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22회 BIFF]“표현의 자유 보장돼야” 영화인들 한 목소리
2017-10-13 20:53:46


[해운대(부산)=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정유진 기자]

감독들부터 배우들까지 영화인들이 위기의 부산국제영화제를 응원했다.

잘나가던 부산국제영화제가 삐걱거리기 시작한 건 지난 2014년 세월호 관련 영화 '다이빙벨' 상영을 금지하면서부터였다. 영화인들은 표현의 자유를 요구하며 보이콧을 선언했다. 현재 대부분의 영화인 단체들이 보이콧을 철회한 상태지만 아직 서병수 부산시장의 직접 사과를 요구하며 보이콧을 철회하지 않은 단체들이 남아있다.

가장 처음 위기에 놓인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해 당당히 언급하고 정상화를 강조한 이는 개막작 '유리정원'의 신수원 감독이었다. 신수원 감독은 개막 첫 날인 10월12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가 힘들었고, 영화인들이 블랙리스트 논란으로 괴로웠다는 사실을 언급하며 "블랙리스트로 문화인을 분류하는 일은 비상식적인 행위다. 어떤 일이 있어도 표현의 자유는 막아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올해를 끝으로 사퇴하기로 한 부산국제영화제 강수연은 10월12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영화제를 오늘까지 키워주신 것은 영화를 사랑하고 영화를 본 관객들이라 생각한다. 온전히 영화제는 영화와 관객이 주인이 돼야 하고, 어떠한 정치적 상황, 사회적 상황, 경제적 상황 속에서라도 영화제의 주인은 온전히 영화와 관객이다. 앞으로도 10년, 50년, 100년 후 우리 상황이 어떻게 변할지 감히 예언할 수 없지만 영화를 사랑하는 관객들이 존재하고 이런 감독님의 아름다운 영화들이 계속해서 나와준다면 온전히 그들의 주인인 영화제를 지켜야되고, 이 영화제가 온전한 부산국제영화제 정신을 잃지 않는 영화제로 길이 남아야된다 생각한다"고 말했다.

소신발언은 둘째날에도 이어졌다. 논란의 중심에 있는 서병수 시장이 지난 10월 12일 레드카펫을 밟은 가운데 영화 '메소드'의 방은진 감독은 10월13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열린 무대인사에서 '서병수 시장은 부산국제영화제에 사과하십시오'라는 피켓을 들고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방은진 감독은 "부산국제영화제를 1회 때부터 가까이에서 봐왔던 사람인데 지금 많은 분들이 여기에 안 계셔서 마음이 아프다"고 보이콧 사태에 대한 안타까움을 드러낸 뒤 "부산국제영화제를 사랑하는 분들이 이 영화가 200회까지 갈 수 있도록, 부산국제영화제가 온전히 자리잡을 수 있도록 많이 힘 실어달라"고 응원을 당부했다.

영화 '여교사'의 김태용 감독은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영화 감독의 꿈을 키웠다고 언급한 뒤 "전작 '거인'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수상하는 행운이 있었다. 그래서 사실 내가 어렸을 때 봤던 반짝거리는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기억이 아른거린다. 요즘 사실 부산국제영화제가 힘든 걸을 걷고 있는데 하루 속히 '큰 분'들의 양심있는 고백을 통해 옛날의 반짝이는 추억으로 돌아갔으면 좋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배우 장동건도 힘을 보탰다. 이날 영기협에서 주최하는 오픈토크에 참석한 장동건은 "부산국제영화제는 개인적으로 애착이 많이 가는 영화제다. 초창기 때 많이 왔었고 개인적으로는 내 영화 중 두 편이 개막작으로 상영됐다. 최근에 안타까운 상황들을 겪고 성장통을 겪고 있지만 어찌됐든 간에 그 마음 하나는 공통적이다. 부산국제영화제가 계속해서 유지가 잘 됐으면 하는 마음은 이견이 없다. 나는 성장통이라 생각한다. 더 좋은 영화제로 가기 위한 과정이라 생각한다"며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앞으로는 부산국제영화제뿐 아니라 문화예술계 정치적 성향을 이유로 그런 것들이 없어졌으면 한다"고 소신발언을 덧붙여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 정유진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추자현같은 아내, 며느리 있으면 참 좋겠다”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패션보다 스타...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결정적장면]슈주 신동 “15kg 감량, 드디어 몸무게 두자리”(비행소녀)

‘컴백’ 에픽하이 “‘노땡큐’ 여혐 의도 전혀 NO, 무분별한 세태 풍자곡”(인터뷰)

‘유리정원’ 김태훈 “아픈 뒤 만난 문근영, 많이 야위었더라”(인터뷰)

[어제TV]“추자현같은 아내, 며느리 있으면 참 좋겠다”(동상이몽2)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무비와치]김구 건드린 ‘대장 김창수’ 어디까지 사실일까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이번생은’ 뉴페이스 김민규, 정소민 썸남으로 첫 등장 예고

[뮤직와치]‘데뷔 2045일만 1위’ 뉴이스트W 성장이 독특한 이유 셋

[무비와치]‘부라더’ 카메오가 반전, 지창욱부터 서예지 오만석까지

[스타와치]다시 열린 수지의 세상

조덕제 vs 여배우 성추행 사건 진실은? 감독 등장 새 국면

[뮤직와치]‘아이유부터 크러쉬까지’ 에픽하이 美친 피처링진, 안봐도 차트 줄세우기

박기영, 한걸음과 결혼반지 공개 “행복하고 설레”(전문)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였던 나, 이젠 무서워 보이죠?”(인터뷰)

[포토엔화보]클라라 ‘오전 오후 언제나 섹시~’

박성현, 2017년 LPGA 신인왕 확정..한국 선수 11번째 수상

김어준, 추선희 구속영장 기각에 “문닫고 자료없앤 당사자”

문근영 ‘국민 여동생’이라는..

문근영이 자신을 둘러싼 잣대에 대해 가끔은 답답함을 느낀다고 고백했다. 영화 &#..

김해숙이 ‘여배우’인 걸 잊었던 이들..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란제리 소녀시대’ 여회현 “보나 어..

박광현 “내 첫번째 직업은 아빠, 할 ..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였던 나,..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