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고민의 여지 無”..‘택시운전사’ 왜 송강호여야 했나(인터뷰)
2017-07-18 11:30:23

[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이재하 기자]

왜 꼭 송강호여야만 했을까.

영화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 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믿고보는 연기파 배우 송강호가 주연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송강호는 손님을 태우고 광주로 간 택시운전사 ‘김만섭’으로 분해 어려운 상황에 직면한 시민으로서의 갈등과 고민을 심도 깊게 풀어냈다. 앞서 송강호는 "물론 그 시대를 사셨던 분들의 비극과 고통을 다 알 수 없지만 촬영하면서 희생당하신 많은 분들의 고귀한 정신들을 진정성 있게 영화로 담아 진실을 알리고자 했다"고 쉽지 않은 소재의 영화 '택시운전사'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사실 '택시운전사' 타이틀롤 김만섭은 쉽지 않은 역할이었다. 감정의 변화를 고스란히 관객들에게 전달해야 하고, 무엇보다 이 시대 비극적인 역사 중 하나인 광주민주항쟁이라는 무거운 소재를 다루기 때문. 언론배급시사회를 통해 영화가 공개되고 난 뒤 송강호의 연기는 언제나 그랬듯 뜨거운 호평을 이끌어냈다.

'택시운전사'를 연출한 장훈 감독에게 꼭 송강호여야 했던 이유에 대해 물었다. 장훈 감독에겐 김만섭 역으로 오로지 영화 '의형제'를 통해 인연을 맺었던 송강호밖에 떠오르지 않았다.

"시나리오를 읽으면서 송강호 선배님 음성지원이 됐고, 선배님밖에 생각이 안 났다. 김만섭은 관객들과 감정을 동일시해서 가야하는 '보통 사람'이다. 연기적으로 어려운 역할이라 생각했다. 감정적으로 변화되어가는 상황을 관객들에게 전달해야 하고 인물의 감정을 통해 대변해야 하는 어려운 역할이라 생각했는데 그 역할을 하실 수 있는 분이 고민의 여지도 없이 송강호 선배님이었다."

이어 장훈 감독은 "평범한 역할을 가장 특별하게 하실 수 있는 분이 송강호 선배님이지 않을까 싶었다. 송강호 선배님은 나한테 사실 영화 하기 전부터 꿈의 배우였고 함께 하게될 줄도 몰랐다. 한참 까마득한 후배로서 송강호 선배님은 거대한 산 같은 배우이자 존경스러운 예술가다. 같이 작업하는 것 자체가 영광스러운 경험이었다"고 덧붙였다.

역시 송강호는 옳았다. '의형제'에 이어 다시 한 번 만나 작업을 같이 하게 된 송강호는 왜 송강호가 김만섭이고, 김만섭이 송강호여야 했는지를 증명했다.

"'의형제' 때는 아무래도 선배님보다 모르는 부분이 많았다. '택시운전사'를 하면서는 잘 몰랐던 부분들을 조금 더 알게 되고 그래서 더 좋았고 더 행복했고 더 즐거웠고 더 특별했고 더 만끽했다. '역시 송강호다'라는 느낌이 아니라 그냥 그 분이 작품마다 새로 개척하시는 다른 영역이 있다. 그걸 지켜보는 게 가장 큰 즐거움이었던 것 같다. 어디까지 나가실까? 어떤 지점에 도달하실까? 그 누구도 상상하지 못했던 길을 찾아서 가시니까 옆에서 지켜보고 있으면 신기하기도, 경이롭기도 했다."

또한 장훈 감독은 "어떤 애드리브를 하실까 궁금한 게 아니라 송강호 선배님을 '예술가'라고 하는 게 예를 들어 악기를 가장 잘 다루는 연기자가 있다면 악보를 드렸을 때 어떻게 연주할지 모르지 않나. 최고의 연기자는 상상하지 못했던 감정으로 연주할 수 있다. 그걸 지켜보는 느낌이다. 해석하고 표현한다고 생각하는데 어떤 표현을 하실지가 궁금하다. 한 테이크 테이크들이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표현 방식이었다"고 송강호만의 특별한 연기에 대해 전하며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송강호의 열연을 확인할 수 있는 '택시운전사'는 오는 8월 2일 개봉할 예정이다. (사진=쇼박스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 이재하 juda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탁재훈 “돈 때문에 신정환 머리통 때린 적 있다”
조승우 父 조경수 굴곡진 삶, 위장이혼에 대장암 투병까지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김성주 논란, 자업자득인가 마녀사냥인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최강배달꾼’ 파산 위기 고경표, 결국 채수빈 떠났다(종합)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탁재훈 “돈 때문에 신정환 머리통 때린 적 있다”

‘최강배달꾼’ 고경표♥채수빈, 틈만 나면 키스 “행복하게 해줘 고마워”

조승우 父 조경수 굴곡진 삶, 위장이혼에 대장암 투병까지

[결정적장면]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정진석 의원 “노무현 전 대통령 부부싸움 후 자살”vs민주당 “최악의 막말”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이슈와치]“만남은 계속, 결혼은 연기” 박유천, 끊이지 않는 파혼설

[무비와치]‘범죄도시’ 윤계상, 악역에 올인하느라 놓쳐버린 한가지

[이슈와치]콜린퍼스는 뭔 죄? ‘킹스맨2’ 논란 낯부끄러운 참사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TV와치]‘내 방 안내서’ 박신양, 국민배우의 두번째 예능 도전

‘다시 만난 세계’ 해피엔딩도 새드엔딩도 아니었다[종영기획③]

범인 쫓다 시청자 놓쳐버린 ‘다시 만난 세계’[종영기획①]

자신만만 ‘왕은 사랑한다’ 왜 제2의 해품달 되지 못했나[종영기획]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사랑의 온도’ 믿고 보는 서현진, 오해영은 풀어야 할 숙제[첫방기획②]

‘구해줘’ 홍자매 전여빈 “..

사이비 종교 구선원에 잠입해 취재하던 반전 정체의 소유자. 전여빈은 이 홍소린 캐..

공형진 “가성비 대비 연기 잘하는 배..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인 신정..

박경혜 “영화 ‘1987’ 촬영, 김태리..

‘왕사’ 윤아 “조교된 임시완 면회, ..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