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구세주’ 최성국 “김성경 캐스팅, 진심으로 걱정 많았다”(인터뷰) 박아름 기자
박아름 기자 2017-09-14 15:05:06

[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이재하 기자]

최성국이 김성경에 대한 불신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영화 ‘구세주: 리턴즈’에 출연한 배우 최성국은 9월8일 오전 서울 종로구 소격동 한 카페에서 가진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아나운서 출신 신인배우 김성경과의 호흡에 대해 전했다.
영화 ‘구세주: 리턴즈’ 스틸
▲ 영화 ‘구세주: 리턴즈’ 스틸
최성국은 허세는 대박이지만 현실은 쪽박인 가장 상훈 역을 맡아 아나운서에서 배우로 변신한 김성경과 부부 호흡을 맞췄다. 김성경은 상훈(최성국) 아내이자 하숙집 안방마님 지원 역을 맡아 지적인 이미지를 과감하게 탈피, 정 많고 푸근한 하숙집 아줌마로 변신을 시도했다.

최성국은 김성경과의 호흡을 묻는 질문에 "처음 캐스팅됐을 때 진심으로 걱정을 많이 했다"고 운을 띄웠다.

최성국은 "내가 '왜 내 아내 역할로 김성경씨를 해야되냐'는 얘기까지 했다. 난 오랜만에 코미디 영화를 하는 거라 소위 말해 연기를 되게 잘하는 신인이나 '코미디 선수'랑 같이 해서 '최성국 코미디 아직 재밌는데?'란 소리를 듣고 싶었다. 근데 김성경씨가 리딩 자리에 딱 앉아 있었다"고 당시 기억을 떠올렸다.

이어 최성국은 "그런데 아나운서 김성경씨는 지적인 이미지와 진지함의 극치 아닌가. 김성경씨가 딱 그 이미지다. '내가 이 분이랑 어떻게 코미디 영화를 만들어나가지?'란 걱정을 했던 이유가 그 당시 시나리오가 드라마 시나리오였다. 고민하면서 나가야 되는데 김성경씨랑 해야된다 하니 부담감이 엄청났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결국 최성국은 "괜찮을 것 같다. 같이 해보자'는 제작진의 설득에 마지못해 김성경과 함께 첫 리딩을 진행했다. 최성국은 "그때까지만 해도 그냥 그랬다. 아나운서 톤으로 하더라. 어떡하지 싶었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김성경에 대한 생각은 변해갔다. 불신은 만족으로 바뀌었다. 최성국은 "근데 촬영 현장에 나가 연기하면서 그게 없어졌다. 장단점이 있더라. 태어나서 처음 해보시는 분이니까 우리가 이야기하는 걸 그냥 바로 흡수한다. 너무 좋더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아울러 최성국은 "사실 나랑 연기할 땐 순발력이 필요없다. 충분히 연습하고 리허설에 들어간다. 즉석에서 애드리브를 한다기보다는 아이디어를 내고 회의를 한 다음 리허설 때 꼭 반영한다. 나는 늘 이런 식으로 해 김성경씨가 처음에 많이 당황했다. 근데 이틀째 되니 적응하기 시작하더라"며 "그리고 키스신을 앞둔 날은 되게 귀여웠다. 아침부터 양치질을 3번하고 혼자 벌벌 떨고 있더라. 난 그냥 밥먹고 놀고 있었는데 말이다"고 에피소드를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8년만에 부활한 '구세주’ 세 번째 시리즈 ‘구세주: 리턴즈’는 1997년 IMF, 꿈은 높지만 현실은 시궁창인 난장 인생들의 기막힌 채무 관계와 웃픈 인생사를 그린 정통 코미디 영화다. 9월14일 개봉했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 이재하 juda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영학 사형 선고 이성호 판사, 배우 윤유선 남편이었네
도경완 쏙 빼닮은 아들, 장윤정은 섭섭할 붕어빵 부자
‘여왕님 같아’ 김연아, 伊 조반나 공주 모티브 이미지 공개
판커신 나쁜손뿐만 아니다, 中 쇼트트랙 8번 실격-메달 1개
‘6남매 아빠’ 박지헌, 생후 19일 막내딸 공개 ‘사랑스러워’
신정환, 씩씩한 아들 모습에 흐뭇 “이래서 계속 낳는군”
설리, 나른한 표정에서 느껴지는 은근한 섹시美
‘모래시계’ 김지현 “이윤택 관련 배우는 동명이인, 저 아니에요”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이효리♥이상순, 아이유 드라마 촬영장에 간식차 쐈다 “진짜 감동”

이영학 사형 선고 이성호 판사, 배우 윤유선 남편이었네

도경완 쏙 빼닮은 아들, 장윤정은 섭섭할 붕어빵 부자

‘金 0개’ 금맥 못 찾는 러시아-중국, 전후 개최국의 굴욕?

스벤 크라머 한국어 사과문 게재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봉태규♥하시시박 부부 둘째 임신 “7개월 차”

‘여왕님 같아’ 김연아, 伊 조반나 공주 모티브 이미지 공개

[이슈와치]배우 오모씨 성추행 의혹에 드라마 영화 줄줄이 비상

성추행 의혹 오모씨 출연 드라마 측 “상황 지켜보는 중”

판커신 나쁜손뿐만 아니다, 中 쇼트트랙 8번 실격-메달 1개

이윤택 감독 “성추행은 인정하지만 성폭행은 없었다”(일문일답)

‘LPGA 67년만의 대기록’ 고진영 “최혜진 추격 알고 있었지만”(일문일답)

[TV와치]천호진vs김병기, 진짜 ‘황금빛’ 아버지는 누굴까

[무비와치]외신들 “가장 돋보여” 홍상수 영화 속 김민희 호평

[이슈와치]H.O.T. 토토가3 공연 어땠나 #밤샘열정 #노쇼피해 #박지선입장실패

[TV와치]‘리턴’ 박진희 첫등장, 죽어가던 캐릭터 살릴까

[TV와치]‘마더’ 원작과 다른 세 가지, 반전 결말 이끌까

故최진실 딸 최준희, 만화로 전한 심경 “난 관종 아냐, 악플 시간낭비”(전문)

日 “추억의 택시 요금, 고다이라 나오-이상화 우정 이야기”

김아랑의 넘어진 심석희 격려, 김아랑 인터뷰 곱씹은 심석희

‘언터처블’ 박지환 “정은지..

배우 박지환이 에이핑크 정은지를 칭찬했다. 박지환은 JTBC 금토드라마 '언..

‘저글러스’ 최다니엘 “백진희와 진..

‘여도’ 아이 “첫 연극 도전에 사극-..

류승룡 ‘7년의 밤’ 기다린 세월 “아..

‘흥부’ 정진영 “故 김주혁, 영화로..

한현민 “다문화재단 설립 꿈, 모두가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