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타이틀전 앞둔 명현만 “마이티 모 더 느려졌다” 김재민 기자
김재민 기자 2018-01-03 07:01:41


[뉴스엔 김재민 기자]

"화끈한 경기, 명경기를 보여주겠다"

명현만(33 로드압구정짐)은 오는 3월 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46에서 '무제한급 챔피언' 마이티 모(48)와 대결한다. 명현만의 종합격투기 첫 타이틀전이자 마이티 모의 2차 방어전이다.
2018년을 맞이해 로드 FC가 1월 3일 전한 '명승사자' 명현만의 각오는 남달랐다.

지난 2016년 4월 명현만과 마이티 모는 중국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30에서 맞붙었다. 로드 FC 초대 무제한급 토너먼트 준결승 경기로 당시 마이티 모가 승리했다. 명현만은 타격에서 마이티 모를 잘 공략했지만, 그라운드 기술에 약점을 드러내며 패했다.

명현만은 "다시 하면 마이티 모는 큰 변화가 없을 것 같다. 그때와 많이 다른 경기가 될 것이다. 자신 있게 할 수 있을 것 같다"며 "1차전에서도 2라운드에는 할 만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경기를 많이 연구했고 그때 이후로 많이 성장했다. 지금은 MMA 초보자 티를 벗어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마이티 모에게 패한 뒤 명현만은 미르코 크로캅, 크리스 바넷, 아오르꺼러와 대결하며 경험을 더 쌓았다. 크로캅과의 대결에서 그라운드에 약점을 드러냈고 크리스 바넷에게는 2연승을 거뒀다. 아오르꺼러전은 로블로로 인해 경기가 무효처리 됐다.

명현만은 "좋은 경기를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가 많았는데 내 잘못과 실수로 경기를 망쳐서 아쉽다. 아오르꺼러, 크리스 바넷에게 로블로 반칙을 저질러서 다시 한 번 미안한 마음을 전한다. 팬 분들께도 죄송하다"며 "올해는 무제한급 챔피언이 되고 싶다. 챔피언이 된 다음에 방어전도 계속 하고 싶다. 명경기를 많이 하는 게 목표다"고 말했다.

이번에 명현만과 맞붙는 마이티 모는 강력한 파워를 갖춘 펀치로 로드 FC 무제한급에서 위용을 떨치고 있는 챔피언이다. 마이티 모에 대해 명현만은 "단순한 스타일이다. 경기를 보면서 노쇠했다는 게 보였다. 발이 더 느려졌다. 클린치에 대한 부담만 없다면 내가 받아치거나 마이티 모가 느려졌을 때 공격하면 괜찮을 것 같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마지막으로 명현만은 "화끈한 경기로 승리해서 기대될 만한 선수가 되고 싶다. 그 전과는 발전된 모습으로 마이티 모를 쉽게 이기도록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사진=명현만/로드FC 제공)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
‘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이장희 “수학 0점 맞고 연세대 입학, 나머지 거의 만점”
박기량 부산 집 공개, 톱 치어리더의 친근한 침실
엄태웅 딸 엄지온, 과체중 경고 후 식단관리 “밥 대신 뻥튀기”
“수영복 모델 아무나 하나?” 고준희, 따라할 수 없는 명품복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아빠본색’ 주영훈, 다이어트 성공한 홍지민에 “30대 같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강적들’ 박지원 “김경수 착한 친구” vs 전원책 “비밀 존재” 맞짱토론

‘슈츠’ 고성희, 본방사수 부르는 심쿵 애교

‘우리는 하나’ 서현, 남북합동 평양공연 MC “뜨겁게 환영해준 평양 시민들 감사”

‘어벤져스4’ MCU 1세대 막내린다..캡틴마블·와스프 합류

‘키스더라디오’ 위너 이승훈 “양현석 ‘네가 뭔데..’ 문자에 상처받은 적 있다”

김사랑 측 “이탈리아서 맨홀 추락사고로 다리 골절..귀국 치료 중”(공식)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아이맥스 명당자리 수학적 원리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

이엘이 사람 냄새 나는 캐릭터에 욕심이 생긴다고 고백했다. 영화 ‘바람 바람 바..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