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해바라기-펀치-닥터스’ 21년차 배우 김래원의 인생작 계보(인터뷰)
2017-03-21 06:30:01

 
[뉴스엔 배효주 기자]

어느새 데뷔 21년 차다. 1997년 MBC 드라마 '나'로 데뷔한 김래원은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오가며 명작을 끊임없이 쏟아냈다. 개중 김래원을 떠올리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작품은 뭐니뭐니해도 2006년 개봉한 영화 '해바라기'(감독 강석범)이다. 고교 중퇴 후 맨주먹으로 거리의 양아치들을 싹 쓸어버렸지만, 출소 후엔 희망을 품고 살고 싶었던 한 남자 오태식 역을 맡은 김래원은 특히 그의 "10년 동안 울면서 후회하고 다짐했는데, 꼭 그렇게 다 가져 가야만 속이 후련했냐"는 대사는 영화 개봉 10년이 훌쩍 지난 후에도 회자되고 있다.

최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뉴스엔과 만난 김래원은 '해바라기'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해바라기'를 찍을 때는 열정만 갖고 있었다. 과하게 액션하기도 했다. 그때는 몸도 잘 썼다"면서도 "마지막 신을 찍고는 일주일 동안 링거를 맞았던 기억이 난다. 온몸에 멍도 들고. 이제는 요령이 생겨서 조절하는 편이다"고 말했다.

그의 명대사가 10년이 지난 지금도 마치 유행어처럼 쓰이고 있다는 말에 그는 "나쁜 일은 아니지 않나?"며 "해바라기'가 10년 된 영화인데, 어떻게 보면 그 이후에 제가 제대로 된 영화 작품을 못했다는 말인 것 같기도 하고"라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유튜브 같은 걸 통해서 일반인들이 제 성대모사를 한 걸 찾아봤다. 재밌더라"고 답하기도 했다.

'해바라기'가 대표작이라면, 그에게 '믿고 보는 배우'라는 수식어를 달게 한 작품은 SBS 드라마 '펀치'(2015)다. 대검찰청 반부패부 수사지휘과장 박정환 검사 역을 맡아, 그의 찬란했던 생애 마지막 6개월을 그렸다. 그는 "'펀치'서 검사 박정환 역할을 했을 때, 방송국 CP님이 저에게 '갓정환' '갓래원'이라고 불러주시며 '너 정말 죽여준다' 하시길래 우쭐했었다"고 운을 뗐다.

'펀치'를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거듭났다는 말에 그는 "저에게만 붙은 수식어인 줄 알았는데.."라 농담하더니 "제게 믿음을 가져주시는 건 너무나 고맙고 감사한 일"이라 벅찬 소회를 밝혔다.

지난해 SBS 드라마 '닥터스'로는 생애 첫 의사 연기에 도전했다. '옥탑방 고양이'(2003) '러브스토리 인 하버드'(2005) 등 로맨스물에서도 기량을 발휘했던 김래원이 오랜만에 러브라인을 그려냈다. 신경외과 교수 홍지홍 역을 맡은 김래원은 과거 제자이자 후배 의사 유혜정 역을 맡은 박신혜와 그림 같은 애정신을 많이도 만들어냈다. 그 덕에 '키스 장인'이라는 별명도 얻었다. 최고 시청률 21%를 달성했고, 연기대상 최우수상도 품에 안았다.

그는 '닥터스'를 회상하며 "간만의 로맨스물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의사 역할을 안 해봤으니까 재밌게 해보자 해서 출연했던 게 좋은 결과를 낳았다. 같이 출연하는 배우들도 참 편하고 좋았다. 젊은 마음으로 연기 하니까 다들 좋아해 주시고, 환호해 주시고, 사랑해 주셨던 것 같다"며 "전에는 드라마를 미뤄놨었는데, '닥터스' 이후 마음을 열었다. 영화 찍으면서 가끔 드라마 출연하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데뷔 21년을 맞은 김래원이 다시 한번 인생작 경신에 도전한다. 오는 23일 개봉을 앞둔 영화 '프리즌'(감독 나현)을 통해서다. 평소 낚시 여행을 다니며 숙식도 함께할 만큼 막역한 사이인 한석규와 호흡이다. 감옥에서 세상을 굴리는 놈들, 그들의 절대 제왕과 새로 갇힌 전직 꼴통 경찰의 범죄 액션 영화다. 김래원은 전직 꼴통 경찰 유건 역을 맡아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사한다.

