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시즌 3승’ 김지현, 2008년 서희경 이후 3주 연속 우승 도전
2017-06-20 15:24:14

[뉴스엔 주미희 기자]

시즌 3승 고지를 먼저 밟은 김지현이 2008년 서희경 이후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17시즌 14번째 대회인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7(총상금 7억 원, 우승상금 1억 4,000만 원)’이 오는 22일(목)부터 나흘간, 경기도 안산 아일랜드 리조트(파72/6,592야드)에서 열린다.

▲ 김지현
본 대회는 KLPGA 시즌 첫 메이저인 ‘기아자동차 제31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가 끝난 직후 치러지는 첫 대회로, 선수들의 본격적인 타이틀 경쟁에 불이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4월,‘제7회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에서의 생애 첫 승을 시작으로 ‘제11회 에쓰오일 챔피언십’과 지난주의 메이저까지 우승하며 다승 1위, 상금 순위 1위로 올라선 김지현(26 한화), 시즌 2승을 기록 중인 김해림(28 롯데), 꾸준한 성적을 만들어 내며 대상 포인트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이정은6(21 토니모리)까지 모두 출전해 우승 트로피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예고했다.

지난주 ‘기아자동차 제30회 한국여자오픈 선수권대회’에서 짜릿한 역전 우승을 해내며 시즌 3승 고지를 가장 먼저 밟은 김지현은 이번 대회에서도 강력한 우승 후보로 점쳐진다. 침착한 경기 운영과 물오른 샷감을 바탕으로 2017시즌 KLPGA 투어의 ‘대세’라는 평을 받는 김지현은 지난 2008년 서희경(31)이 기록한 3주 연속 우승 기록에 도전한다.

김지현은 KLPGA를 통해 “많은 분이 ‘대세’라고 말씀해 주시는데, 나는 오랜 기간 포기하지 않고 묵묵히 해온 보답을 선물로 받았을 뿐이라고 생각한다”며 “올해 욕심을 버렸더니 좋은 결과들이 따라온 것처럼, ‘3주 연속 우승’이라는 대기록에 집착하기보다는 순간 순간을 즐기며 여유를 가지고 집중하겠다”라 각오를 밝혔다.

이번 대회 목표에 대한 질문에 김지현은 “우승하고 나서 자만하면 컷 통과도 힘들어진다. 초심으로 돌아가 평소와 다름없는 플레이를 하면서 1차 목표인 컷 통과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고, 본선에 진출하면 목표를 재조정할 것”이라고 말하며 웃었다.

또, 그린이 까다로워 페어웨이를 지키는 전략으로 임하겠다고 밝힌 김지현은 “지난주 최종 라운드에서 체력적으로 피로감을 느껴 실수가 나왔다. 컨디션이 아직 완벽하게 회복된 것은 아니지만 모두가 같은 조건이기 때문에 최대한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난해 연장까지 가는 치열한 승부 끝에 ‘괴물 아마추어’성은정(18)을 꺾고 역전 우승을 일궈내며 통산 2승을 수확한 오지현은 타이틀 방어와 함께 이번 시즌 반등의 기회를 노린다. 시즌 초반에 기대보다 좋은 성적을 내지 못한 오지현은 5월에 들어서면서 점점 컨디션을 끌어올리더니 지난주 메이저 대회에서 4위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좋은 컨디션으로 대회에 출전하는 오지현은 “시즌 초반에 안 좋았던 샷 감과 컨디션이 요즘 많이 괜찮아지고 있다. 디펜딩 챔피언으로서 임하는 두 번째 대회라 크게 부담이 되는 것은 없다. 지난주에 좋았던 컨디션만 잘 유지하면 좋은 성적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올해 컨디션이 좋은 선수들이 정말 많은 것 같아서 이번 대회에서도 재미있는 승부가 펼쳐질 것으로 예상한다. 긴장만 하지 않는다면 목표로 세운 ‘예선 통과’와 ‘전 라운드 언더파’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대회가 열리는 아일랜드 컨트리클럽 코스에 대해서는 “코스와 궁합이 좋다고 느껴 내가 좋아하는 코스 중 하나다. 코스가 다른 곳보다 긴 편이고 작년보다 전장이 길어져 부담이 될 수 있는 홀들도 몇 개 있다고 생각하지만, 작년보다 비거리가 조금 더 나가고 있는 요즘이라면 큰 문제가 되지는 않을 것이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 밖에 김지현에게 2주 연속 우승 트로피를 내준 이정은6의 각오도 남다르다. KLPGA 대상 포인트와 평균 타수 부문에서 1위를 수성하고 있는 이정은6는 ‘이번만큼은 우승 트로피를 가져오겠다’며 다시 한 번 출사표를 던졌고, 지난해 17번 홀까지 3타차 단독 선두로 우승하는 듯 했지만 마지막 홀에서 실수가 연속되며 뼈아픈 트리플 보기를 기록해 연장에서 오지현에 우승컵을 내준 성은정도 우승 후보로 떠오르고 있다.

한편, 이번 대회 프로암에서는 LPGA 투어 카드를 반납하고 KLPGA 투어로 복귀해 행복한 투어 생활을 하고 있는 장하나(25 비씨카드)가 원포인트 레슨을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고, 대회 기간에는 갤러리를 대상으로 ‘칩샷 대회’, ‘퍼트 대회’, ‘포토존’ 등이 진행될 예정이라 대회장을 방문하는 골프 팬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비씨카드와 한국경제신문이 주최하고 KLPGA가 주관하는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17’은 주관방송사인 SBS 골프와 네이버, 옥수수 등을 통해 매 라운드 생중계된다.(사진=김지현/KLPGA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마이웨이’ 임동진 “급성 뇌경색으로 쓰러져..3일 넘기기 힘들다고”

‘뜨사’ 박혜진 “잘못된 성교육 받고 자란 어른들이 문제”

‘리멤버’ 남궁민 이시언, 샴페인 한잔 ‘우리 친해요’

‘마스터키’ 송민호X김종현, 이수근 라인 아이돌 출격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마이웨이’ 임동진 딸 임예원 “父와 부녀 연기? 불편해”

[포토엔HD] 남궁민-진아름 ‘연인끼리 뮤지컬 데이트’

브래드피트, 졸리 아역 엘라 퍼넬과 열애? “32세 연하”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윤계상 “‘굿와이프’ 덕 슬..

윤계상이 '굿 와이프' 덕에 슬럼프를 극복했다고 고백했다. 영화 '..

이동휘 “여친 정호연에게 더 다정할 ..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이상인 “아들 태어나자마자 눈물, 제2..

‘부라더’ 마동석 “외모포기자, 20살..

‘청춘시대2’ 박은빈 “성추행 피해자..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