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어제TV]‘냉부해’ 조세호, 명품 쇼윈도 인생 고집한 이유
2017-03-21 06:15:33

 

개그맨 조세호가 과거 겉만 화려한 쇼윈도 인생을 고집했던 이유를 털어놨다.

조세호는 3월 20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 실제 사용 중인 냉장고를 공개하고 셰프들에게 밀가루로 한 대 얻어맞고 싶은 요리, 고기로 한 대 얻어맞고 싶은 요리를 의뢰했다.

셰프들의 치열한 요리 경쟁만큼 흥미로웠던 건 최근 각종 인기 예능에서 활약하며 '프로 불참러'를 넘어 '프로 방송쟁이'로 거듭난 조세호의 재치있는 입담이었다. 첫 등장부터 발랄했던 그는 "구 양배추에서 현 조세호 그리고 차오슈하오까지 다양한 이름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리고 있는 조세호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시작은 자신을 둘러싼 금수저설에 대한 해명이었다. 최근 조세호 아버지 연봉이 30억원이라는 소문이 불거져 조세호는 부유한 집안 출신이라는 소문이 자자했던 상황. 이에 대해 조세호는 부풀려진 소문이라며 사실이 아니라고 딱 잘라 말했다.

조세호는 "아버지가 연봉 30억설은 사실이라고 말해주기를 기대했지만 솔직하게 말해주겠다며 집에 빚이 있다고 하더라"며 "그 뒷이야기가 슬펐다. 그 이야기가 사실이 아니라 아버지가 내게 미안하다고 하더라. 내가 열심히 일해 연봉 30억원의 주인공이 되겠다는 말씀을 드렸다"고 밝혔다.

금수저설이 아니땐 굴뚝에 난 황당하기만 한 소문은 아니었다. 그도 그럴 것이 조세호는 최근 방송에서 각종 명품으로 몸을 휘감은 모습으로 화제를 모았다. 고가의 의상을 입고 방송에 노출되다보니 많은 시청자들이 그의 집안이 부유하다고 충분히 착각할 수 있었던 상황.

이에 대해 조세호는 "그 당시에는 지기 싫었다. 어딜 가면 상대방 외모를 보게 되지 않냐. 자격지심과 피해의식 때문에 더욱 더 내가 겉으로 화려하게 입어야 이 사람들이 날 무시하지 않겠다는 생각에 무리해 명품 옷을 사입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조세호와 절친한 MC 안정환은 "나도 조세호 말을 이해한다. 해외 구단에서 선수 생활을 할 때 허름하게 입었더니 못 살게 안 좋게 보더라. 그런 자격지심 이해한다"고 공감을 표했다.

그랬던 조세호는 현재 남에게도 스스로에게도 더없이 솔직하고 당당한 삶을 살고 있다. 조세호는 변화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 "예전에는 무리해 (명품을) 샀는데 집에 가면 공허함이 느껴지더라. 난 도대체 어떤 삶을 살고 있나, 원룸에 살며 명품을 사입으니까 난 사기꾼인가 솔직히 그런 자괴감이 들더라. 그 옷에 맞게 행동해야하니까 안 해도 되는 계산까지 하게 됐는데 집에 가면 그렇데 공허하더라"고 말했다. 이에 함께 게스트로 출연한 래퍼 딘딘은 "동생들한테 밥을 엄청 사준다. 용돈도 주고 그런다"고 말했다.

냉장고를 공개할 때도 가식이라고는 찾아볼 수 없었다. 조세호는 냉장고에 보관해놓은 올리브, 파프리카 등을 소개하며 "솔직히 말하면 다 장식용이다. 올리브는 백화점에 가보니까 색깔이 예쁘더라. 한 번도 안 땄다. 식재료가 아닌 액세서리다. 냉장고 속 액자다. 난 작품이라고 보고 있다"고 솔직하게 말해 웃음을 더했다.
(사진=JTBC 캡처)

[뉴스엔 황혜진 기자]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한국 시리아전 경우의 수, 패하면 조 4위까지
김성태 의원, 박사모에 봉변 “니가 인간이가”
‘17kg 감량’ 이재은 “스트레스 받으면 살 안빠져..정신만 피폐해진다”
비♥김태희 커플화보 추가공개, 장난기도 사랑도 가득한 일상
이지아 조부 故김순흥 알고보니 친일파, 친일인명사전+김구 숙청명단 등재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

큐티섹시 걸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김성태 의원, 박사모에 봉변 “니가 인간이가”

한국 시리아전 경우의 수, 패하면 조 4위까지

정미홍 “세월호 천막 불도저로 밀어버리고파, 몇명 위해 수천억 써야하나” 막말 논란

이지아 조부 故김순흥 알고보니 친일파, 친일인명사전+김구 숙청명단 등재

‘17kg 감량’ 이재은 “스트레스 받으면 살 안빠져..정신만 피폐해진다”

[포토엔]이진이 ‘엄마 황신혜 닮은 컴퓨터 미인’

[어제TV]첫방 ‘귓속말’ 지성→이보영, 부부의 복수극 배턴터치 성공적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류현진, 피홈런 아쉽지만 건강했다” 美 현지 무난한 평가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백진희 측 “윤현민과 지난해 4월부터 열애, 드라마로 가까워져”(공식)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이번엔 걸크러쉬” 걸스데이가 말한 #몸매관리 #재계약 #라이벌(일문일답)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장미관, 절친 김우빈에게 쓴 ..

애초 딸을 바라셨던 어머니는 둘째 아들을 얻자 '장미관'(張美寬)이란 예..

김민석 “‘피고인’ 하며 피폐해져.....

박병은 “‘암살’ 속 제 얼굴, 기억 ..

‘피고인’ 엄현경 “내 연기는 40점....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와 현실 브..

전인지 “갤러리들 응원이 큰힘, 기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