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복면가왕’ 레드마우스 파격 선곡으로 4연승, 운수대통은 임도혁(종합) 김명미 기자
김명미 기자 2018-01-14 18:36:38


[뉴스엔 김명미 기자]

레드마우스가 4연승에 성공했다. 운수대통은 임도혁이었다.

1월 14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65대, 66대, 67대 가왕 레드마우스의 왕좌를 노리는 복면 가수들의 대결이 펼쳐졌다.

2라운드 첫 번째 대결은 개그맨 안영미를 꺾은 황금독과 걸그룹 라붐 멤버 솔빈을 꺾은 나무꾼의 무대였다. 황금독은 임재범의 '이 밤이 지나면'을, 나무꾼은 FT아일랜드 '바래'를 열창했다. 투표 결과 29대 70로 3라운드에 진출하게 된 승자는 나무꾼이었고, 탈락한 황금독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데뷔 49년차 원로가수 김도향이었다.
2라운드 두 번째 대결은 클릭비 출신 에반을 꺾은 그네걸과 개그우먼 김미화를 꺾은 운수대통의 무대였다. 그네걸은 윤미래의 'Goodbye Sadness, Hello Happiness'를, 운수대통은 윤종신의 '좋니'를 선곡해 무대를 꾸몄다. 투표 결과 32대 67로 3라운드에 진출하게 된 승자는 운수대통이었고, 탈락한 그네걸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국악인 김나니였다.

3라운드에서는 나무꾼과 운수대통의 가왕 후보 결정전 대결이 펼쳐졌다. 특히 나무꾼은 "정말 '복면가왕'에 출연하고 싶어서 몇 년 전부터 연습했던 노래를 이번에 부르게 됐다. 감정이 올라오는 상황이다. 진짜 이만큼 올라온 것만으로도 너무 영광스럽지만, 열 번 찍어 안 넘어가는 나무가 없지 않나. 가왕 자리도 열심히 도전하다 보면 제 자리가 되지 않을까"라며 당찬 출사표를 던졌다.

이후 나무꾼은 빅마마의 '연'을 열창했다. 3년 동안 기다려온 벅찬 무대를 펼친 나무꾼은 한동안 감정을 주체하지 못 한 채 무대에 서있기도 했다. 나무꾼의 감동적인 무대에 이어 등장한 운수대통은 김건모의 '뻐꾸기 둥지위로 날아간 새'를 신나게 불러 분위기를 바꿨다. 투표 결과 46대 53으로 승리는 운수대통이었고, 나무꾼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세븐틴 메인보컬 부승관이었다.

마지막 무대는 4연승을 노리는 레드마우스가 장식했다. 파리돼지앵(정형돈 정재형)의 '순정마초'라는 파격적 선곡을 한 레드마우스는 또 한번 소름 끼치는 무대를 선사했다. 투표 결과 68대 가왕은 레드마우스였다. 24주 만에 4연승 가왕이 탄생한 것. 이후 운수대통은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그는 가수 임도혁이었다.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
‘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이장희 “수학 0점 맞고 연세대 입학, 나머지 거의 만점”
박기량 부산 집 공개, 톱 치어리더의 친근한 침실
엄태웅 딸 엄지온, 과체중 경고 후 식단관리 “밥 대신 뻥튀기”
“수영복 모델 아무나 하나?” 고준희, 따라할 수 없는 명품복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추락사고’ 김사랑 측 “몸상태 좋진 않아..지켜보는 중”(공식)

손예진, 예쁜 누나 아닌 마당발 누나 ‘커피차 선물 클래스’

[이슈와치]“몸이 재산인데” 김사랑·한예슬 사고 안타까운 이유

‘예쁜누나’ 오륭 “며칠 사이 많은 일 일어나, 과분한 사랑 감사”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김사랑 복근 드러낸 청바지 화보, 뒤태까지 완벽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매년 성장한 손흥민도, 강팀 못 잡으면 월드클래스는 멀다

‘아빠본색’ 주영훈, 다이어트 성공한 홍지민에 “30대 같다”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종합)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살인소설’ 감독 “부패 정..

"영화 속 인물들, 실제론 있어선 안된다." '살인소설' 김진묵 감독을 만..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저 걸어주..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