꿰찬 (여자)아이들, 신인상은 떼놓은 당상[뮤직와치]

“하던대로만 해도 잘 먹고 잘..

국내에서 높은 몸값을 자랑하는 톱배우 강동원이 아무도 자신을 몰라보는 할리우드..

슈주 동해X은혁 “멤버 한명씩 군대갈..

‘이별’ 채시라 “김민식PD 팬심 고백..

‘신과함께2’ 하정우 “과거신, 얼굴 ..

‘공작’ 한재덕 대표 “개런티 깎아 ..

‘신과함께’가 바꿔놓은 주지훈 “친..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