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이중생활’ 태양, 깡통시장서 15만원 짜리 게르마늄 팔찌 구매
2017-12-07 23:28:09


[뉴스엔 배효주 기자]

태양이 시장 구경에 들떴다.

태양은 12월 7일 방송된 tvN '본업은 가수-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에서 쿠시, 안무가 이재욱과 함께 부산으로 여행을 떠났다.

이날 깡통시장으로 향한 세 사람은 노상에서 떡볶이를 사먹으며 부산 현지를 체험했다. 시장의 아주머니들이 지나가는 태양을 보고 "잘생겼다"며 알아보기 시작했고, 태양은 은근히 뿌듯해했다.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태양은 "해외 투어를 많이 다녀서 한국에서 저를 알아봐주는 걸 느낀 게 오랜만이다"고 기쁨을 드러냈다. 이어 "특히 시장의 다양한 연령대 분들이 알아봐 주셔서 놀랐다. 내가 유명하긴 하구나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또 태양은 이재욱을 위해 15만 원짜리 게르마늄 팔찌를 선물했다. 이재욱은 "건강히 오래 살고 일 열심히 하겠다"고 태양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사진=tvN '본업은 가수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방송 캡처)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믹스나인’ 승리 립싱크 잡아낸 똑똑이, 양현석 반응은
빽가 센스있게 리모델링한 집 공개 “어머니들 극찬”
‘얼굴 부상’ 정보석, 긴급상황 넘겼다..안과·이비인후과·성형외과 수술...
아이유 보고 갑자기 눈물 터뜨린 연습생..아이유 반응은?
백종원, 처가 식구들에 짬뽕 대접하는 만점 사위 ‘소유진은 좋겠네’
정준호♥이하정 부부, 붕어빵 아들 첫 유치원 행사 참석 ‘훈훈’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동상이몽2’ 추자현 “우효광, 차가운 물 못 마시게 해” 中 문화 고충

[결정적장면]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냉부해’ 고든램지, 실수 연발에도 이연복 꺾었다 “엄청난 요리”

[결정적장면]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박주원 국민의당 최고의원 “주성영과 말맞춘 적 없다, 녹음 풀것”

[결정적장면]‘믹스나인’ 승리 립싱크 잡아낸 똑똑이, 양현석 반응은

김경진 측 “양해림과 최근 결별한 것 맞다”(공식)

박성현 “이상형 조진웅, 미래 남편 골프 80대 중반 쳤으면”

신동욱 앵커, TV조선 뉴스로 1년만 복귀 “혼란의 시대, 절박감 느껴”

‘박보검부터 윤아까지’ 방탄소년단 뷔, 美친 인맥 인증샷 “우리 형누나들”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이번생은’ 정소민 “원래 ..

배우 정소민이 윤지호 역할을 소화한 소감을 밝혔다. 최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

장서희 “결혼 질문 늘 받지만 지금 삶..

양세종 “또래 배우들과 경쟁? 주위서 ..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

나나 “연기하는 유이, 항상 부러웠다..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