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수원FC 조덕제 감독 “목표는 우승, 클래식 재승격”
2017-02-16 18:16:11

 
조덕제 감독이 각오를 밝혔다.

수원FC는 2월 16일, 제주도 전지훈련을 이끌고 있는 조덕제 감독의 인터뷰를 전했다.

조덕제 감독은 "지난해 목표와 조금 어긋나 챌린지로 내려왔다"며 "챌린지에서도 만만하게 볼 팀은 없다. 한 순간도 소홀히 할 수 없다"고 말했다. 조덕제 감독은 "올시즌에는 지난해보다 더 스피드있는 '막공 축구'를 하겠다"며 "목표는 우승이다. 클래식 재승격을 이뤄 팬들께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조덕제 감독 일문일답

Q. 승격을 위해 멤버 많이 보강했다. 올해 감독님이 구상하는 스쿼드는?
A. 작년하고 비교하면 정훈, 김철호, 이광진, 서상민 등 '역대급'으로 좋은 활약을 했던 선수들이 들어와서 경험과 노련미, 기술 등 모든 면을 갖췄다. 지난해보다 전력이 좋다고 생각한다. 미드필드는 어떤 구단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 디펜스는 지난해 썩 좋지 않았지만 그래도 그 선수 그대로 유지를 잘하고 있다는 점에서 손실이 크게 없다고 생각한다. 포워드는 브루스, 이승현 선수가 그대로 있고, 스피드와 기술을 갖춘 백성동이 들어왔기 때문에 베스트일레븐이 충분히 경쟁력 있다고 생각한다.

Q. 감독님에게도 올해 가장 중요한 해인데.
A. 수원FC라는 팀에서 계속 지도자를 하고 있다는 점에서 염태영 구단주와 수원 시민들에게 감사드린다. 클래식에서 챌린지로 내려오게 됐는데도 불구고 재신임해서 팀을 맡게 됐는데, 다시 클래식에 재승격을 이뤄 수원FC 팬들에게 보답하겠다. K리그 챌린지도 클래식 못지 않은 리그라고 생각한다. 감독으로서 K리그가 발전할 수 있도록, 좋은 팀을 만들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

Q. 올 해도 막공을 하겠지만 중앙 미드필더 좋아졌기 때문에 전술의 변화가 있나.
A. 수원FC 축구는 윙포워드를 많이 활용하는 편이다. 미드필더가 좋은 선수가 있으면 윙포워드가 공격하기 더 좋을 것이고 현재 스피드를 갖춘 선수들이 많이 있기 때문에 빠른 공격을 구사하여 올 시즌 지난해보다 더 스피드 있는 막공 축구를 하겠다.

Q. 올해 챌린지 구도와 목표는
A. 지난해 목표에서 조금 어긋나 챌린지로 내려왔다. 지금 챌린지 10개 팀 중 한팀도 만만하게 볼 팀이 없다. 모든 팀이 전력이 좋아 '승점 몇점을 얻어야 안전하게 클래식에 승격하겠다'는 계산이 어렵다. 한 순간 마음을 소홀히 하면 경기에 큰 타격을 입을 수 있다. K리그 챌린지 모든 팀들도 목표를 쉽게 생각하지 못할 것이다.

Q. 제주도에서 어떤 점에 중점을 두고 있나.
A. 지난해 블라단 레이어가 디펜스에서 안정적으로 빌드업하는 부분에서 아쉬웠다. 클래식에서 내려온 팀이니 챌린지 무대에서 자신 있게 플레이 했으면 좋겠다. 공격은 슈팅 훈련, 수비라인은 빌드업 훈련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런 부분이 하루아침에 되는 부분이 아니기 때문에 쉽진 않겠지만 최대한 빠른 템포로 빌드업하는 훈련을 하고 있다.

Q. 올 시즌 목표는?
A. 지난해 클래식에서 가능성을 보여줬고, 모든 팀이 똑같이 생각하겠지만 우승을 목표로 하겠다. 구단에서도 이만큼 투자한 이유는 승격을 생각했기 때문이다. 지도자들도 우승을 목표로 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

Q. 올 시즌 라이벌로 성남, 부산, 대전 등이 꼽힐 텐데. 전력 보강한 상대팀들을 어떻게 생각하나.
A. 제주도에서 꽤 많은 팀들이 훈련을 하는데 한 번도 보러가지 않았다. 시즌도 시작하기 전에 경기를 관전하는 것은 상대팀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고 생각했다. 성남, 부산, 대전 등 모든 팀이 클래식에서 경기를 경험했던 선수들을 영입했다. 우리 팀 못지 않게 모든 팀들이 클래식 레벨이다. 한 경기 한 경기 선수들의 컨디션 따라 승패 좌우될 것이다. 어떤팀이 4위안에 든다가 중요한것이 아니라 모든 팀이 우승 사정권이고 우리의 라이벌이다. 결국은 한 시즌동안 우리 자신과의 싸움이 될 것으로 본다.(사진=조덕제/수원FC 제공)

[뉴스엔 안형준 기자]

뉴스엔 안형준 markaj@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유시민, 트럼프 노벨평화상? vs 박형준, 미중 밀약?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병원을 대하는 부녀의 자세” 인교진♥딸 하은, 붕어빵 뒤태

‘北매체 재등장’ 임지현, 납치설 남자친구 성인방송 언급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혜리♥’ 류준열, 티셔츠 하나만 걸쳐도 넘치는 훈훈함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내가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주장 SNS 등장 “확인 중”

[포토엔화보] 한지민 ‘모두가 할 말 잃은 미모’(더 테이블)

‘컬투쇼’ 박미선 “이봉원 밀당의 고수, 세 번만에 넘어갔다”

‘구해줘’ 조성하 조재윤 박지영, 보기만 해도 소름돋는 구선원 3인방

‘예비부부’ 정운택♥김민채, 달달한 데이트 공개 ‘16살 나이차 무색’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천하의 장동건, 잘생김을 인정..

장동건은 잘생겼다. 불변의 진리다. 영화 ‘브이아이피’에 출연한 배우 장동건을 ..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서준 강..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