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570억 대작 봉준호 ‘옥자’ 오늘 칸 공개 ‘논란’ 작품성으로 뛰어넘을까?
2017-05-19 10:39:57

 
[칸(프랑스)=뉴스엔 이재환 기자]

570억원 대작 봉준호 감독의 신작 '옥자'가 5월19일(이하 현지시간) 칸 국제영화제에서 전세계 최초로 공개된다.

넷플릭스 개봉 영화인 ‘옥자’에 대한 칸영화제 경쟁작 선정 논란부터 개막 전 심사위원장의 발언으로 또 한 차례 주목받고 있는 ‘옥자’가 칸국제영화제를 통해 전 세계 최초로 일반에 첫 선을 보이는 것.

지난 5월17일 개막한 제70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한 '옥자'는 19일 오전 8시30분 칸 뤼미에르 극장에서 기자시사회를 통해 최초 공개된다. 이어 오전 11시 봉준호 감독과 주연배우들이 공식 기자회견에 나선다. 이어 오후 7시 뤼미에르 극장에서 경쟁작 공식 상영이 진행된다.

공식 상영회에 앞서 진행되는 레드카펫에는 봉준호 감독과 배우 변희봉과 안서현, 틸다 스윈튼, 제이크 질렌할, 폴다노, 스티븐 연, 릴리 콜린스, 지안카를로 에스포지토, 데본 보스틱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옥자’는 말 그대로 이번 칸 국제영화제 최고의 화제작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봉준호 감독에 대한 칸의 호감도와 함께 각종 논란으로 오히려 영화에 대한 관심도와 주목도가 높아졌다는 평이다. 영화 제작사인 미국의 온라인 사이트 넷플릭스 측은 각종 논란에 대해 “화제”라며 선을 긋고 있다. 무엇보다 이날 첫 공개되는 ‘옥자’에 대한 평단과 기자들의 평가에 더 신경 쓰는 분위기다.

넷플릭스 측은 칸 영화제 전부터 주목받고 있는 ‘옥자’와 또 다른 경쟁 진출작 '메이어로위츠 스토리'(감독 노아 바움백)에 대한 논쟁에 대해 ‘논란’이라고 보기보다 관심도라고 평가하는 분위기다.

'옥자'는 '메이어로위츠 스토리'와 함께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최초로 경쟁 부문에 진출했다. 하지만 내년부터는 이런 온라인 개봉 영화가 칸영화제에 경쟁작에 진출하기 어려울 전망이다.

‘옥자’와 ‘메이어로위츠 스토리’의 칸영화제 경쟁작 진출해 대해 프랑스극장협회 등이 문제를 제기하면서 내년부터는 프랑스 극장에 상영되는 영화만 칸영화제 경쟁작에 진출할 수 있다는 조건이 붙었기 때문이다.

앞서 칸영화제 경쟁작 발표 후 프랑스 극장협회(FNCF) 등은 넷플릭스 영화를 경쟁부문 진출과 관련 "프랑스 내 극장에서 상영된 영화는 3년이 지나야 가입자 주문형 비디오 서비스가 가능하다"는 프랑스 현지 법을 내세워 강하게 반발했다. 이에 칸 영화제 측은 "내년부터는 프랑스 내 극장에서 개봉예정인 영화에 한해 경쟁작에 진출시키겠다"는 조건에 달았고 기존 경쟁작에 넷플릭스 영화들이 유지됐다.

그런데 칸국제영화제 개막 기자회견에서 심사위원장인 스페인의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은 이 같은 논란에 대해 "개인적으로는 극장의 큰 화면에서 상영하지 않는 작품들에게 황금종려상을 수상한다는 것을 생각해본 적이 없다"고 밝히면서 또 한번 논란이 됐다.

심사위원장의 발언에 대해 일부에서는 ‘옥자'의 황금종려상 수상이 사실상 물 건너간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옥자’는 오는 6월28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동시 개봉된다. 단, 한국에서는 6월29일 극장 개봉한다.

논란의 중심에 선 '옥자'가 영화 공개로 어떤 평가를 받게 될지 관심과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사진 위쪽, 칸영화제 뤼미에르 극장 인근 건물에 부착된 ‘옥자’ 대형 포스터가 눈길을 끈다)/ 사진 아래 '옥자' 스틸)

뉴스엔 이재환 sta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공범자들’ 문지애 아나운서 “비정상적 MBC 견디지 못해 나왔지만..”
비호감→호감, 인생역전 스타들 공통점 뭘까?
바른정당 이기원 막말 논란, 위안부 소녀상이 강간 대자보?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포토엔HD] 태연 ‘자카르타 출국, 경호원 한명 없이 매니저와 출국’

‘공범자들’ 문지애 아나운서 “비정상적 MBC 견디지 못해 나왔지만..”

‘뜨사’ 이영 감독 “10대 여성 성소수자 영화로 커밍아웃”

MBC 아나운서 26명, 18일부터 방송출연-업무지시 거부

바르셀로나, 디발라 영입 위해 고메스+현금?

‘해투’ 워너원 황민현 “돈 벌면 차 3대는 갖고 싶다”

‘썰전’ 유시민X박형준, 전두환에 비판에 한목소리

‘마이웨이’ 오미연 “임신 중 교통사고, 조산한 딸 장애 위험까지”

‘이혼’ 나오미 왓츠 ‘빌리 크루덥과 열애에 물오른 미모’[포토엔]

비호감→호감, 인생역전 스타들 공통점 뭘까?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

(인터뷰 ①에 이어) 8월 9일 개봉한 영화 '청년경찰'은 몇백억 원을 투..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

박민영 “10주년 ‘하이킥’, 내겐 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