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김윤석X하정우X김태리 ‘1987’ 300만 돌파 인증샷 이민지 기자
이민지 기자 2018-01-04 19:58:17


[뉴스엔 이민지 기자]

'1987'이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1987'(감독 장준환)은 1월 4일 오후 7시 20분 기준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개봉 2주차에도 흔들림 없는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1987'은 개봉 4일째 100만, 6일째 200만 관객을 돌파한데 이어 개봉 9일째 300만 관객을 돌파한 것. 이는 역대 12월 흥행작 '국제시장'과 '히말라야'보다 하루 빠른 흥행 속도다.
장준환 감독과 김윤석, 하정우, 김태리, 박희순, 이희준 등 배우들은 "'1987' 300만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떡케이크를 들고 감사의 인증사진을 공개했다. 이들은 각자 손가락으로 3을 표현하거나 손하트, 엄지척 등 포즈를 취하고 잇다.

한편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살 대학생이 경찰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가슴 뛰는 실화를



다룬 영화다. (사진=CJ엔터테인먼트)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강원래♥김송 부부, 붕어빵 아들 음악발표회 참석 “기특해”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결정적장면]제이블랙 “월수입 3만원 당시 이틀에 라면 하나”(토크몬)

슈팅 하나 없었던 손흥민, 英언론서 5점 최하 평점 혹평

[결정적장면]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백종원♥소유진 자녀, 욕조서 목욕하는 붕어빵 남매 ‘러블리’

[종영기획]‘저글러스’ 츤데레 장인 최다니엘, 드디어 하이킥 뛰어넘었다

[결정적장면]‘내남자의비밀’ 윤주상, 치매쇼 드러났다.. 이휘향 의심

‘슈팅-드리블 0’ 손흥민, 사우샘프턴 압박에 질식했다

“지금이 천국”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운 뒤 과메기 파티

[어제TV]‘저글러스’ 최다니엘♥백진희 복수극, 로맨스보다 짜릿

[어제TV]‘내남자의비밀’ 송창의-박정아, 강세정 딸 빼앗나 ‘인면수심’

‘하지원 동생’ 故전태수 누구? 일주일전 SNS 업데이트 했는데..

하지원, 동생 전태수 사망에 영화 행사 올스톱 “양해 부탁”(공식)

[TV와치]‘영수증’ 안영미, 김생민 당황케한 19금 無물욕 요정

[TV와치]‘무한도전’ 제작진, 되살아나는 원조 악마 기질

[TV와치]‘착하게살자’ 감옥판 진짜사나이, 범죄 미화 걱정된다

‘언터처블’ 기승전 실미도, 그럼에도 배우들은 남았다[종영기획]

[결정적장면]허영란 근황, 남편과 함께 세차장 운영 “생활력 강해”

[스타와치]‘리턴’ 대체불가 고현정 존재감 빛났다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황금빛내인생’ 정소영 “예..

배우 정소영이 나이 먹는 것이 두렵지 않다고 털어놨다. 정소영은 KBS 2TV 주말드..

LPGA 10년차 최운정 “비거리 늘려 잘..

박정민 “윤여정 대선배 처음 만날 때 ..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故 정애..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