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이슈와치]‘황금빛’ 소름끼치는 시청률, ‘서영이’보다 빠르다 박아름 기자
2017-11-13 08:40:03

[뉴스엔 박아름 기자]

'내 딸 서영이'보다 빠르다. 소현경 작가가 '황금빛 내 인생'으로 전작인 '내 딸 서영이'를 뛰어넘을 기세다.

깜짝 놀랄 일이 벌어졌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1월12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연출 김형석) 22회는 전국기준 37.9%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11월5일 방송된 20회가 기록한 자체최고시청률 36.0%를 다시 한 번 경신한 수치. 이로써 '황금빛 내 인생'은 아직 드라마가 절반도 방영되지 않은 시점에서 40% 돌파라는 꿈까지 꿀 수 있게 됐다.
무엇보다 놀라운 건 '황금빛 내 인생'이 지난 2013년 47.6%라는 경이로운 시청률로 유종의 미를 거둔 소현경 작가의 전작 '내 딸 서영이'보다 빠른 시청률 추이를 보이고 있다는 점이다.

사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황금빛 내 인생'은 지난 9월2일 KBS 주말드라마 치고는 비교적 낮은 19.7% 시청률로 출발했다. KBS 주말극은 첫회 시청률 평균치로 보통 20%를 잡기 때문이다. 하지만 2회는 4.0%P 올라 23.7% 시청률을 나타내더니 점차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고, 방송 8회만에 30%(30.9%)를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내 딸 서영이' 역시 출발은 비슷했다. '내 딸 서영이'는 2012년 9월15일 19.3%로 출발한 뒤 방송 8회만에 30%(31.5%)를 돌파했다. 여기까지는 '황금빛 내 인생'과 평행이론 뺨치는 수준으로 비슷하다.

이후 '내 딸 서영이'가 '황금빛 내 인생'이 22회만에 기록한 37%대 시청률을 기록하게 된 건 32회만의 일이었다. '황금빛 내 인생' 시청률 상승세가 훨씬 더 빠른 셈이다. '황금빛 내 인생'은 '내 딸 서영이'의 기록을 무려 한 달 이상 앞서갔다.

결국 인기리에 방영됐던 '내 딸 서영이'는 2013년 3월 47.6%로 종영해 수많은 방송 관계자들을 놀라게 했다. 이는 전작 '넝쿨째 굴러온 당신'이 갖고 있던 45.3%의 기록을 깬 수치였기 때문이다. 비록 2014년 '왕가네 식구들'이 48.3%로 종영하면서 그 기록이 깨지긴 했지만 50%에 가까운 시청률은 아직까지도 경이로운 결과로 평가되고 있다.

이제 '황금빛 내 인생'이 2015년 '가족끼리 왜 이래'(43.1%) 이후 맥이 끊겼던 40%대 드라마로 거듭날 수 있을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물론 매체가 다양해진 현 시대에서 드라마가 40~50% 시청률을 기록할 수 있다는 건 기적이라 불릴 정도로 힘든 일이다. 그런데 벌써 38%에 육박하는 시청률을 기록한 '황금빛 내 인생'이기에 40%는 무난히 넘길 것으로 예상하는 많아졌다. 이쯤되면 '황금빛 시청률'이다. (사진=KBS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유시민vs정재승, JTBC서 가상화폐 토론 “손석희 사회”
마일리사이러스♥리암헴스워스, 비키니 해변 데이트 포착
김원효X심진화 집 공개 “도심 뷰에 쇼룸같은 현관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X벤틀리, 같은 옷 다른 느낌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우고 오붓하게 한잔 “참 좋다”
‘슈퍼맨’ 윌리엄, 허지웅 깔끔하우스 방문 “다른 아기들은 못 와”
‘슈가맨2’ 이지연, 9살 연하 미국인 남편 공개 “전남편과 이혼”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김원효X심진화 집 공개 “도심 뷰에 쇼룸같은 현관까지”

유시민vs정재승, JTBC서 가상화폐 토론 “손석희 사회”

마일리사이러스♥리암헴스워스, 비키니 해변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X벤틀리, 같은 옷 다른 느낌

정경호 ‘감빵생활’ 종영 아쉬움 토로 “어떻게 헤어지니”

박지헌, 넷째 딸 향이와 사랑스러운 투샷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흑기사’ 김래원, 공사현장서 백골사체 발견 패닉

日 “스키점프 다카나시 사라, 김연아 위협 미모로 한국서 인기”

‘수아레즈-메시’ ESPN 파워랭킹 TOP10, 손흥민 아깝게 빠져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

“도다와 도다와.” 문래동 카이스트 이감 후 배우 박호산에게 가장 많이 달린 댓..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더유닛’ 이건-대원 “매니저 없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