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콜리모어 일침 “벵거는 디지털 시대에 사는 아날로그 감독”
2017-03-21 15:00:43

 
[뉴스엔 김재민 기자]

현지 칼럼니스트가 벵거 감독을 혹평했다.

영국 '데일리 미러'는 3월 21일(이하 한국시간) 스탠 콜리모어가 기고한 '아르센 벵거는 디지털 시대에 사는 아날로그 감독이며 그의 잔류는 아스널에 막대한 피해를 안길 수 있다"는 제목의 칼럼을 공개했다.

잉글랜드 국가대표 출신 은퇴 축구선수 콜리모어는 선수 경력 은퇴 후 축구 언론인으로 활동 중이다. 콜리모어는 자신의 칼럼에서 아르센 벵거의 시대는 끝났다고 평가했다.

▲ 벵거 잔류를 반대하는 관중
콜리모어는 "벵거가 아스널에 남는다면 구단에 엄청난 피해를 미칠 것이다. 가장 큰 문제는 이번 기회에 놓치게 될 다른 명장들이다. 여전히 아스널에 오려는 감독이 많다"며 아스널이 벵거를 버려야 한다고 글을 시작했다.

콜리모어는 아스널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도시 런던을 연고로 6만여 관중을 수용하는 경기장을 지닌 데다가 자금도 풍부하고 위대한 역사를 자랑한다는 이유로 여전히 A급 감독을 데려올 능력이 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디에고 시메오네, 토마스 투헬, 호르헤 삼파올리,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등은 '만약 벵거가 2,3년 더 남는다면 아마 바이에른 뮌헨이나 첼시, 리버풀, 맨유 감독 자리도 날 거야'라고 생각할 것이다"며 아스널이 이번 기회를 놓친다면 좋은 감독을 얻기 어렵다고 평가했다.

이어 콜리모어는 벵거 감독을 "디지털 시대를 사는 아날로그 감독"으로 평가하면서 "혹시 벵거가 차기 시즌 챔피언스리그나 프리미어리그에서 우승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그 사람은 착각 속에 사는 사람이다"고 혹평을 쏟았다.

1996년 아스널 지휘봉을 잡았을 때만 해도 벵거는 신선한 감독이었다. 새로운 훈련 체계와 선수단 운영 방식을 가져오며 잉글랜드 축구에 변혁을 이끌었다. 그러나 한때 벵거만의 스타일로 평가받던 매니지먼트가 이제는 축구계에서 당연하게 이뤄지는 부분이 됐다. 한때는 혁명적인 감독이었던 벵거도 이제는 구시대 인물이라는 평을 듣게 된 것이다. 2004년 이후 리그 우승 경력이 단절되며 이러한 평가에는 더욱 무게가 쏠렸다.

콜리모어도 아스널의 2004년 무패 우승 등 업적은 이미 10년도 지난 일이라며 "이미 프리미어리그에도 벵거보다 더 젊고 뛰어난 업적을 세운 감독이 4,5명은 있다"고 말했다.

콜리모어는 "간단한 일이다. 벵거는 나가야 한다"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디에고 시메오네 감독이 아스널에 어울리는 인물이라고 평가했다.

마지막으로 콜리모어는 "내가 아스널 시즌티켓 구매자라면 벵거가 남는다는 소식을 알았을 때 크게 화를 냈을 것이다"고 적었다.

벵거를 향한 의문은 끊이지 않지만 아스널과 벵거의 동행은 당장 끝날 것처럼 보이지 않는다. 콜리모어의 지적처럼 벵거 유임이 아스널에 악영향을 미치게 될지 지켜보는 것도 잔여 시즌과 차기 시즌 프리미어리그를 지켜보는 재미가 될 전망이다.(자료사진=아르센 벵거)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크리스티 커, 인종차별 발언? “韓소녀들, 골프 아니면 공부만”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쭉 뻗은 비키니 각선미 옆태
설리와 재결합설 불쾌? 루머 빌미는 최자가 제공했다
‘학교2017’ 설정논란, 요즘 학생들의 진짜 고민 아는가
‘품위있는 그녀’ 김희선 “정상훈 이태임 불륜, 내 성격이면 둘 다 죽인...
박명수 아내 한수민,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미모
송중기♥송혜교, 350억원 부동산 부자 커플부터 아픈 가정사까지
이다해, 멀리서도 시선 끄는 비키니 몸매 ‘끝없는 다리길이’

      SNS 계정으로 로그인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실물여신들 티...

톡톡 귀여움 다...

주니엘, 데이트 폭력 경각심 표출 “8367명?”

‘남사친 여사친’ 이재원, 예비신부 박초희 첫 공개 ‘10월 결혼’

‘붕어빵 가족’ 강원래♥김송 강선, 사랑 묻어나는 셀카

장문복, 팬선물 인증샷에서도 걸그룹 뺨치는 자태

‘아버지가 이상해’ 안효섭♥류화영, 폭염에도 찰싹 붙어있어

설리, 티셔츠 하나만 걸쳐도 넘치는 예쁨 ‘러블리 대명사’

‘런닝맨’ 전소민, 훈남 남동생 첫 공개..김종국도 감탄한 근육몸매

‘컬투쇼’ 엑소, 무더위도 잊게 한 밀리언셀러(종합)

예원, 건들면 부러질 듯 가녀린 옆태 ‘걸어다니는 인형’

‘푸드트럭’ 이훈 “휘트니스 사업실패 빚32억, 1년간 술만 마셨다”(종합)

서하준, 직접 밝힌 동영상 논란 “누가 봐도 나”

[포토엔HD] ‘타투도 러블리~’ 수지 ‘시선 사로잡는 ♥타투’

[스타와치]“영화도 할 것” 폐암3기 신성일 마이웨이는 ing

[뮤직와치]소녀시대-제시카 데뷔10주년 동시 컴백, 어떻게 다를까

[이슈와치]곽현화 vs 이수성 감독 노출논란, 누구 말이 진실일까

[TV와치]추성훈-추사랑 가족예능 컴백, 이번에도 정규편성 가나요

[뮤직와치]작정한 엑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X5년연속 대상도 시간문제

[뮤직와치]“또?” 불만 터진 워너원 타이틀곡 투표, 그럼에도 할 워너블

‘죽어야 사는 남자’ MBC 극 심폐소생하러 온 B+급 코미디[첫방기획①]

‘엽기녀’ 주원 노력이 아깝다, 군대서 받아든 씁쓸한 성적표[종영기획①]

‘쌈마이웨이’ 김건우 “100%..

'쌈, 마이웨이' 유일한 악역으로 활약했던 신예 김건우가 박서준을 향한 ..

강유미 “뒤늦게 터진 김지민 박나래, ..

‘군주’ 김소현 “유승호와 키스신 편..

신봉선 “관찰예능, 섭외 많았지만 모..

유승호, 쉴 때 비름나물 농사일 돕는 ..

유승호 “모태솔로 NO, 스물다섯인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