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22회 BIFF]‘마더!’ 롤러코스터 같은 영화, 할리우드식 결말은 없다(feat.봉준호)(종합) 배효주 기자
배효주 기자 2017-10-13 17:02:04


[(우동)부산=뉴스엔 배효주 기자]

한 번 탑승하면 절대 그 기억을 잊을 수 없는 무시무시한 롤러코스터 같은 영화가 찾아온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은 10월 13일 부산 해운대 영화의전당 두레라움홀에서 열린 영화 '마더!'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받은 영화 '마더!'는 평화롭던 부부의 집에 초대받지 않은 손님들의 계속되는 방문과 집안에서 벌어지는 이상한 일들로 부부의 평화가 깨지게 되는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나탈리 포트만 주연 영화 '블랙 스완'의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제니퍼 로렌스, 하비에르 바르뎀 등 할리우드 명배우들의 만남으로 주목받고 있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은 "이번 부산국제영화제를 통해 처음으로 한국에 방문하게 됐다. 그 전에 방문했으면 좋았을 텐데, 지금이라도 만나 뵙게 되어서 매우 기쁘다"고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된 소감을 밝혔다.

앞서 영화 '마더!'는 극단적이고, 광기에 휩싸인 '문제작'으로 전세계적 큰 관심을 받아왔다. 이에 감독은 "마더!'는 열정을 갖고 있는 영화다. 아주 특이한 영화이며 진정한 스릴러다. 롤러코스터를 타는 것 같은 영화"라고 소개했다.

하지만 전작 '블랙스완'에 이어 '마더!' 역시 여배우를 강력하게 푸시한다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이에 대해 감독은 "저는 남성 배우와 여성 배우 모두 강력하게 푸시하는 스타일이다. 여성이 아닌 인간 자체, 인류에 관심이 있을 뿐"이라고 밝혔다.

또 다소 파괴적인 내용을 주로 다루는 것에 대해 감독은 "할리우드 결말, 아름다운 결말엔 관심 없다. 현실을 이야기함에 있어서 다양한 방식이 있을 수 있다"며 "뉴스를 보라. 사람은 사람에게 끔찍한 일을 가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제 지인들이 영화를 보고 저의 얼굴을 똑바로 보지 못하는 것이 제가 원하는 바다. 영화에 대한 강렬한 인상을 원한다"고 작품 세계를 밝혔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영화 내용 자체는 물론이고, 할리우드 영화계를 들썩이는 거물 영화 제작자 하비 웨인스타인 사태에 대한 질문도 나왔다. 최근 하비 웨인스타인이 수십여 년에 걸쳐 안젤리나 졸리, 기네스 펠트로 등 여배우를 성추행 또는 강간한 사실이 드러나 전 세계에 충격을 안겼기 때문이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은 "하비 웨인스타인의 행동 자체는 불법적인 것이고 절대 받아들여져서는 안 되는 것이다"며 "남성이고, 여성이고 이같은 사례에는 관용을 보여줘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또 그는 영화 제목에 느낌표를 붙인 데 대해 "봉준호 감독 '마더'와 구별되어야 했기 때문"이라고 농담하더니 "느낌표가 영화 정신과 부합하기 때문에 붙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마더!'는



10월 19일 개봉한다.(사진=영화 포스터)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방탄소년단, 3개월만 컴백 확정 “8월 24일 結 ‘Answer’ 발매”
‘뉴스룸’ 공개한 “‘라이프온마스’ 촬영장 난동 현장 CCTV, 폭행에 자...
‘비행소녀’ 최은주 “머슬퀸 도전, 지방 8kg 빼고 근육 2kg 늘려”
‘히든싱어5’ 린 무릎꿇린 모창 열전, 소름돋는 男 능력자까지
‘임신 6개월’ 혜박 “폭풍 태동 느껴, 건강-몸매 비결은 스무디”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김보민 아나운서 “모유 수유 1년, 양배추로 젖 말렸다”
‘비인두암 투병 1년’ 생일 맞은 김우빈에 응원 쏟아지는 이유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뉴스룸’ 공개한 “‘라이프온마스’ 촬영장 난동 현장 CCTV, 폭행에 자해소동까지

방탄소년단, 3개월만 컴백 확정 “8월 24일 結 ‘Answer’ 발매”[뮤직와치]

‘비행소녀’ 최은주 “머슬퀸 도전, 지방 8kg 빼고 근육 2kg 늘려”

마마무 솔라 ‘파격적인 타투, 압도적인 걸크러쉬 ’ [포토엔HD화보]

‘식샤를합시다3’ 서현진, 윤두준 연인으로 특별출연 예고 [결정적장면]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지상파 예능 기죽인 ‘미스 함무라비’ 자체최고시청률 유종의 미

‘비행소녀’ 4관왕 최은주 눈물나는 머슬퀸의 마지막 도전[어제TV]

첫방 ‘식샤를합시다3’ 윤두준, 백진희의 첫사랑 ‘응답하라2004’ [어제TV]

‘인형의 집’ 최명길, 한상진에 비행기표 주며 “떠나” [결정적장면]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의 작품 보는 눈 삽니다[스타와치]

‘사자’ 제작사vs장태유PD 핵심쟁점 #미지급 #예산초과 #작가교체[이슈와치]

‘변산’ 아버지의 얼굴을 때릴 수 있는 용기[무비와치]

최지우 남편, 개명까지 하고도 신상 공개 ‘엇갈린 반응’[이슈와치]

“역사는 실수하지 않는다” 대기록 세운 김세영, 외신의 극찬

‘김비서가 왜 그럴까’ 강홍석 “박서준♥박민영, 보기만 해도 설레”(인터뷰)

장근석 조울증 고백, 질병도 공개해야 하는 스타의 숙명[스타와치]

어김없이 마의7년 깨부순 비투비, 완전체 재계약이 값진 이유[뮤직와치]

‘청량하거나 섹시하거나’ 서머퀸 노리는 걸그룹 전쟁[뮤직와치]

[무비와치]‘마녀’ 낯선 얼굴 김다미, 감독의 선택은 옳았다

논란 아는 김학범 감독 “책임..

김학범 감독이 아시안게임 대표팀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대한축구협회는 7월 16일..

‘마녀’ 김다미 “내가 액션을? 꿈에..

조민수가 촬영장에 대본을 들고오지 않..

“청춘, 생을 증명하는 것” 이준익은 ..

‘아내의맛’ PD “함소원♥진화 출산 ..

차정원 “‘사복여신’ 부담..늘 연기..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