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TV와치]‘프듀2’ 정적의 시간, 탈락자 소감으로 채웠더라면
2017-06-19 10:30:52

 

[뉴스엔 김민주 인턴기자]

잔인하고도 길었다. 정적 속 기다림은 1분을 1시간처럼 느끼게 했다.

6월 16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이하 ‘프듀2’)에서는 최종 데뷔 멤버 11명을 가리는 순위 발표식이 진행됐다. ‘프듀2’는 생방송의 묘미를 살리기 위해 마지막 멤버인 11등을 제외한 10등부터 1등의 순위 발표를 먼저 진행했다. 이에 따라 10등을 차지한 연습생이 가장 먼저 호명됐다.

생존과 방출 사이 기로에 선 스무 명의 연습생들, 그들을 지지하는 수많은 국민 프로듀서들, 연습생들의 부모님들까지. 이들의 간절함과 절박함을 너무 잘 알아서였을까. 이날 ‘프듀2’ 생방송은 앞서 진행됐던 그 어떤 순위 발표식때보다 더 긴 시간을 끌며 긴장감을 더했다.

MC 보아가 “10등 연습생입니다”를 말한 후 1분이 지났다. 정적이 흐르는 동안 카메라는 연신 초조한 얼굴의 연습생들을 번갈아 비추기 바빴다. 자신의 아들이 호명되길 바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무대를 지켜보는 부모님의 모습은 덤이었다. C9 배진영 연습생은 종합 득표수 발표 이후에도 40초 정도의 시간이 흐른 뒤에야 10등으로 호명됐다.

9등은 발표 시작부터 해당 멤버 호명까지 총 3분 가까이의 시간이 소요됐다. 소속사 플레디스를 언급한 이후에도 한동안 연습생 이름을 발표하지 않아 플레디스 출신 연습생들의 마음을 더 졸였다. 8등 MMO 윤지성 연습생은 2분여의 시간이 지난 뒤에야 이름이 불렸고, 6등 박우진 연습생은 자신의 이름이 불리기까지 3분이 넘는 긴장감 속에서 발표를 기다려야 했다.

해당 순위의 연습생 이름을 발표하기에 앞서 연습생에 대한 짧은 부연설명이 이어질 때면 그 설명에 부합되는 연습생들의 희망 어린 표정과 그렇지 못한 연습생들의 아쉬운 표정이 교차했다. ‘제발’을 되뇌던 판타지오 옹성우 연습생, 고개를 못 들던 플레디스 황민현 연습생의 어머니, 눈을 질끈 감던 마루기획 박지훈 연습생.

떨어질지도 모른다는 두려움과 이름이 호명되리라는 희망 속에서 갈 길 잃은 눈빛들은 애처롭다 못해 고통스러웠다. 이날 처음으로 ‘프듀2’를 접한 시청자일지라도 연습생들의 핏기 가신 얼굴과 초조한 낯빛에서 그들의 간절함을 금세 읽을 수 있었다.

1등 후보인 MMO 강다니엘 연습생과 마루기획 박지훈 연습생은 순위 발표 무대 위로 올라가 최종 결과 발표를 기다려야 했다. “최종 1등의 주인공은 바로”라는 보아의 멘트 이후에도 1분여의 시간이 지났고, “국민 프로듀서님, 잠시 후에 공개하겠습니다”는 말과 함께 광고까지 이어졌다.

광고가 끝난 후에도 1등은 발표되지 않았다. 그에 앞서 1등 후보인 두 연습생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무슨 생각을 하고 있냐”는 질문에 박지훈 연습생은 “너무 긴장되는데 빨리 결과를 듣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초조함 속에서 장시간 순위 발표식을 기다린 연습생의 호소였다.

“이제 더 이상 뜸 들이지 않고 바로 발표하겠습니다”는 말이 끝난 후에도 1분여의 시간이 지난 뒤에야 MMO 강다니엘 연습생의 이름이 불렸다. 1등이 호명된 이후에도 남은 연습생들은 마음을 놓을 수 없었다. 마지막 11등 자리가 비어있었기 때문이다.

11등 발표는 1등보다 더한 수준의 희망 고문이었다. “마지막 11등 발표만을 앞두고 있습니다”는 보아의 멘트 이후, 4분의 시간이 지난 뒤에야 11등 후보 4명의 얼굴이 공개됐다. 일상에서 금방 흐르는 고작 몇 분의 시간이 11등 후보에 오른 4명의 연습생에게는 희비가 엇갈리는 최악이자 최고의 순간이었다. “최종 11등 연습생을 발표하겠습니다”는 멘트 이후에도 3분을 훌쩍 넘는 시간이 지난 뒤에야 아더앤에이블 하성운 연습생이 마지막 데뷔 멤버로 호명됐다.

후보에도 들지 못했던 최민기, 주학년, 김사무엘, 임영민, 유선호, 안형섭 연습생의 목소리는 끝까지 들을 수 없었다. 탈락한 연습생들은 개인 SNS를 통해 아쉬운 소감을 전해야 했다.

방송이 끝난 후, 이에 대한 질타가 쏟아졌다. 현장에 있었던 다수의 네티즌들은 제작진이 일부러 시간을 끌었다고 증언했다. 한 네티즌은 자신의 SNS에 “보아 대표님이 ‘잠시 후에 공개합니다!’하고 광고로 넘어가자마자 주저앉았다가 나가심. 종이를 올리고 있으면 멘트 안 하고 기다렸다가 슬레이트 치듯이 종이를 확 내리면 그제야 멘트하고 이걸 계속 반복. 엠넷이 이렇게 질질 끌었습니다”고 현장 후기를 남겼다. 생방송에 참석했던 한 직장인은 “방송을 너무 과하게 오래 끌었다. 발표 기다리는 연습생들도, 팬들도, 부모님들도 피가 말랐다. TV는 후보들 얼굴이라도 잡아줬지만 현장은 그런 것이 없어 상황 파악도 잘 안 됐다”고 토로했다.

