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니콜 키드먼, 50대 믿기 힘든 비키니 몸매..복근+각선미까지[파파라치컷]

멜 깁슨, 35세연하 여자친구와 손잡고 거리 데이트[파파라치컷]

영원한 울버린 휴 잭맨, 피부암 이기고 건강한 모습 포착[파파라치컷]

‘마초’ 제이슨 스타뎀, 만삭의 20세 연하 여친과 해변산책[파파라치컷]

‘터널’ 배우 윤현빈의 성장과 도약, 넘치게 얻었다
2017-05-20 14:11:04

 

[뉴스엔 이민지 기자]

윤현민이 배우로서 눈에 띄는 성장과 도약을 이끌어냈다.

윤현민은 OCN 드라마 ‘터널’의 김선재 역을 통해 시청률 고공행진과 더불어 거듭되는 호연을 보여주며 연기포텐을 터뜨리고 있다.

윤현민은 지난 ‘터널’ 기자간담회에서 선재를 불완전한 청춘의 표상으로 여기고 그가 사랑, 사람이라는 휴머니즘을 통해 변화하는 모습을 그려내는 것에 중점을 두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캐릭터의 변화와 함께 윤현민 역시 폭넓은 연기 성장과 배우로서 도약의 시작을 알렸다.

복잡다단한 사연의 어려운 역할임에도 캐릭터의 무게감을 적절히 조절하고 작품 내 브로맨스와 멜로의 균형을 맞추며 완급조절 가능한 센스있는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믿고 지켜볼 수 있는 배우로 거듭났다.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도 입을 모아 칭찬했다. 파트너 최진혁은 “성숙하고 작품에 임하는 자세가 좋다”고 밝혔고 이유영 역시 “장면을 꾸리는 감각이 좋다. 특히 멜로 장면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고 전했다. 극중 가장 격한 대립을 보인 정호영 역의 허성태는 “연기에 대해, 호흡 하나에 고민하는 모습이 예쁜 배우”라고 말해 장면 하나하나에 심혈을 기울이는 그의 노력을 짐작케 한다.

해외 팬들의 반응도 심상치 않다. 눈에 띄게 늘어난 한류 팬들의 윤현민에 대한 관심과 언급은 물론 무정도시나 연애의 발견 등과 같은 윤현민의 전작까지도 함께 회자되고 있다고.

소속사 제이에스픽쳐스 측은 “최근 ‘터널’의 인기와 함께 해외의 관심도 소속사를 통해 전해지고 있다. 관계자들 사이에서도 눈길을 끌며 차기작 러브콜, 주인공 제안도 잇는다”며 “확실히 ‘터널’을 기점으로 배우로서 한 단계 도약의 시기를 맞았다”며 “윤현민은 주변은 좋은 이야기와 칭찬에 감사를 표하며 들뜨기보단 오히려 책임감을 가지고 마지막 촬영까지도 철저히 몰입하고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밝혔다. (사진=OCN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과거 탤런트킬러 중견 K, 요즘 딸뻘 걸그룹에 마수 “밥 한번”
이 연애중독 아이돌 H 어찌할꼬, 연상녀와 밀월 스캔들 임박
작가 이지성, 차유람에 3번 차인 끝에 혼인신고→임신→결혼식
이태임, 극한 다이어트로 깡마른 몸매 ‘작은 얼굴에 꽉 찬 이목구비’
김우빈 비인두암 충격, 어떤 암이길래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이하늬, 비키니도 기죽일 래시가드 국가대표급 몸매 4컷
김민희-홍상수 ‘나란히 커플링끼고 칸 나들이’

      SNS 계정으로 로그인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카리스마 넘치...

과거 탤런트킬러 중견 K, 요즘 딸뻘 걸그룹에 마수 “밥 한번” [여의도 휴지통]

작가 이지성, 차유람에 3번 차인 끝에 혼인신고→임신→결혼식

이태임, 극한 다이어트로 깡마른 몸매 ‘작은 얼굴에 꽉 찬 이목구비’

이 연애중독 아이돌 H 어찌할꼬, 연상녀와 밀월 스캔들 임박 [여의도 휴지통]

‘빛나라 은수’ 박하나, 8년전 악행 대자보 양심고백

[뮤직와치]‘데뷔’ 크리샤츄, 냉혹한 대국민 오디션은 지금부터

김우빈 비인두암 충격, 어떤 암이길래

‘엠카운트다운’ KCON 2017 JAPAN 일본 달군 ★ 향연..1위는 트와이스(종합)

[포토엔]권상우 ‘최고급 차 직접 운전해 종방연 참석’(추리의 여왕)

‘뉴스룸’ 송강호 “블랙리스트 효력, 무서웠다”

[포토엔HD] 김민희-홍상수 ‘칸 레드카펫 위 다정한 눈맞춤’

칸경쟁작 홍상수 ‘그 후’ 4분 기립박수 호평(뉴스&칸)

[방탄 빌보드 점령②]통역사 없이 美강제진출, 듬직한 리더 랩몬스터 없었다면

[방탄 빌보드 점령①]美납득시킨 BTS, 어쩌면 한국에서 가장 과소평가당한 아이돌

[어제TV]‘써클’ 김강우, 2037년 미래의 살인사건 형사로 첫등장 궁금하네

[TV와치]‘섬총사’ 예능초보 김희선, 캐리어 한가득 술 담아온 여배우의 취향

[포토엔HD] 홍상수 감독 ‘그 후’ 포토콜 ‘부부와 연인’

[포토엔스토리] ‘다음 생애는 여배우로...’ 성준 ‘여배우들에 쏠린 카메라에 민망한 미소’

[이슈와치]김장훈-김희철, 진솔함과 경솔함의 한 끗 차이

‘터널’ 김민상 “시청자 사랑 감사, 발에 점이라도 찍어드리고 싶어요”(인터뷰)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칸(프랑스)=뉴스엔 글 이재환 /사진 정유진 기자] "민망할 정도로 반응이 뜨거웠다...

‘컴백’ 아이콘 “욕심이 화를 부른듯..

‘터널’ 김민상 “순수함 그 자체인 ..

김민상 “‘럭키→김과장→터널’, 제..

‘대립군’ 여진구 “이정재 뺨 때리는..

‘노무현입니다’ 이창재 감독 “서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