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열애설’ 큐리, 밀착 수영복으로 드러낸 대문자 S라인

[어제TV]29㎏ 감량 홍지민 같은 옷 달라진 몸매 비교, 비포 vs 애프터(아빠...

제시, 비키니 입고 자랑한 국보급 애플힙

미키타리안 바추아이 자카, 2016년 여름 이적생의 수난 김재민 기자
김재민 기자 2018-01-26 06:00:02


[뉴스엔 김재민 기자]

2016년 여름 이적시장에는 도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돌아보면 당시 기대치에 못 미치는 선수가 유난히 많다.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1년 반만에 떠났다. 미키타리안은 지난 23일(이하 한국시간) 아스널 이적을 확정했다. 원했던 이적은 아니다. 미키타리안은 아스널 에이스 알렉시스 산체스가 맨유로 가면서 스왑딜로 아스널 유니폼을 입게 됐다. 쫓겨나듯 팀을 떠난 경우에 가깝다.
미키타리안의 실패는 의외다. 지난 2016년 여름 이적시장에서 이적료 4,200만 유로(한화 약 553억 원)를 기록하며 맨유로 이적한 미키타리안은 '검증된' 선수였다. 샤흐타르 도네츠크 시절부터 빅클럽 이적설이 돌았고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는 독일 분데스리가 최고의 2선 자원으로 평가받았다. 2015-2016시즌 분데스리가 도움왕이었다. 빅리그 검증도 마쳤고 챔피언스리그 경험도 풍부한 선수였다. 조세 무리뉴 감독이 좋아하는 '수비도 잘 하는 공격수'였다. 그랬던 미키타리안이 맨유의 교체 명단에서도 빠질 정도로 입지가 좁아질 줄 누구도 예상하기 어려웠다.

미키타리안 외에도 2016년 여름 이적시장에서 막대한 이적료를 기록하며 팀을 옮긴 선수 중에는 유난히 '먹튀'가 많았다.

미키 바추아이는 첼시 역대 최악의 영입으로 불릴 만하다. 첼시가 바추아이를 영입하기 위해 투자한 금액이 무려 3,900만 유로(한화 약 514억 원)였다. 2016년 여름 이적시장 최고 이적료 10위 기록이다. 심지어 당시 기준으로 바추아이는 페르난도 토레스에 이어 첼시 역사상 두 번째로 비싼 선수였다. 백업 자원으로 쓰기에는 너무 비싼 선수였다.

지금에 와서는 백업으로라도 가치가 있었으면 싶을 정도로 바추아이는 처참하게 실패했다. 입단 첫 시즌부터 전력외 자원이나 다름없었다. 2016-2017시즌 리그 20경기에 출전했지만 선발 출전은 단 1차례였고 출전 시간은 총 239분에 불과했다. 경기당 14분 꼴이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디에고 코스타가 빠지는 경기에서도 바추아이 대신 측면 공격수인 에당 아자르를 임시방편으로 올려 썼다. 이번 시즌도 입지는 크게 다르지 않다. 바추아이는 첼시 대신 크리스탈 팰리스나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를 선택하는 게 좋았을 지도 모른다.

이적료 4,500만 유로(한화 약 593억 원)를 기록하며 최고 이적료 5위였던 자카도 아스널에서 고전하고 있다. 보루시아 묀헨글라드바흐에서는 핵심 선수였다. 자카는 카드 수집이 지나치게 많다는 점을 제외하면 후방 플레이메이커로서 완벽한 기량을 뽐냈다. 아스널은 미켈 아르테타가 은퇴하고 산티 카솔라가 장기 부상으로 빠진 상황에서 자카가 그 자리를 메워주리라 기대했다.

자카는 출전 시간만 보면 분명 주전이다. 지난 시즌도 리그 32경기(선발 28회)에 출전했고 이번 시즌은 리그 전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문제는 카드 콜렉터 성향만 그대로 남았고 모든 부분에서 기량이 하락했다는 점이다. 이번 시즌 들어서는 패스 성공률까지 하락하면서 건강하다는 점 외에는 큰 장점이 없는 선수가 됐다.