네티즌들 역시 “이건 혈압 정도가 아니라 할 짓이 아니네”, “마지막 생방 순위발표식 속 터진다”, “최종회 다시 봐도 힘들어”, “TV로 볼 때도 지치고 빨리 자고 싶었는데 저기 서 있던 사람들, 보아, 연습생, 부모님들은 얼마나 힘들었을까”, “방송 시간 질질 끌면서 하는 게 무슨 의미가 있나” 등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4개월의 대장정 끝에 탄생한 ‘워너원’ 데뷔 멤버 11명. 이들은 최종 데뷔의 꿈을 이뤘지만 축하받아 마땅할 시간을 긴 정적과 기다림, 불안함과 긴장감 속에서 흘려보내야 했다. 11명뿐만 아니라 마지막까지 함께했던 나머지 9명의 연습생들에게 마지막 소감을 듣는 시간이 정적으로 흘려보낼 시간보다 아까웠던 것일까. 101명의 소년이 단 하나의 꿈을 향해 달려간다는 프로그램의 기획과는 전혀 다른 결말은 씁쓸함과 안타까움만 자아냈다. (사진=Mnet &#
039;프로듀스101 시즌2' 캡처)


뉴스엔 김민주 jooovely@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MBC 예능PD 47명 성명 발표 “자막 한줄까지 간섭하는 사장 퇴진하라”
설리, 노래방서 신나는 엉덩이춤 삼매경 ‘걸그룹 출신다운 끼’
美언론 “프리먼 3루수? 류현진 위해 커쇼 불펜 보내는 셈” 냉소
강동호 성추행 의혹, 뉴이스트 예약된 꽃길에 영향 미칠까
‘컴백 임박’ 이효리 LA 쇼핑 포착, 요가로 다져진 각선미
‘그것이 알고싶다’ 캐릭터 커뮤니티, 17세 살인범의 충격 취미
안신애 우승 못해도 패션은 챔피언, 이런 섹시포즈 부럽지요?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엔져르 진짜 끝까지 머글픽유입 막아내는 프듀,, 코어팬들만 가지고 여기까지 온 지훈이 정말 대단해ㅜㅜ진짜 병크하나 안터지고 어렸을때부터 열심히 살아왔던 지훈아 그동안 나노분량에도 내내 3위권 유지하고 그와중에도 안정권이라고 다 양보하고 뒷전으로 밀리고 견제받고 슬슬 비꼬는 편집에 당하고ㅠ 그와중에도 값진 2위 지켜내줘서 고맙고 부담감이겨내고하느라 마음고생 많이했을텐데 이렇게 데뷔해줘서 자랑스러워 수상소감에서 여러분이 저를 키워주신거라고 생각한다고,,ㅠ 진짜 눈물났다 천사야ㅠ 앞으로 넌 누구도 비교대상이 안되는 최고가 될거라 장담한다 사랑해 2017-06-20

톡톡 귀여움 다...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설리, 노래방서 신나는 엉덩이춤 삼매경 ‘걸그룹 출신다운 끼’

MBC 예능PD 47명 성명 발표 “자막 한줄까지 간섭하는 사장 퇴진하라”

[결정적장면]‘엠카운트다운’ 마마무 컴백무대 최초공개, 여자도 반할 큐티허세

美언론 “프리먼 3루수? 류현진 위해 커쇼 불펜 보내는 셈” 냉소

[이슈와치]‘잠적설→열애설→탈퇴발표’ 초아, 7월1일 팬사인회서 입장 밝힐까

‘컴백 임박’ 이효리 LA 쇼핑 포착, 요가로 다져진 각선미

[이슈와치]강동호 성추행 의혹, 뉴이스트 예약된 꽃길에 영향 미칠까

‘썰전’ 경찰 여당 표창원vs검찰 야당 김경진(종합)

오토 윔비어 사망, 혼수상태 송환 열흘만..유족 “북한 고문 때문”

워너원 배진영 근황, 만화책 찢고 나온 비주얼 ‘지하철 광고 인증샷’

[이슈와치]설리는 골칫덩이? ‘리얼’도 감당하기 힘든 그녀

[이슈와치]AOA 초아 “오늘부로 탈퇴”vs소속사 “확정 NO” 엇갈린 입장

[스타와치]‘군함도’ 소지섭X송중기, 한류스타 그 이상의 가치

[뮤직와치]‘5년만에 1위’ 티아라, 눈물에 담긴 9년의 시간

[무비와치]‘악녀’ 사실상 100만 돌파, 女원톱 액션물 새 역사 썼다

[TV와치]‘프로듀스101 시즌2’ 국프도 연습생도 우롱한 중간순위 논란

인천 초등생 살인범 변호사만 12명, 피해자母의 호소 “가슴 찢어져”

[포토엔HD] 한예슬 ‘시선 사로잡는 타투’

[포토엔HD] 지드래곤 ‘등장부터 시선강탈’

[포토엔HD] 씨엘 ‘코트만 하나 걸친듯~’

‘프듀2’ 김상균 “4개월간 ..

김상균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마친 소감을 밝혔다. 탑독 멤버에..

‘박열’ 최희서 “이제훈, 계산이 필..

‘추리의 여왕’ 신현빈 “권상우 팬들..

‘프로듀스101 시즌2’ 김상균 “JBJ ..

황치열 “아침에 일어나면 모든게 꿈이..

이상윤 “정신적으로 지쳐, 표정을 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