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팩트이니까” 이제훈, 위안부 소재 영화 출연한 이유(인터뷰) 배효주 기자
2017-09-13 06:17:01

[뉴스엔 배효주 기자]

이제훈이 위안부 피해자의 현재를 그린 영화에 참여한 이유는 무엇이었을까.

이제훈은 최근 서울 종로구 팔판동 모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 인터뷰를 통해 영화 '아이 캔 스피크'에 임한 소감과 느낀 바를 밝혔다.

9월 21일 개봉하는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는 민원 건수만 무려 8,000 건, 구청의 블랙리스트 1호 도깨비 할매 ‘옥분’(나문희 분)과 오직 원칙과 절차가 답이라고 믿는 9급 공무원 ‘민재’(이제훈 분), 결코 어울릴 것 같지 않았던 상극의 두 사람이 영어를 통해 운명적으로 엮이게 되면서 진심이 밝혀지는 이야기다. 이제훈은 모든 게 숨이 턱턱 막힐 만큼 정확해야 하는 원칙주의 공무원 민재 역을 맡아 나문희와 호흡한다.
"영화를 찍으며 정말 행복한 시간이었다. 뭉클했다"고 운을 뗀 이제훈은 "가장 감사한 건 뭐니 뭐니 해도 나문희 선생님이다"고 대선배에게 공을 돌렸다. '옥분' 역할은 그 누구도 아닌 나문희가 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는 이제훈. 그는 "제작사에서 나문희 선생님께 대본을 드렸고, 답변을 기다리는 중이라고 해서 속으로 '제발 수락하시길'하고 생각했다"고 수줍게 말했다.

이제훈에게 '아이 캔 스피크'는 체력적으로도, 정신적으로도 지쳐있을 때 찾아온 오아시스 같은 작품이었다. 쉴 틈 없이 잇달아 드라마와 영화를 찍으면서 몸과 마음이 힘들 때 '아이 캔 스피크'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힐링'하게 됐다고.

"(위안부 피해자 소재를 다뤘다는) 정보 없이 시나리오를 봤어요. 처음엔 굉장히 훈훈하고 유쾌하게 이야기를 풀어가다가, 중후반 큰 사연이 나와 많이 놀랐어요. 무거운 감정이 느껴지더라고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고통과 아픔에 공감하는 저를 발견하곤 이 작품에 꼭 동참하고 싶다고 생각했어요. '민재' 역할을 통해서라도 위안부 피해자를 서포트 해주고 싶다고 생각했죠."

이제훈이 '아이 캔 스피크'에 더욱 끌렸던 점은, 위안부 피해자의 고통과 아픔을 그대로 재현한 것이 아닌 에둘러 어루만질 줄 아는 영화였기 때문이다.

"이같은 소재를 기존 한국 영화들에서는 정공법으로 표현했잖아요. 하지만 '아이 캔 스피크'는 우회적으로 그려냈어요. 따뜻한 이야기를 통해 사연의 아픔을 어루만지고 관객에게 상기시켜 편안하다는 느낌이 있었어요. 물론 자칫 위안부 피해자분들께 누가 되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은 있었지만, 김현석 감독님에 대한 믿음이 있었고 제작사인 명필름 심재명 대표님의 스타일을 알아서 염려를 덜었어요. '건축학개론'으로 심재명 대표님과 인연을 맺었는데, 자극적으로 홍보 마케팅을 한다거나 영화 메시지를 왜곡하지 않을 거라는 믿음이 있었거든요. 저는 배우로서 연기를 잘해서 영화가 잘 만들어지기만을 기원하자는 생각으로 참여했습니다."

실제로도 '아이 캔 스피크'는 홍보 활동에서 위안부 피해자를 그린 영화라는 것을 전혀 알리지 않았다. 이 같은 사실을 모르고 영화를 관람한다면 뜻하지 않을 반전을 맞닥뜨리게 되는 셈이다.

이제훈은 "이 영화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아픔이 와닿지 않았던 분들에게 작은 씨앗이 되길 바란다"며 "'아이 캔 스피크' 출연진과 제작진이 같은 마음으로 뭉쳐서 만든 작품"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에 대해서 교과서를 통해 배웠지만, 막상 그분들이 겪어온 아픔과 고통을 얼마큼 헤아리고 보살피려 노력했나 하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남겨진 세대로서 우리도 함께 해야 한다고 생각했어요. 단순히 영화적 재미와 희로애락을 관객들에게 선사해 주고 싶기보다는 이 영화를 통해 관객들이 연대가 되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에요."

이제훈은 영화 촬영 전 고사를 지내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를 직접 만날 수 있었다. 그러면서 가슴 속 '꼭 좋은 영화를 만들어서 선사해 드리고 싶다'는 열망의 불씨가 싹텄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는 역사적 사실, '팩트' 잖아요. 대한민국 배우로서 제가 작품을 통해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이 영광이고 또 감사했어요. 많은 관객이 영화를 봐 줬으면 하는 바람보다는 피해자들에게 위로가 되고, 피해 사실을 몰랐던 분들에게는 마음으로 스며들 수 있는 작품이 되기를 바랍니다."

(사진=리틀빅픽처스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아이유님께 어울릴 옷” 김소영, 러블리한 의상도 찰떡 소화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X벤틀리, 같은 옷 다른 느낌
주영훈♥이윤미, 두 딸 재우고 오붓하게 한잔 “참 좋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포토엔HD]이무생 ‘유대위 변호사입니다’(슬기로운 감빵생활 종방연)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전문)

신봉선, 셀럽파이브 연습실 사진 공개 “깜장발바닥”

[포토엔HD]김준한 ‘해롱이 애인입니다’(슬빵 종방연)

[포토엔]‘죽여주는 여자’ 안아주 ‘들꽃영화상 나들이’

‘윤식당2’ 박서준, 스페인에서도 독보적인 잘생김

[포토엔HD]똘마니 안창환 ‘슬기로운 감빵생활 종방연 참석’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