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올봄 청량함으로 물들었다, ‘그거너사’ 종영이 특별한 이유 다섯
2017-05-10 07:48:32

 
[뉴스엔 김명미 기자]

tvN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연출 김진민/ 극본 김경민/ 제작 본팩토리/ 이하 ‘그거너사’)가 종영했다.

지난 5월 9일 방송된 마지막 회에서는 자신들이 꿈꾸던 음악을 하며 살아가는 강한결(이현우 분)과 윤소림(조이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기자회견 이후 유현정 대표(박지영 분)와 거래를 통해 한결은 자신만의 방법으로 ‘크루드 플레이’를 지켰다. 머시앤코는 최진혁(이정진 분)과 함께 다시 처음부터 시작하기로 했다. 1년 후, 머시앤코는 진혁의 새로운 회사에서 서찬영(이서원 분)의 곡으로 컴백을 준비 중이었고, 크루드 플레이는 한결까지 합류해 투 베이스로 완전체를 이뤘다.

무엇보다 연애 스킬이 점점 레벨 업 중인 한결과 여인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소림의 달달한 연애가 시청자들을 찌릿하게 만들었다. 세 번의 우연한 만남을 한결이 알고 있었다는 것이 드러나 설렘지수를 상승시켰고, ‘결림커플’에게 역사적인 장소를 함께 걸어 다니며 데이트를 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심장을 쉴 새 없이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마지막회의 엔딩은 크루드 플레이-머시앤코-채유나(홍서영 분)의 미니콘서트가 장식했다. 각자가 원하는 음악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며 하루하루를 행복하게 살아가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그거너사’는 2개월 동안 한결과 소림의 청량한 케미, 음악 하는 청춘들의 열정과 갈등, 사람 사는 이야기가 어우러져 때로는 뭉클한 감동을, 때로는 가슴 떨리는 설렘을, 때로는 따뜻한 위로를 선사하며 잊고 있던 ‘첫사랑’의 순정을 소환했다. 이에 올 봄을 청량함으로 물들인 드라마 ‘그거너사’가 남긴 남다른 의미를 정리했다.

▲‘그거너사’ 이현우-조이, 시청자 사로잡은 청량 케미! 조이, 첫 연기 도전 합격점!

이현우와 조이는 청량 케미를 폭발시키며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강한결 역을 맡은 이현우는 아련한 눈빛으로 음악에 상처받은 천재 작곡가 캐릭터를 그려냈다. 특히 가슴 벅찬 사랑 고백, 절절한 오열 등 풋풋함과 아련함을 넘나들며 팔색조 매력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조이의 발견은 최고의 수확이었다. 러블리 직진 여고생 윤소림 역으로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한 조이는 맞춤옷을 입은 듯 연기했고, ‘조이 곧 소림’이라는 말을 증명해냈다. 매회 성장하는 연기력은 계속해서 조이의 연기를 기대하게끔 했다. 첫 눈에 반한 한결에게 거침없이 직진하는 모습을 비롯해 아이처럼 눈물을 뚝뚝 떨구는 애처로운 모습, 연예계 데뷔 후 소녀 티를 벗고 점점 어른스러워지는 모습까지 캐릭터에 완전히 녹아 든 조이로 인해 매 순간 소림에게 공감했다.

▲‘그거너사’ 이서원-홍서영-성주-신제민-장기용-송강-박종혁, 슈퍼 루키 발굴! 차세대 스타 탄생!

‘그거너사’에는 이현우-조이를 비롯해 이서원-홍서영-성주-신제민-장기용-송강-박종혁 등 슈퍼 루키들이 대거 등장했다. 이들은 신인 같지 않은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서찬영 역의 이서원은 반항적인 남성미와 동시에 애처로운 소년의 눈빛으로 이중매력을 뽐냈고, 백진우 역의 송강은 짝사랑으로 가슴앓이 하는 소년의 마음을 리얼하게 그려내 시청자들의 열띤 응원을 받았다.

▲‘그거너사’ 이정진-박지영-최민수-임예진-김인권, 놓칠 수 없는 감칠 연기! ‘노련미’ 빛났다!

