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비슷한 경험, 이해한다” 추신수가 박병호에게 건넨 조언은?
2017-08-13 09:00:07

[뉴스엔 안형준 기자]

박병호의 거취는 어떻게 될까.

미네소타 지역언론 '트윈시티즈 파이오니어 프레스'의 마이크 버라디노는 8월 12일(한국시간) 로체스터 레드윙스(MIN 산하 AAA)의 박병호에 대한 소식을 전했다.

버라디노는 "케니스 바르가스가 4차례나 빅리그와 마이너리그를 오가는 동안 박병호는 부름을 받지 못했다. 외야수 잭 그라니테도 빅리그를 드나들고 있고 포수 미치 가버와 외야수 다니엘 팔카도 고려되고 있다"며 "이들은 40인 로스터에 포함된 선수들이고 박병호는 그렇지 않다"고 언급했다. 지난겨울 40인 로스터에서 제외된 것을 올시즌 박병호가 콜업되지 못하는 이유 중 하나로 본 것이다.

버라디노는 긴 마이너리그 생활을 견뎌낸 후 빅리그 스타가 된 추신수(TEX)에게서 박병호의 이야기를 들었다. 버라디노는 "추신수는 마이너리그에서 7시즌 이상을 보냈고 지금은 총액 1억3,000만 달러 계약을 맺은 스타다"며 "비슷한 기다림이다"고 적었다. 물론 10대의 나이로 미국 땅을 밟은 추신수와 2차례 KBO리그 MVP를 차지한 후 빅리그에 진출한 박병호의 출발이 달랐던 점은 빼놓지 않았다.

버라디노에 따르면 추신수는 "처음 몇 년은 정말 힘들었다"며 "이곳 문화에 적응해야 하고 동료들, 리그 등 많은 것들에 대해 배워야 했다. 박병호의 상황은 내가 겪은 것과 비슷하다"고 말했다. 추신수는 "박병호와 얼마 전 이야기를 나눴다. 타격도 좋아졌고 빅리그에서 칠 준비가 됐는데 기회가 잘 오지 않는다고 하더라"고 언급했다. 추신수는 "박병호는 이곳을 떠날지, 남을지를 결정할 수 있다"며 "박병호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는 알 수 없다. 하지만 내가 알기로 박병호는 여기에서 무언가를 해내고 싶어한다"고 말했다.

버라디노는 "박병호는 지난겨울 웨이버공시됐지만 아무도 그를 원하지 않았다"고 언급했다. 이에 대해 추신수도 "미네소타가 박병호를 웨이버공시한 것과 누구도 그를 영입하지 않은 것은 정말 의외였다"고 말했다.

추신수는 박병호의 고충에 공감하면서도 박병호가 콜업되지 못하는 상황 역시 이해했다. 추신수는 "나는 이곳에 오래 있었기에 이곳의 시스템을 잘 알고 있다"며 "하지만 한국의 팬들 입장에서는 박병호가 왜 어려움을 겪는지, 박병호가 왜 콜업되지 못하는지 잘 이해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추신수는 "박병호보다 좋은 성적을 내는 선수들이 빅리그에 있다"며 "한국 팬들은 잘 모를 수 있지만 트리플A에도 정말 많은 선수들이 있다. 설명하기 어려운 부분이다"고 언급했다.

버라디노에 따르면 추신수는 "박병호에게 단지 건강하게 잘 뛰라고만 했다"며 "'네 플레이를 잘 보고 있다. 네가 할 수 있다는 것을 안다. 부정적인 생각은 하지 마라'고 했다"고 박병호에게 조언을 건넸다. 추신수는 "박병호는 정신적으로 강해졌다. 언젠가 빅리그에서 뛸 수 있다고 믿고있다"며 "나도 그가 매달, 매년 더 나아지고 성장할 것이라는 것을 믿고 있다"고 말했다.

힘겨운 한 해를 보내고 있는 박병호가 과연 인고의 시간 끝에 빅리그로 돌아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사진=박병호/뉴스엔DB)

뉴스엔 안형준 markaj@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빽가 센스있게 리모델링한 집 공개 “어머니들 극찬”
이승훈PD, 배현진 앵커 교체 비판에 “정리해고 당한줄 알겠네” 일침
‘얼굴 부상’ 정보석, 긴급상황 넘겼다..안과·이비인후과·성형외과 수술...
아이유 보고 갑자기 눈물 터뜨린 연습생..아이유 반응은?
백종원, 처가 식구들에 짬뽕 대접하는 만점 사위 ‘소유진은 좋겠네’
정준호♥이하정 부부, 붕어빵 아들 첫 유치원 행사 참석 ‘훈훈’
장범준 근황, 미모의 아내와 딸 학예회 참석 ‘러블리 가족’
‘그것이 알고싶다’ 한샘 성폭행 사건, 꽃뱀 누명까지 ‘분노’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이준기X아이유, 콘서트장 대기실서 어깨동무 “지은아 고마워”

‘냉부해’ 고든 램지, 이연복에 “10분 먼저 시작해라” 도발[오늘TV]

[이슈와치]‘황금빛 내인생’ 역대 KBS 주말극 최단 기간 40% 돌파

하지원, 방탄소년단 뷔와 다정 셀카 “세계최고 BTS”

‘얼굴 부상’ 정보석, 긴급상황 넘겼다..안과·이비인후과·성형외과 수술 앞둬

박성현 “이상형 조진웅, 미래 남편 골프 80대 중반 쳤으면”

신현수♥조우리 커플탄생 “지인과 어울리다 자연스레 교제”(공식)

‘다둥이 아빠’ 박지헌, 여섯째 출산 앞둔 아내에 “정말 고마워” 애틋

[결정적장면]빽가 센스있게 리모델링한 집 공개 “어머니들 극찬”(미우새)

아이유 보고 갑자기 눈물 터뜨린 연습생..아이유 반응은?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

우도환이 지상파 첫 주연에 대한 책임감이 컸다고 밝혔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양세종 “또래 배우들과 경쟁? 주위서 ..

나나 “연기하는 유이, 항상 부러웠다..

‘황금빛내인생’ 정소영 “송하윤과 ..

‘마녀의 법정’ 윤현민 “성범죄 사건..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