이외에도 여름 이적시장 이적료 9위 주앙 마리우는 인터 밀란에서 짐짝 취급을 받고 있다.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인터 밀란이 그를 어떻게든 팔고 싶어 안달난 상황이다. 3위 존 스톤스(맨체스터 시티) 역시 지난 시즌은 부진, 이번 시즌은 부상으로 과르디올라 감독을 괴롭히고 있다. 당시 축구 역사상 최고 몸값 기록 보유자였던 1위 폴 포그바(맨유)도 이적료가 워낙 비쌌던 탓에 경기력이 좋아도 기대치를 충족한다는 평은 못 받고 있다.(자료사진=위부터 헨리크 미키타리안, 미키 바추아이-그라니트 자카)

※ 2016년 여름 이적시장 이적료 TOP10(유로화 기준)

1. 폴 포그바(유벤투스→맨유) - 1억 500만 유로(한화 약 1,384억 원)
2. 곤잘로 이과인(SSC 나폴리→유벤투스) - 9,000만 유로(1,186억 원)
3. 존 스톤스(에버턴→맨시티) - 5,560만 유로(733억 원)
4. 르로이 사네(샬케04→맨시티) - 5,000만 유로(659억 원)
5. 그라니트 자카(묀헨글라드바흐→아스널) - 4,500만 유로(593억 원)
6. 헨리크 미키타리안(도르트문트→맨유) - 4,200만 유로(553억 원)
7. 사디오 마네(사우샘프턴→리버풀) - 4,120만 유로(543억 원)
8. 슈코드란 무스타피(발렌시아→아스널) - 4,100만 유로(540억 원)
9. 주앙 마리우(스포르팅 리스본→인터 밀란) - 4,000만 유로(527억 원)
10. 미키 바추아이(올림피크 마르세유→첼시) - 3,900만



유로(514억 원)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손담비, 해변서 뽐낸 과감한 비키니 몸매
‘해리 왕자와 결혼’ 메건 마클, 지방시 웨딩드레스 입었다
‘아는형님’ 황보 “민경훈, 아는 동생과 사귀었던 분” 폭탄발언
‘그것이 알고싶다’ 여고생도 소년도 사살한 공수부대& 광주의 비극 조작...
“안 만나고 싶다” 손흥민, 토트넘 동료 재회 거부한 이유는?
“충격받아 뛰쳐나왔다” 유튜버 양예원 촬영 참가자의 고백
‘나혼자산다’ 박나래 “전현무♥한혜진 결혼에 눈물날듯”
견미리 한남동 단독주택, 시세 90억·한달 관리비만 500만원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해리 왕자와 결혼’ 메건 마클, 지방시 웨딩드레스 입었다

밀양면 평양냉면 달인부터 와일드캠핑 달인까지 ‘놀라운 내공’(생활의 달인)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섹션’ 채시라 “‘김태욱과 결혼 18년차, 웨딩사업 개척자로 소개돼 존경스러워”

강경준♥장신영, 결혼 5일 앞두고 야구장 데이트 ‘변함없는 달달 커플’

‘섹션’ 진기주 “대기업·기자 출신, 아버지가 연예인 데뷔 반대했다”

‘아는형님’ 황보 “민경훈, 아는 동생과 사귀었던 분” 폭탄발언

“굿바이 ‘데릴남편 오작두’” 한선화, 종영기념 하드털이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X박민영, 원작 찢고 나온 압도적 존재감

‘섹션’ 슬리피 “방탄소년단 진에게 ‘BBMA’ 수상 축하, 번개처럼 답장 왔다”

[이슈와치]“소속사도 몰랐다” 이서원 성추행·협박 사태, 더 괘씸한 이유

[이슈와치]‘성추행·협박’ 이서원, 하차→재촬영 ‘어바웃타임’은 무슨 죄

[뮤직와치]‘RM의 열일+정국의 성장’ 더 짙어진 방탄소년단 음악色 기대해

[칸 개막①]반토막 난 韓 영화, 그럼에도 낙관적인 이유

[71st 칸]베일벗은 ‘버닝’ 황금종려상 설레발? 평론가 평점 1위

[스타와치]‘이리와 안아줘’ 진기주, 이젠 진짜 실력을 보여줄 때

양예원, 성범죄 피해 고백 “제발 저 좀 살려주세요”(전문)

‘시그대’ 멜로장인, ‘비숲’ 서동재 지운 이준혁의 재발견[종영기획]

[이슈와치]조재현, 활동중단에도 끊임없는 구설수 어쩌나

‘탐정2’ 권상우·성동일·이광수, 술로 빚은 역대급 케미(종합)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

진세연이 '대군'에서 함께 호흡한 동료 윤시윤에 대한 고마움을 전했다. ..

황찬성 “2PM 멤버들과 사이 너무 좋아..

유니티 양지원 “정산 받으면 월세 아..

“악플 신경 안 써” 마이웨이라도 괜..

‘버닝’ 전종서 “살 7kg 빠져, 영화..

선배복 많은 류준열, 그가 회상한 故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