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김혜성 “배우 계속 안 할 수도..32세에 결정”(인터뷰)
2017-12-08 06:05:01


[뉴스엔 배효주 기자]

최근 드라마 '매드독'을 무사히 마친 배우 김혜성(30), 그가 그리는 미래는 어떨까.

김혜성은 최근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매드독’에서 펜티엄 역을 맡아 매회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펜티엄은 모든 기계를 다룰 수 있는 천재적인 인물로, 매드독 팀원들에게 뛰어난 솜씨로 수집한 정보를 제공하는 캐릭터다.

특히 1회 시청률 5.5%로 동시간대 꼴찌로 출발했지만, 마지막 회에는 무려 9.7%를 기록하며 말 그대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는 자체 최고 시청률이자 동시간대 1위 기록이기도 하다.

김혜성은 "드라마를 잘 마무리하게 돼 감사하다. 결말이 더 속 시원했으면 하는 아쉬움은 있지만, 마지막에 시청률 1위를 기록해 행복했다. 시청률이 10%에 가깝게 나오니 배우들도 모두 신났다. 다들 웃으면서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펜티엄 역할과 실제로도 성격이 비슷해 연기하기가 한층 수월했다는 김혜성. 그는 "사람들 만나는 걸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돌아다니는 것도 마찬가지다. 쉬는 날엔 거의 집에만 있는 편이다. 펜티엄은 사람을 잘 믿지 않은 성격인데, 저 역시 처음 만나는 사람들과 친하게 지내는 걸 잘 못한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한없이 밝은 캐릭터는 저의 실제 성격이랑 잘 안 맞아서 연기하기가 어려운 부분이 있다. '거침없이 하이킥' 등 주로 밝은 역할만 해왔다. 그 역할에 몰입하기 전까지는 힘든 부분이 있는 게 사실"이라고 덧붙여 설명했다.

부산 출신 김혜성은 "과묵한 상남자 스타일이냐"는 기자의 질문에 "꼭 그런 건 아니지만, 진지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작품을 통해서 보여드리고 싶어도 그럴 기회가 자주 없었던 게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아무래도 동안이다 보니까..캐스팅은 첫 이미지로 되는 부분이 크다. 앞으로는 저예산 영화나 독립 영화 등에서 진지한, 또는 사이코패스 같은 느낌도 표현해보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얼짱 출신으로 널리 알려진 김혜성은 사실 2005년 영화 '제니, 주노'로 연예계 생활을 시작한, 잔뼈 굵은 배우다. 경력이 꽤 오래됐다는 말에 김혜성은 아직 갈 길이 멀다면서도 "내가 과연 연기자를 끝까지 할 수 있을지 여전히 고민 중"이라는 현실적인 답변을 내놨다.

"연기자를 끝까지 하고 싶은 생각은 전혀 없다"고 당차게 말하는 김혜성. 그는 "평생 연기를 할 수 있다는 보장이 없지 않나. 현실이 녹록지 않은데, 도전만 하지는 않을 것이다. 진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언제 바뀔지 모른다"고 충격 고백 아닌 고백을 털어놨다.

이어 "서른두 살까지 가능성을 보고 있다. 그 이후에 제가 생각하는 기준에 도달하지 못하면 과감히 다른 일을 할 것"이라며 "직장인은 못하지 않을까? 평소 자전거를 좋아해 자전거 정비소를 해보면 어떨까 생각도 해봤다. 실내 클라이밍도 괜찮을 것 같다"고 거침없이 말했다.

그가 스스로 정한 기준은 1년에 두 작품을 꾸준히 하는 것. 그렇게 되어야만 배우를 직업으로 삼을 수 있을 것 같다며 꽤나 구체적인 미래 계획을 세우고 있었다. 겉보기에는 여전히 고등학생 같은, 앳된 꽃미남의 얼굴을 하고 강단 있는 속내를 지닌 그는 외유내강
그 자체다. (사진=나무엑터스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쿨한 공효진, 옛 연인 류승범 사진에 “우리 멋쟁이”
아이유, 지드래곤에 받은 선물 공개 ‘정성이 가득’
설리 근황 공개, 쿠바 어린이들 사이서 러블리 미소
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믹스나인’ 승리 립싱크 잡아낸 똑똑이, 양현석 반응은
빽가 센스있게 리모델링한 집 공개 “어머니들 극찬”
‘얼굴 부상’ 정보석, 긴급상황 넘겼다..안과·이비인후과·성형외과 수술...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설리 근황 공개, 쿠바 어린이들 사이서 러블리 미소

아이유, 지드래곤에 받은 선물 공개 ‘정성이 가득’

쿨한 공효진, 옛 연인 류승범 사진에 “우리 멋쟁이”

한채영 얼굴길이 20cm, 몸매도 얼굴도 황금비율

‘더유닛’ 이정하X한결, 가족 향한 애틋함 ‘꽃길만 걷길’

[포토엔HD]정순주아나운서 ‘일구회 시상식 맡았어요’

딸 하은이 돌보는 인교진, 유치원 선생님 포스 “진정 슈퍼맨”

아이유 ‘MMA’ 인증샷, 디즈니 공주 같은 드레스 자태

오대규, 턱관절 장애 딛고 ‘해피시스터즈’로 반가운 복귀

‘그것이 알고 싶다’ 이국종 교수 이야기 다룬다 “반전남”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이번생은’ 정소민 “원래 ..

배우 정소민이 윤지호 역할을 소화한 소감을 밝혔다. 최근 종영한 tvN 월화드라마 ..

장서희 “결혼 질문 늘 받지만 지금 삶..

양세종 “또래 배우들과 경쟁? 주위서 ..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

나나 “연기하는 유이, 항상 부러웠다..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