'프리즌'을 '유쾌한 상업영화'라 소개한 김래원. 그는 "이런 소재가 질린다고 하더라도, 대중이 계속 찾으시니까 만드는 것 아니겠느냐"며 "앞으론 정통 멜로도 하고 싶다. 이제서야 조금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끝없는 연기 욕심을 드러냈다.(사진=쇼박스 제공)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우빈 비인두암 투병 충격, 전문의가 말하는 완치율
찡찡이 화장실 치워주는 문재인 대통령 “떨어지려 안해”
이효리♥이상순 부부, 소개팅서 서로 마음에 안들었던 이유는?
은행에 사표 던진 후 240억 대박, 테라로사 김용덕 대표 자세 남달랐다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
과거 탤런트킬러 중견 K, 요즘 딸뻘 걸그룹에 마수 “밥 한번”
이 연애중독 아이돌 H 어찌할꼬, 연상녀와 밀월 스캔들 임박
이태임, 극한 다이어트로 깡마른 몸매 ‘작은 얼굴에 꽉 찬 이목구비’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카리스마 넘치...

‘그것이 알고 싶다’ 부산 배산 여대생 살해범, 소름돋는 반전(종합)

‘마리텔’ 블랙핑크 리사, 요리 안 하는 지수에 “먹기만 하지 마요”

김우빈 비인두암 투병 충격, 전문의가 말하는 완치율

이효리♥이상순 부부, 소개팅서 서로 마음에 안들었던 이유는?(별별톡쇼)

‘아버지가 이상해’ 류수영-이유리 결혼선언, 양가발칵 (종합)

‘마리텔’ 에디킴, 정준영 거짓말에 속았다 “블랙핑크 온다며”

찡찡이 화장실 치워주는 문재인 대통령 “떨어지려 안해”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토토프리뷰] 볼로냐-유벤투스, 다득점은 로테이션에 달려

[포토엔화보] 방탄소년단, 빌보드 톱 소셜 아티스트상 수상하고 입국 ‘팬들 금의환향에 공항마비’

[포토엔화보] 김서형-김옥빈-전혜진 ‘칸의 밤 뜨겁게 수놓은 韓여우들’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민망할 정도로 뜨거웠다”(칸 인터뷰)

[스타와치]‘뉴스룸’ 송강호, 국민이 지켜줘야 할 진짜 배우

[무비와치]감당할 수 있겠어? ‘박열’ 속 불량한 이제훈

[어제TV]‘썰전’ 유시민, 문재인 정부 지지율 꽃길에 “불안하다” 이유, 왜?

[무비와치]감당할 수 있겠어? ‘박열’ 속 불량한 이제훈

[포토엔화보]새신부 차예련 ‘시종일관 행복한 미소’

[포토엔화보]‘하차가 영화’ 권상우 ‘초고가 차 직접 운전해 등장’(추리의 여왕)

[어제TV]‘빛나라 은수’ 개과천선 박하나, 자수로 징역형받나

문희준, 논란에 입열었다 “사실관계 떠나 내 불찰, 팬들께 죄송”(입장 전문)

전혜진 “여배우는 왜 기호로..

[칸(프랑스)=뉴스엔 글 이재환/사진 정유진 기자] "역시 설경구., 칸에서 여배우로서..

‘컴백’ 아이콘 “욕심이 화를 부른듯..

‘터널’ 김민상 “순수함 그 자체인 ..

‘불한당’ 설경구 “박찬욱감독 영접,..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민망할 ..

김민상 “‘럭키→김과장→터널’, 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