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유병재 버킷리스트 YG서 이뤘다 “정말 행복해”
2017-08-14 07:32:01

[뉴스엔 박아름 기자]

유병재가 스탠드업 코미디에 최적화된 입담으로 관객을 홀렸다. 티켓 오픈 1분만에 순식간에 매진된 소문의 공연답게 어디에도 없던 신선한 웃음이 탄생됐다.

유병재는 지난 8월 11일, 12일 양일간 서울 홍대 롤링홀에서 스탠드업 코미디쇼 '블랙코미디(BLACK COMEDY)'를 열고 무더위마저 날리는 시원한 토크의 향연을 펼쳤다.

이날 유병재는 별다른 장치와 분장 없이, 오직 입담 만으로 꾸며지는 공연이란 점을 강조하며 말문을 열었다.

유병재는 "스탠드업 코미디가 생소한 분들이 많을 것이다. 간단하게 말씀 드리면, 오늘 집으로 돌아갈 때까지 볼 수 있는 그림은 마이크를 들고 말하는 제 모습이 전부다. '특별게스트 한 명은 나오겠지'라고 혹시라도 기대하는 분이 있을 것 같은데 희망고문을 시키고 싶지 않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블랙코미디'는 19세 이상 관람 공연. 선정적인 이유가 아닌, 자유롭게 이야기들을 풀어내고 싶었던 유병재의 뜻처럼 화끈하고 통쾌했다. 그는 유년시절 추억부터 이성에게 어필하는 자신만의 비결까지 지극히 유병재스러운 일상으로 현실적인 공감을 이끌어냈다.

유병재는 특유의 영리하고 멋스러운 블랙코미디 기질을 발휘해 관중을 휘어잡았다. 억지스러운 스토리와 과장된 행동 없이도 적재적소 웃음이 터져 나왔다. 그의 예측 불가한 입담과 기발한 패러디는 코미디 장르의 확장 가능성을 보여줬다. 이처럼 국내 첫 스탠드업 코미디쇼를 성공적으로 이룬 그는 코미디의 새로운 대안을 제시하는 유의미한 성과를 얻었다.

공연 내용만큼 재기발랄한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해 웃음의 시너지 효과를 냈다. 공연장 입구에 자신의 실제 키사이즈 등신대로 포토존을 만들고, 팬 카페 링크를 넣은 '유병재 USB'를 관객에게 선물로 증정했다.

소극장 공연의 장점을 살려 현장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일일이 셀카를 찍으며 가깝게 호흡하는 시간도 마련했다. 관객이 보여준 적극적인 호응 역시 공연의 수준을 높였다. 환호와 박수가 줄곧 쏟아진 공연장은 유쾌한 기운으로 넘쳤다.

무대를 마친 유병재는 "공연이 끝나고 집에 도착해서 참았던 눈물을 흘릴 것 같다. 정말 행복하다. 스탠드업 코미디를 하고 싶다는 막연한 꿈만 가지고 있었는데, 내 인생의 버킷리스트가 이렇게 빨리 이뤄질 줄 몰랐다. 앞으로도 꾸준히 공연을 계획해서 여러분과 즐거운 시간 만들고 싶다"는 소감으로 벅찬 감동을 대신했다.

공연을 찾은 이들은 "약 2시간 동안 지루함이 없었다", "마이크만으로 웃길 수 있다니. 유병재라서 가능한 스탠드업 코미디쇼", "모든 입담이 킬링파트", "최근 들어 가장 많이 웃은 날", "스탠드업 코미디를 드디어 한국말로 원 없이 즐겼다. 다음 공연이 벌써 기대된다" 등의 후기를 전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유병재는 그동안 여러 방송과 SNS 등을 통해 말로 하는 코미디 정서를 표출해왔다. 침체된 코미디 시장에 활력을 주고 싶다던 그의 웃음사명감은 '블랙코미디' 속 화려한 입담으로 더욱 빛났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어제TV]‘해투’ 탱탱볼 같은 김재원, 유재석도 두손두발 다 들었다

“故김광석 일기 단독 공개” ‘스포트라이트’, 시청률 5% 육박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내남자의비밀’ 송창의, 몰래 아내 강세정 찾아가.. 이휘향 분노 (종합)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강제추방당한 에이미, 남동생 결혼식 참석차 일시 입국

[어제TV]‘내남자의비밀’ 강세정, 남편 송창의 진짜 자살로 믿었다…비극 암시

[뮤직와치]‘데뷔 2045일만 1위’ 뉴이스트W 성장이 독특한 이유 셋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였던 나, 이젠 무서워 보이죠?”(인터뷰)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

"날 캐스팅해줘 정말 감사하다. 잘해서 날 캐스팅한 분들한테 보답하고 싶다. 정말 ..

김해숙이 ‘여배우’인 걸 잊었던 이들..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윤계상 “‘굿와이프’ 덕 슬럼프 극복..

이동휘 “여친 정호연에게 더 다정할 ..

이상인 “아들 태어나자마자 눈물, 제2..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