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의외의 팀?’ TOR-NYM, FA 케인 영입 관심
2017-11-15 09:39:30


[뉴스엔 안형준 기자]

토론토와 메츠가 케인 영입에 관심을 두고있다.

ESPN의 제리 크라스닉은 11월 15일(한국시간)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뉴욕 메츠가 FA 중견수 로렌조 케인 영입에 관심을 두고있다"고 전했다.

크라스닉은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를 비롯해 텍사스 레인저스, 시애틀 매리너스 등은 케인이 필요한 팀이다"고 적었다. 중견수 보강을 최우선 과제로 삼은 샌프란시스코와 역시 주전 중견수를 찾아야하는 텍사스, 시애틀은 케인에게 관심을 둘만한 팀이다.
하지만 토론토와 메츠는 이미 뛰어난 중견수들을 보유한 팀이다. 토론토에는 매년 골드글러브 후보로 손꼽히는 케빈 필라가 있고 메츠는 이미 골드글러브를 수상한 경험이 있는 후안 라가레스를 보유하고 있다. 중견수 수비 보강이 필요한 팀들은 아니다. 토론토는 테오스카 에르난데스, 앤서니 알포드 등 유망주들을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갖고있고 메츠에는 요에니스 세스페데스와 마이클 콘포토가 있다.

케인은 올시즌 155경기에서 .300/.363/.440, 15홈런 49타점, 26도루를 기록했고 통산 8시즌 동안 756경기에 나서 .290/.342/.421, 57홈런 321타점 127도루를 기록했다. 뛰어난 수비력을 갖고 있지만 장타력이 강점인 타자는 아니다. 캔자스시티 로열스에서는 팀 사정에 따라 3번타순에 배치되기도 했지만 중심타선에 어울리는 선수는 아니다.

곧 32세가 되는 케인이 언제까지 현재의 기량을 유지할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케인을 영입해 유망주들이 완전히 성장할 때까지의 시간을 벌겠다는 것이 토론토의 계산일 수도 있다. 메츠 쪽에서는 콘포토가 어깨 수술을 받은 것이 변수다. 두 팀은 케인에게 최대한 짧은 계약을 제시할 가능성이 크다.

사치세 부과 대상도, 수익 공유기금 수령 대상도 아닌 두 구단은 케인을 영입할 경우 2018년도 신인드래프트 2번째 지명권과 50만 달러의 국제 계약 사이닝 풀을 잃게 된다. 캔자스시티는 케인이 총액 5,000만 달러 이상의 계약을 따낼 경우 2018년 신인드래프트 1라운드 균형지명권(5,000만 달러 미만의 경우 2라운드)을 보상받게 된다.

과연 토론토와 메츠 중 한 팀이 케인을 영입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자료사진=로렌조



케인)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방탄소년단, 美 ‘지미 팰런쇼’ 이어 ‘굿모닝 아메리카’ 출연 확정
지코 “옥류관 냉면, 예상과 전혀 달라…더 먹을까 고민”
어벤져스 구할 ‘캡틴마블’ 최초공개, 내년 2월 국내개봉
비디오스타 공서영 “소맥 끝도 없이 들어가, 아침까지 멀쩡”
이태임 득남 뒤늦게 공개, 남편도 결혼도 비밀리에
지코, 평양行 비행기서 포착된 공손+단정한 모습
조민아 베이커리 가격 논란, 양갱 한 박스가 12만원
구하라, 경찰서 출석에 드러난 얼굴 목 폭행 상처 포착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방탄소년단, 美 ‘지미 팰런쇼’ 이어 ‘굿모닝 아메리카’ 출연 확정(공식입장)

지코 “옥류관 냉면, 예상과 전혀 달라…더 먹을까 고민”

보누치 “호날두 퇴장 상황, 지극히 평범한 충돌이었어”

어벤져스 구할 ‘캡틴마블’ 최초공개, 내년 2월 국내개봉(공식입장)

‘백일의낭군님’ 도경수 “촬영 끝나고도 반사적으로 눈 떠져, 그립다”

비운의 ‘시간’ 김정현 태도논란으로 시작해 중도하차로 끝났다[종영기획]

이태임 득남 뒤늦게 공개, 남편도 결혼도 비밀리에

종영 앞둔 ‘친애하는 판사님께’, 끝까지 굳건한 수목극 1위

위너X블랙핑크, 롱패딩만 입어도 남다른 YG 남매[화보]

호날두 전반 30분만 충격 퇴장, 유벤투스 UCL 꼬였다

방시혁의 치명적 자충수, 이제 방탄 팬덤은 호락호락하지않다[뮤직와치]

미스터션샤인 김태리 살린 다섯 아무개, 김은숙표 애국의 역사[TV와치]

연속성에 차별화 둔 ‘보이스2’ 시즌제 드라마의 좋은 예[종영기획]

‘강남미인’ 찰떡 캐스팅, 임수향♥차은우 아니면 어쩔 뻔했나[종영기획]

‘물괴’에 귀 기울이면 김인권 목소리가 들린다[무비와치]

티아라 지운 효민 ‘망고’ 중독성 살리고 음색 알리고[들어보고서]

구하라 측 “연인과 다툼으로 본인도 다쳐, 병원 입원 치료 중”(공식입장)

반민정 vs 조덕제 성폭력 공방 안 끝났다? 판결나고도 시끌시끌[이슈와치]

“이혼→책임 다할 것” 쌍둥이母 박은혜에 쏟아지는 응원[이슈와치]

‘오늘의 탐정→손 the guest’ 전배수, 공포엔딩 장식한 소름유발자[스타와치]

‘미션’ 김용지 “말 못하는 ..

‘미스터 션샤인’에는 유독 한국인인지, 일본인인지 국적을 궁금케 하는 배우들이 ..

‘물괴’ 감독 “물괴가 중간부터 나오..

‘데뷔 3년차’ 우주소녀 “아직 정산 ..

‘강남미인’ 조우리 “토 나온다는 메..

‘암수살인’ 주지훈 “또 주지훈이냐..

‘협상’ 현빈 “동갑 손예진과 아직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