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양희영, LPGA 개막전 1R 공동 13위..韓 강풍 속 주춤(종합)
2018-01-26 08:13:28


[뉴스엔 주미희 기자]

양희영이 LPGA 개막전에서 한국 선수들 중 가장 좋은 성적을 거뒀다. 대부분의 한국 선수들은 바하마 강풍에 주춤했다.

양희영(29 PNS골프단)은 1월26일(이하 한국시간) 바하마 파라다이스 아일랜드의 오션 클럽 골프코스(파73/6,625야드)에서 열린 2018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개막전 '퓨어 실크 바하마 LPGA 클래식'(총상금 140만 달러, 한화 약 14억9,000만 원) 1라운드서 버디 4개, 보기 3개를 엮어 1언더파 72타를 쳤다.
양희영
▲ 양희영
유소연
▲ 유소연
펑샨샨
▲ 펑샨샨
1라운드가 대부분 끝나가는 오전 8시5분 양희영은 한국 선수들 중 가장 높은 순위인 공동 13위를 기록했다. 5언더파를 친 단독 선두 브룩 헨더슨(캐나다)과는 4타 차.

지난 2017년 '혼다 LPGA 타일랜드' 우승자인 양희영은 올해 개막전부터 출전해 강풍으로 고생했다. 페어웨이 안착률은 92.9%(13/14)로 좋았으나, 그린 적중률이 55.6%(10/18)로 거의 반토막이었다. 퍼트 수는 27개.

양희영은 14번 홀까지 버디 4개, 보기 1개를 엮어 3언더파를 치며 선두권을 순항했지만, 15,16번 홀에서 그린을 놓쳐 연속 보기를 기록하며 뒷걸음질했다.

세계랭킹 3위 유소연은 버디 2개, 보기 3개를 묶어 1오버파 74타를 기록 이미림과 공동 26위로 다소 주춤했다. 유소연 역시 강풍으로 인해 샷을 그린에 올리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그린 적중률이 약 38.9%(7/18)에 불과했는데, 그에 비해 퍼트 수는 26개로 많았다.

유소연은 1오버파를 이어가던 16번 홀(파4)에서 그린 밖 멋진 칩인 버디로 이븐파로 올라섰지만, 17번 홀(파3)에서 다시 보기를 범하며 1오버파로 경기를 마쳤다.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은 단독 선두 브룩 헨더슨의 경기가 돋보였다. 헨더슨은 이날 티샷 정확도 약 64.3%(9/14), 그린 적중률 약 66.7%(12/18), 퍼트 수 26개를 기록했는데 그린을 많이 놓쳤음에도 파 세이브를 잘 해내며 노보기 플레이를 펼쳤다.

루나 소브론 갈메스(스페인), 사라 제인 스미스(호주)가 4언더파로 공동 2위에 올랐다.

세계랭킹 1위 펑샨샨은 버디 4개, 보기 1개로 3언더파를 치며 선두와 2타 차 공동 4위로 나섰다. 펑샨샨은 페어웨이 안착률 약 85.7%, 그린 적중률 약 66.7%, 퍼트 수 27개를 기록했다. 지난해 메이저 챔피언인 다니엘 강(미국)도 펑샨샨과 함께 공동 4위다.

2017년 베어 트로피(최저 타수상), 100만 달러(한화 약 10억6,000만 원) CME 글로브를 제패한 렉시 톰슨(미국)은 1언더파로 공동 13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3승을 거둔 세계랭킹 5위 김인경은 버디 1개, 보기 2개, 더블 보기 1개로 3오버파 76타를 치며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박성현, 전인지, 박인비, 김세영, 고진영 등은 이번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다.(사진=위부터 양희영(자료사진), 유소연,



펑샨샨)


뉴스엔 주미희 jmh0208@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손연재 “은퇴후 고삐 풀려, 술 종류별로 다 마셔봤다”
BTS 리더→청년 김남준, 우리가 몰랐던 RM의 섬세한 내면세계
손연재, 4㎏ 찐 게 이정도? 청순美 작렬 ‘최파타’ 인증샷
‘아침마당’ 추상미 “아이 가지려 10년 방송 중단..유산 아픔도 겪어”
야노시호, 수영복 입고 드러낸 남다른 뒤태
EXID LE, 비키니에 드러난 대문자 S라인 ‘독보적 힙업’
신지수, 39㎏ 인증 후 “키 153㎝, 말랐지만 징그럽지 않아”
‘주사설’ 김숙, -140도 냉각 사우나에 “똥 쌀 듯”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손연재 “은퇴후 고삐 풀려, 술 종류별로 다 마셔봤다”

손연재, 4㎏ 찐 게 이정도? 청순美 작렬 ‘최파타’ 인증샷[SNS★컷]

BTS 리더→청년 김남준, 우리가 몰랐던 RM의 섬세한 내면세계[뮤직와치]

‘아침마당’ 추상미 “아이 가지려 10년 방송 중단..유산 아픔도 겪어”

야노시호, 수영복 입고 드러낸 남다른 뒤태[SNS★컷]

신지수, 39㎏ 인증 후 “키 153㎝, 말랐지만 징그럽지 않아”(전문)

방탄소년단 RM ‘mono.’ 아이튠즈 88개국 1위 ‘K팝 신기록’[뮤직와치]

‘집사부일체’ 이문세 “갑상선암 수술 두번, 자연서 치유해야겠다 생각”

‘그것이 알고싶다’ 은혜로교회 신옥주 목사, 피지 집단결혼의 기괴함(종합)

‘호날두 친정 방문’ 맨유-유벤투스 라인업 발표

‘신애라 학위논란’ 남편 차인표 밝힌 해명 #학위취득 #자녀편법유학(전문)

H.O.T. 이름 못쓴 H.O.T. 콘서트 “우리가 누구죠?”[뮤직와치③]

英노튼쇼 접수한 방탄소년단, 우피골드버그 셔츠 선물 받은 사연[뮤직와치]

“담배 진짜 피웠어요” 김혜은·한지민, 연기 위한 살신성인[무비와치]

판빙빙과 얽히면 큰일난다? 탈세 폭로자도 실종설[이슈와치]

‘뷰티인사이드-일억개의별-미스마’ 드라마판 꽉 잡은 3色 리메이크[TV와치]

낸시랭 왕진진, 혼인신고부터 파경까지 ‘다사다난 1년’[이슈와치]

현실화된 스타디움투어, 아무도 가지못했던 방탄소년단만의 길[뮤직와치]

조정석♥거미, 초고속 열애 인정부터 결혼까지[이슈와치]

‘골목식당’ 요식업 함부로 뛰어들면 안되는 모든 이유[TV와치]

신소율 “김지철과 공개열애 ..

신소율이 김지철과 공개연애가 행복하다고 말했다. 영화 ‘늦여름’(감독 조성규)..

‘파자마 프렌즈’PD “장윤주→조이, ..

현빈 “한가지 연기만 하는 건 내 살 ..

정은지 “고마운 아이유·정승환, 콘서..

‘파자마 프렌즈’ PD “반상회장 역할..

‘창궐’ 이선빈 “외모 1등 장동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