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저스틴 비버, 미모의 금발 여성들과 밤새 화끈한 선상파티[파파라치컷]

멜깁슨, 60세에 얻은 아들과 병원行 ‘35세 연하 여친과 애정행각도’[파파...

엠마 왓슨이 이런 노출을? 과감한 밀착슈트 의상[파파라치컷]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남친과 함께라면 언제나 즐거워[파파라치컷]

150만 돌파 ‘미녀와 야수’ 韓美 할 것 없이 신기록 갈아치웠다
2017-03-20 08:04:42

 

[뉴스엔 배효주 기자]

'미녀와 야수'가 한국과 미국에서 동시에 역대 3월 개봉영화 최고 기록을 세웠다.

한국에서는 개봉 4일만에 157만 명 관객을 돌파하고, 미국에서는 1억 7천만 달러의 오프닝 수익을 기록하며 압도적인 스코어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3월 20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 결과 영화 '미녀와 야수'(감독 빌 콘돈)가 개봉 첫 주 누적관객 157만430명을 동원하며 압도적인 차이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개봉 4일만에 150만 명 고지를 넘어선 것으로 이는 국내 개봉 외화 중 최고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아바타'(2009년 12월)와 동일한 속도이며, 천만 관객을 모은 '겨울왕국'(2014년 1월)보다 이틀을 앞당겼다.

뿐만 아니라 종전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첫 주 138만6,658명/2016년 3월)을 제친 역대 국내 3월 개봉 영화 사상 최고 오프닝 성적이며, 디즈니 라이브 액션 영화 중에서도 최고 오프닝 기록이다.

북미에서도 '미녀와 야수'는 역대급 기록을 세우며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20일 미국의 박스오피스 모조 집계에 따르면 '미녀와 야수'는 지난 17일 개봉 후 19일까지 주말상영과 전야상영을 포함해 1억 7천만 달러의 수익을 거뒀다. 한국과 마찬가지로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1억 6천 6백만 달러)을 뛰어넘고 역대 3월 개봉 영화 최고 오프닝 성적을 거뒀다.

한편 '미녀와 야수'는 저주에 걸려 야수가 된 왕자가 벨을 만나 진정한 사랑에 눈뜨게 되는 아름다운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엠마 왓슨과 댄 스티븐스, 루크 에반스, 조시 게드와 이안 맥켈런, 이완 맥그리거, 엠마 톰슨 등 연기는 물론 노래까지 부른 명배우들의 활약과 매력적인 캐릭터, 빌 콘돈 감독의 탁월한 연출력으로 만들어낸 화려한 무대, 또 다시 전설을 만들 주옥 같은 명곡들까지 모든 면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전국 상영 중.(사진=영화 포스터)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수지, 단발머리 변신에도 여신 미모는 그대로 ‘뭘 해도 예뻐’
주진우 “강부영 판사-서향희 대학 동기 사적인연 마음에 걸려”
여배우 D양, 얼굴 예쁘다고 다 용서되는 건 아닌데
톱스타 H군, 여배우 G양 화장실까지 좇아가 문 두드린건, 왜?
“선수 수준 낮아” 기성용 일침, 그 원인도 슈틸리케
연기하다 ‘눈맞은’ 커플 속출, 주상욱-차예련부터 윤현민-백진희까지
우마 서먼 휴가 포착, 늘씬한 비키니 자태
‘17kg 감량’ 이재은 “스트레스 받으면 살 안빠져..정신만 피폐해진다”

큐티섹시 걸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수지, 단발머리 변신에도 여신 미모는 그대로 ‘뭘 해도 예뻐’

주진우 “강부영 판사-서향희 대학 동기 사적인연 마음에 걸려”

여배우 D양, 얼굴 예쁘다고 다 용서되는 건 아닌데[여의도 휴지통]

톱스타 H군, 여배우 G양 화장실까지 좇아가 문 두드린건, 왜?[여의도 휴지통]

더불어민주당 경선 마지막 TV토론회 오늘(30일) SBS 생중계

전두환 회고록 4월 발간, 이순자 자서전 이어 또 논란될까

“선수 수준 낮아” 기성용 일침, 그 원인도 슈틸리케

‘톡투유’ 기자간담회 중 울컥한 김제동, 100회까지 올 수 있었던 힘(종합)

연기하다 ‘눈맞은’ 커플 속출, 주상욱-차예련부터 윤현민-백진희까지

방탄소년단, 美 TV쇼 출연 확정 “시카고서 녹화 완료”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백진희 측 “윤현민과 지난해 4월부터 열애, 드라마로 가까워져”(공식)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이번엔 걸크러쉬” 걸스데이가 말한 #몸매관리 #재계약 #라이벌(일문일답)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김윤진 “‘쉬리’ 때 한석규,..

김윤진이 '쉬리' 동지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영화 '시간위의 ..

조진웅 “내가 꽃중년이라니... 비난받..

박병은 “‘암살’ 속 제 얼굴, 기억 ..

이보미 “리디아고가 살빠졌다고, 비결..

‘보이스’ 김재욱 “모태구에 연민 없..

장미관, 절친 김우빈에게 쓴 편지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