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개봉 D-1 ‘혹성탈출’ 10대부터 50대까지 이러니 반하지 배효주 기자
배효주 기자 2017-08-14 10:24:40


[뉴스엔 배효주 기자]

개봉을 하루 앞둔 '혹성탈출: 종의 전쟁'(감독 맷 리브스)이 남녀노소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세대별 관람 포인트를 공개한다.

#1. 10대 관객, 대자연이 선사하는 스펙타클부터 매력만점 NEW 캐릭터들까지!

10대 관객들을 사로잡을 관람 포인트는 바로 한 여름 무더위를 날려줄 대자연이 선사하는 스펙타클과 매력만점 새로운 유인원 캐릭터들이다.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혹성탈출’ 시리즈 3부작의 마지막 작품답게 설원을 배경으로 한 대규모 전투와 눈사태 장면이 펼쳐져 관객들의 시선을 집중시킨다. 특히 이 장면들은 실제 폭설이 내리는 캐나다에서 촬영이 진행 돼 더욱 사실감 넘치는 모습으로 그려져 한 여름 무더위를 날려줄 짜릿한 쾌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개성 넘치는 새로운 캐릭터들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동물원에서 탈출해 격변의 시대를 홀로 헤쳐온 똑똑한 침팬지 ‘배드 에이프’는 특유의 유쾌하고 잔망스러운 성격으로 시저 무리와 새로운 관계를 형성하며 씬 스틸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수행할 예정이다. 또 신비스러운 분위기로 눈길을 사로잡는 ‘노바’는 때묻지 않은 순수함으로 유인원들과 교감을 나눈다. 특히 노바는 인간과 유인원의 팽팽한 대립 속에서 점점 어두워져만 가는 시저의 내면을 위로해주는 주요한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2. 2030 관객, 볼거리뿐 아니라 깊이 있는 질문 전하는 품위있는 블록버스터!

2030 관객들을 사로잡을 관람 포인트는 바로 깊이 있는 메시지다. 기존 여름철 블록버스터들이 거대한 액션을 필두로 화려한 볼거리에만 치중하는 반면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스케일 큰 액션씬은 물론 관객들에게 진정한 ‘휴머니즘’은 무엇인가 라는 질문을 던지며 타 블록버스터와 차별성을 둔다. 특히 이번 작품은 인간과 공존할 수 있다고 믿었던 시저가 인간군에게 가족을 잃으며 딜레마를 겪는 모습과, 인류의 멸종 앞에서 생존을 위해 인간성을 버려야 한다는 대령과의 강렬한 대립을 그려 관객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이동진 영화 평론가는 “보통 여름철 블록버스터에 대한 기대치가 낮다. 그러나 여름철 블록버스터라고 해서 모두 이야기와 진진한 심리묘사를 포기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그 증거가 혹성탈출이다. 볼거리가 풍부한 대작이자 캐릭터를 깊이 있게 탐구한 수작이다”라며 호평을 전해 영화에 대한 예비 관객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3. 4050 관객, 가슴 찡한 부성애와 오리지널 혹성탈출 시리즈의 진한 향수까지!

시저는 무자비한 인간군 대령에 의해 자신의 가족들은 물론 동료들을 무참히 잃고 분노한다. 인간군 대령에 의해 가족을 잃게 된 시저의 슬픔과 분노는 중장년층 관객들에게 가슴 찡한 부성애로 다가오며 깊은 감동을 불러일으킨다. 시저의 이런 깊이 있는 감정선은 배우 앤디 서키스의 완벽한 열연으로 완성돼 관객들에게 깊은 공감을 자아낸다. 또한 이번 작품은 1968 오리지널 '혹성탈출'에 대한 흔적들을 찾아 볼 수 있어 또 다른 재미를 준다. 이번 시리즈에 새롭게 등장하는 신비스러운 소녀 ‘노바’는 1968년 오리지널 '혹성탈출'에서 유인원 무리와 함께 살아가는 여인 ‘노바’와 같은 이름으로 등장해 원작과의 연결고리를 보여준다. 따라서 1968년 '혹성탈출'을 기억하고 있는 중장년층에게 이번 '혹성탈출: 종의 전쟁'은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동시에 현대적 기술로 완벽하게 재탄생한 새로운 ‘혹성탈출’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 8월 15일 개봉.

(사진=영화 스틸)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식지 않는 ‘미스터 션샤인’ 역사 왜곡 논란, 전세계 송출이라면서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유소영 “손흥민과 연애, 뜨려고 이용했단 악플 억울해”
‘예비맘’ 혜박, 남편이 외제차 선물 “아기랑 타고 다니라고”
김보민 아나운서 “모유 수유 1년, 양배추로 젖 말렸다”
“이거 꿈 아니지?” 하원미, 추신수 ML 올스타전 입성에 감격
‘아침마당’ 정세균 전 의장 “국회의원들 말 안 들어..문화 달라져야”
최유나 “남편이 건물 지어놔, 제 기념관 만들어주겠다고”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라이프 더 비기닝’ 조승우X이수연 작가 ‘비밀의 숲’ 케미 기대

김민지 아나, 월드컵 끝나자 박지성에 “박서방 집에 오라”

식지 않는 ‘미스터 션샤인’ 역사 왜곡 논란, 전세계 송출이라면서[TV와치]

유소영 “손흥민과 연애, 뜨려고 이용했단 악플 억울해”

‘인형의 집’ 박하나, 한상진 강도서 창업백서 지켰다

‘사람이 좋다’ 강레오 “아내 박선주에 요리 안 가르쳐줘, 싸울까봐”[결정적장면]

“이거 꿈 아니지?” 하원미, 추신수 ML 올스타전 입성에 감격

‘예비맘’ 혜박, 남편이 외제차 선물 “아기랑 타고 다니라고”

김보민 아나운서 “모유 수유 1년, 양배추로 젖 말렸다”(그녀들의 여유만만)

‘아내의맛’ PD “함소원♥진화 출산 후 육아까지? 본인 의사 존중할 것”(인터뷰)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의 작품 보는 눈 삽니다[스타와치]

‘사자’ 제작사vs장태유PD 핵심쟁점 #미지급 #예산초과 #작가교체[이슈와치]

‘변산’ 아버지의 얼굴을 때릴 수 있는 용기[무비와치]

최지우 남편, 개명까지 하고도 신상 공개 ‘엇갈린 반응’[이슈와치]

“역사는 실수하지 않는다” 대기록 세운 김세영, 외신의 극찬

‘김비서가 왜 그럴까’ 강홍석 “박서준♥박민영, 보기만 해도 설레”(인터뷰)

장근석 조울증 고백, 질병도 공개해야 하는 스타의 숙명[스타와치]

어김없이 마의7년 깨부순 비투비, 완전체 재계약이 값진 이유[뮤직와치]

‘청량하거나 섹시하거나’ 서머퀸 노리는 걸그룹 전쟁[뮤직와치]

[무비와치]‘마녀’ 낯선 얼굴 김다미, 감독의 선택은 옳았다

‘미스 함무라비’ 김명수 “..

그룹 인피니트 엘, 배우 김명수가 그동안 불거졌던 연기 논란에 대해 "그때는 제가 ..

‘미스 함무라비’ 이엘리야 “류덕환,..

“청춘, 생을 증명하는 것” 이준익은 ..

논란 아는 김학범 감독 “책임은 내가 ..

‘아내의맛’ PD “함소원♥진화 출산 ..

차정원 “‘사복여신’ 부담..늘 연기..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