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지석진 “이광수·전소민 안 사귀어, 전 재산 걸겠다” 배효주 기자
2018-01-04 14:39:09


[뉴스엔 배효주 기자]

지석진이 이광수 전소민이 절대 사귀지 않는다고 밝혔다.

1월 4일 방송된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서 지석진은 "이광수 전소민이 안 사귀는데 전재산을 걸 수 있느냐"는 한 청취자의 문자를 받았다.

앞서 최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지석진은 김종국 송지효가 사귄다는 루머에 대해 "두 사람이 사귀면 내 전재산 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낸 바 있다.
이에 지석진은 "다들 왜 이러시냐. 얼마 되지도 않는 내 재산에..애가 크고 있다. 난 가정이 있는 사람이다"고 운을 떼 폭소케했다.

그러면서 "난 누가 사귀고 안 사귀고 관심 없다. 내 관심사는 오로지 나다. 지밖에 모르는 사람이다"면서도 "전소민과 이광수가 사귀지 않는다에 내 재산 뿐만 아니라 라디오 PD 재산까지 걸겠다. 안 사귄다



"고 거듭 강조했다.


(사진제공=SBS)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日 “스키점프 다카나시 사라, 김연아 위협 미모로 한국서 인기”
유시민vs정재승, JTBC서 가상화폐 토론 “손석희 사회”
마일리사이러스♥리암헴스워스, 비키니 해변 데이트 포착
김원효X심진화 집 공개 “도심 뷰에 쇼룸같은 현관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X벤틀리, 같은 옷 다른 느낌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우고 오붓하게 한잔 “참 좋다”
‘슈퍼맨’ 윌리엄, 허지웅 깔끔하우스 방문 “다른 아기들은 못 와”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슬기로운 감빵생활’ 이규형 출소날 마약 재구속 반전 소름

[결정적장면]‘슬기로운 감빵생활’ 최무성 22년만 딸 김지민 상봉 오열

日 “스키점프 다카나시 사라, 김연아 위협 미모로 한국서 인기”

[결정적장면]‘흑기사’ 의문의 백골사체, 신세경 父일까 ‘궁금’

[어제TV]진종오 땜빵 고장환, 신발+점 2개로 웃기는 개그맨이라니(라디오스타)

[어제TV]‘감빵생활’ 박해수, 주석태 3억 협박에 뒤통수 통쾌

유시민vs정재승, JTBC서 가상화폐 토론 “손석희 사회”

[어제TV]첫방 ‘리턴’ 살인폭행에 마약이라니, 19금인가요?

[포토엔화보]셀럽파이브 ‘강렬한 비주얼로 승부’

마일리사이러스♥리암헴스워스, 비키니 해변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

“도다와 도다와.” 문래동 카이스트 이감 후 배우 박호산에게 가장 많이 달린 댓..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더유닛’ 이건-대원 “매니저 없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