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킹스맨2’ 콜린 퍼스 “韓 최우선 방문” 약속 지키는 젠틀맨 매너(종합) 배효주 기자
배효주 기자 2017-09-21 11:59:49


[뉴스엔 글 배효주 기자 / 사진 정유진 기자]

젠틀맨의 매너는 대단했다.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 콜린 퍼스, 태런 에저튼, 마크 스트롱은 9월 21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지난 2015년 영화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는 청소년 관람불가 외화임에도 불구하고 누적 관객 약 613만 명을 모으며 흥행했다. 이에 이번 내한은 주요 출연진이 '킹스맨: 골든 서클' 개봉을 맞아 성원해준 한국 팬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성사됐다. 콜린 퍼스는 앞서 "속편이 나오면 반드시 한국에 가겠다"고 말한 바 있는데, 이번 내한을 통해 그 약속을 지킨 것이다.
콜린 퍼스
▲ 콜린 퍼스
태런 에저튼
▲ 태런 에저튼
마크 스트롱
▲ 마크 스트롱
이날 콜린 퍼스는 한국 방문을 최우선순위로 뒀다고 거듭 밝혔다. 콜린 퍼스는 "너무나 반갑게 맞아주시고 환영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한국에 오는 걸 최우선순위로 두고 방문했다. 한국에 와서 여러분들을 만나 뵙게 되어서 기쁘다. 영화 홍보를 위해서 많은 곳을 다니지 않았다. 미국, 영국, 다음이 한국이다. 서울에서 꼭 시사회를 하기를 바랐다"고 강조했다.

무엇보다 화제였던 것이 1편에서 죽은 줄만 알았던 '해리'(콜린 퍼스 분)의 재등장이다. 이에 대해 콜린 퍼스는 "해리의 컴백을 기대하지 않았다. 매튜 본 감독이 '해리 캐릭터는 끝났다'고 말씀하셨기 때문"이라며 "감독이 2편을 통해 해리 캐릭터를 부활시킬 만큼 중요한 인물이라는 것이 기뻤다"고 다시 돌아온 소감을 밝혔다.

'킹스맨1'의 흥행이 부담이 될 법도 하다. 이에 대해 콜린 퍼스는 "전편이 인기를 끌었을 때, 그 후속편에 출연하는 건 도전이다. 그만큼 '킹스맨2'는 저희에겐 중요한 영화다"며 "전편에 대한 성공에 부담이 있지는 않으냐고 하시지만 크게 염두에 두지는 않는다. 우리 세 배우 모두 그걸 생각하면서 두 번째 영화 촬영에 임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킹스맨' 출연진의 근사한 수트핏도 화제다. 콜린 퍼스는 "트레이닝하며 신체 변화가 왔다. 처음 제작했던 수트에 비해 영화를 본격적으로 찍었을 때는 1인치 이상을 줄여야만 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그렇게 되니 너무 타이트해져서 막상 촬영할 때는 활동할 때 수월하게 움직일 수 있는 수트를 요청해 입었다"고 비하인드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한국을 직접 경험해보고 싶었고, 감사 표시를 꼭 하고 싶었다. 기회가 된다면 또다시 방문하기를 바란다"고 인사했다.

한편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은 비밀리에 세상을 지키는 영국 스파이 조직 킹스맨이 국제적 범죄조직 골든 서클에 의해 본부가 폭파당한 후 미국으로 건너가 만난 형제 스파이 조직 스테이츠맨과 함께 골든 서클의 계획을 막기 위한 작전을 시작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스파이 액션 블록버스터다.



9월 27일 개봉.

뉴스엔 배효주 hyo@ / 뉴스엔 정유진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英언론도 의문, 2번째 골 기성용 당한 반칙 왜 VAR 안했나?
이영표 독설 “장현수 태클 기본 안됐다..김민우 크로스 연습 안 한 것”
추자현 “부모님 이혼에 이복동생 셋, 어린시절 친동생도 세상 떠나”
비키니 입은 미스코리아 후보들, 韓 대표할만한 몸매
‘네이마르 여친’ 브루나 마르케지니 ‘칸 레드카펫 나들이~’
박찬호 딸도 남달라, 첫 라운드에 파3 홀서 버디 “LPGA로 가자”
문가비, 셀카도 화보로 만드는 완벽몸매 ‘돋보이는 애플힙’
‘인생술집’ 진서연 “남편 9살 연상, 베를린 거주 중..노출 터치 안 해”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포토엔HD]손흥민 ‘오초아도 못 막은 강력한 슈팅’

추자현 “부모님 이혼에 이복동생 셋, 어린시절 친동생도 세상 떠나”(별별톡쇼)

[포토엔HD]손흥민 ‘멀어져가는 16강에 눈물 인사’

이영표 독설 “장현수 태클 기본 안됐다..김민우 크로스 연습 안 한 것”

英언론도 의문, 2번째 골 기성용 당한 반칙 왜 VAR 안했나?

[포토엔HD]손흥민 ‘눈물 꾹 참으며 인사’

멕시코전 평점, 손흥민 최고 8.1점-장현수 최악 5.7점

西언론 “장현수 핸드볼 깔끔한 PK, 주심 쉬운 결정”

[포토엔HD]손흥민 ‘멕시코 상대로 첫 골’

[포토엔HD]손흥민 ‘멕시코 1-2 패배에 울먹’

[이슈와치]조정석♥거미 5년 열애 끝 결혼, 이제 장수커플 아닌 부부

[TV와치]강형욱 아들공개, ‘슈돌’이 더 기대되는 이유

[TV와치]‘밥블레스유’ 밥 잘 먹는 언니들, 시청자 군침도 돌게 할까

[이슈와치]윤서인, 6개월만 또 정우성 저격..이번엔 풍자 만화까지

[무비와치]8월 극장가는 ‘신과함께2’ 주지훈 vs ‘공작’ 주지훈

[포토엔HD화보] 워너원 강다니엘 ‘화려한 출국’

[이슈와치]‘프듀48’ 이가은 깜짝 1위, 국프 마음은 움직이는거야

[무비와치]“도경수부터 설현 혜리까지” 하반기 충무로는 아이돌 밭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무비와치]‘마녀’ 낯선 얼굴 김다미, 감독의 선택은 옳았다

박경 “나이 드니 귀여움은 안..

박경이 새 앨범에서 변신을 꾀했다. 블락비 박경의 솔로 4번째 싱글 'INSTAN..

이준익 감독, 대종상 빡빡이 논란 “그..

‘같이살래요’ 금새록 “내 맘 다 안..

김윤아 “‘비긴어게인2’ 보면서 사람..

조재현 측 “여배우 화장실 성폭행 NO...

‘여중생A’ 김환희 “키 크려 줄넘기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