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열애설’ 큐리, 밀착 수영복으로 드러낸 대문자 S라인

[어제TV]29㎏ 감량 홍지민 같은 옷 달라진 몸매 비교, 비포 vs 애프터(아빠...

제시, 비키니 입고 자랑한 국보급 애플힙

[WBC]빅리거 압도한 발렌틴, 거침없는 질주 마감 안형준 기자
안형준 기자 2017-03-21 15:20:35


[뉴스엔 안형준 기자]

거침없는 질주가 끝났다.

네덜란드는 3월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푸에르토리코와 준결승전에서 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네덜란드는 승부치기까지 가는 접전을 펼친 끝에 3-4로 석패했다. 네덜란드는 2회 연속 4강에 만족해야 했다.
비록 패했지만 블라디미르 발렌틴은 빛났다. 발렌틴은 이날 경기에서도 선제 2점홈런을 포함해 4타수 3안타, 2타점 2득점 1볼넷 맹타를 휘둘렀다.

발렌틴은 1회 첫 타석부터 2점 홈런을 쏘아올렸다. 야디어 몰리나의 환상적인 도움에도 불구하고 안정감을 찾지 못한 푸에르토리코 선발 호르헤 로페즈가 실투를 던졌고 발렌틴의 배트는 여지없이 강하게 돌았다. 타구는 까마득히 좌측 담장을 넘어갔다.

2번째 타석에서 고의사구로 출루한 발렌틴은 5회 들어선 3번째 타석에서 다시 한 번 대형 타구를 날렸다.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발렌틴이 타석에 들어서자 몰리나는 홈플레이트 옆으로까지 빠져앉으며 바깥쪽 공을 주문했다. 하지만 헥터 산티아고가 던진 시속 86.2마일 체인지업은 몰리나의 요구만큼 빠지지 않았고 발렌틴의 배트는 다시 한 번 세차게 돌았다. 다저스타디움 좌측펜스 상단을 강타하는 2루타.

2루에 나선 발렌틴은 션 자라가의 2루타에 홈을 밟아 동점 득점을 올렸다. 좌우 펜스까지 거리가 101m에 달하는 드넓은 다저스타디움이 아니었다면 담장을 넘어갈 타구였다. 발렌틴은 7회 4번째 타석에서도 안타를 추가했다.

비록 결승에 오르지 못했지만 발렌틴은 단연 이번 대회 최고의 타자다. 1,2라운드에서 무려 .591/.654/1.000, 3홈런 10타점의 맹타를 휘두른 발렌틴은 준결승전에서도 3안타 1홈런 2타점을 추가했다. 발렌틴은 대회 최종 타율을 0.615까지 끌어올렸고 4홈런 12타점을 기록했다. 사실상 도루를 제외한 타격 전 부문 1위다.

대진운이 따랐다는 사실을 부정할 수는 없지만 발렌틴은 메이저리그 스타들이 대거 출전한 이번 대회에서 그들보다 위에 이름을 올리며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아쉽게도 팀이 준결승에서 다시 한 번 무릎을 꿇으며 거침없는 질주를 마감하게 됐다.(사진=블라디미르



발렌틴)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
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김정연 “父 식물인간, 母 뇌경색으로 쓰러져” 눈물
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바람둥이’ 휴 그랜트 정착한다, 18세 연하와 드디어 첫 결혼
손담비, 해변서 뽐낸 과감한 비키니 몸매
‘해리 왕자와 결혼’ 메건 마클, 지방시 웨딩드레스 입었다
‘아는형님’ 황보 “민경훈, 아는 동생과 사귀었던 분” 폭탄발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김정연 “父 식물인간, 母 뇌경색으로 쓰러져” 눈물

배두나·손석구 측 “열애설 사실무근, ‘센스8’ 함께 출연했을 뿐”(공식)

‘컬투쇼’ 스페셜DJ 이영자, 가성비 제로 꽃다발 인증샷

김사랑, 추락사고 이후 첫 근황 “케냐 봉사활동 행복해”

[어제TV]‘인형의집’ 왕빛나, 박하나 가정파괴.. 父이한위 어쩌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넥센, 성폭행 혐의 박동원·조상우 엔트리 말소

KBO “성폭행 혐의 넥센 선수들, 활동정지 가능성”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독전’ 류준열 “내 영화 보..

작품이 끊이질 않는 배우 류준열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배가 고프다. 드라마,..

‘독전’ 이주영 “긍정적인 류준열, ..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예쁜 누나’ 윤종석 “‘눈새’ 처음..

유아인 “버닝 잘됐으면..어차피 난 너..

“악플 신경 안 써” 마이웨이라도 괜..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