이정진- 박지영-최민수-임예진-김인권은 노련한 연기력으로 ‘그거너사’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이정진은 홍서영과의 로맨스로 눈길을 끌었을 뿐 아니라 음악과 비즈니스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하는 최진혁 캐릭터를 매력적으로 그려냈다. 또한 최민수는 극중 아들 이현우와 우연히 만난 조이에게 멘토이자 큐피트로서 활약을 펼쳐 깨알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박지영과의 로맨스는 시청자들에게 예상치 못한 설렘을 자아냈다. 조이의 든든한 아군이었던 임예진-김인권은 현실 연기와 코믹 연기를 넘나드는 연기력과 조이와의 미친 케미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그거너사’ 고막자극 음악! ‘여우야’로 시작해 ‘내게 오는 길’까지!

‘그거너사’는 귀를 즐겁게 하는 드라마였다. 캐릭터의 감정이 고스란히 담긴 음악으로 몰입도를 높였다. ‘여우야’, ‘나는 나비’, ‘내게 오는 길’, ‘달팽이’ 등 기존에 존재하는 곡 외에도 ‘피터팬’, ‘괜찮아 난’, ‘In Your Eyes’, ‘샤이니 보이’, ‘너를 기다리는 법’, ‘별 헤는 밤’ 등 반복재생을 유발하는 곡들이 쏟아져 나왔다. 특히 조이의 청량한 목소리와 떨림이 매력적인 곡들이 귀를 사로잡으며 시청자들에게 힐링 타임을 선사했다. 또한 이서원-성주-신제민-장기용도 ‘크루드 플레이’로서 노래를 불러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거너사’ 김진민 감독, 청춘로맨스 신선한 시도! 남다른 의미!

이현우-조이를 비롯해 신예 배우들의 약진, 노련한 배우들의 활약, 영리한 음악 활용까지 마에스트로 김진민 감독이 없었다면 이룰 수 없는 일들이었다. 매번 새로운 것에 도전하고 있는 김진민 감독은 나이가 더 들기 전에 청량한 청춘들의 이야기를 만들어 보고 싶다고 밝혔고, 신춘문예 출신의 김경민 작가와 함께 신선한 시도를 했다. 한 편의 뮤지컬을 보는 듯한 연출, 소림의 노래가 마치 대사처럼 느껴지는 음악 배치 등 과감한 도전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을 선물했고, 아름다운 배경과 빛을 활용한 연출은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무엇보다 원석을 발견하는 김진민 감독의 안목은 일품이었다. 조이의 무한한 잠재력을 발견했고, 가공되지 않아 더욱 순수하고 매력적인 캐릭터 윤소림을 완벽히 담아내 시청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사진=tvN 제공)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추정男 “父 폄훼행위 두고보지 않을 것”
윤현숙, 47세의 놀라운 비키니 몸매
설하윤, 비키니 입고 뽐낸 마네킹 몸매 ‘명품 각선미’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결정적장면]‘동상이몽2’ 우효광 “24살 돈없어 종일 커피숍에”

‘효리네민박’ 이효리X정담이 케미 통했나, 자체최고 시청률 ‘9.995%’

[어제TV]‘미우새’ 김종국, 능력자도 호랑이 어머니 앞에선 ‘깨갱’

[결정적장면]‘둥지탈출’ 김혜선 “가장 큰 실패? 2번 이혼 상처컸다”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릴리안 부작용 의혹에 제품 성분 공개 ‘논란은 계속’

서태지X방탄소년단 콘서트 셋리스트 공개 “총 8곡 합동무대”(공식)

[어제TV]‘동상이몽2’ 우효광, 늘 러블리 110분이 모자라

송소희, 전 소속사와 법정다툼서 패소 ‘3억 지급 판결’

정운택 측, 김민채와 파혼설에 묵묵부답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품위녀’ 김희선 “우아진의..

배우 김희선이 백미경 작가의 불륜 대처법에 엄지를 치켜 들었다. 지난 8월 19일 ..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천만배우’ 송강호 “‘변호인’과 ..

천하의 장동건, 잘생김을 인정하다(인..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서준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