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메츠-영건 선발진, 왜 연장계약 논의 없나
2017-02-17 06:00:01

 
[뉴스엔 안형준 기자]

메츠와 젊은 선발투수들은 언제까지 함께할까.

'뉴스데이'의 마크 크레이그는 2월 16일(한국시간) "뉴욕 메츠와 젊은 선발투수들은 연장계약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지 않았다"고 전했다.

메츠는 퀄리파잉 오퍼를 수용하고 팀에 잔류한 닐 워커와 연장계약을 시도하고 있다. 하지만 팀의 가장 큰 강점이자 자랑인 젊은 선발진과는 연장계약 논의를 하지 않았다.

크레이그에 따르면 메츠는 현재 노아 신더가드, 제이콥 디그롬, 맷 하비, 스티븐 마츠 등 선발투수들과 연장계약을 논의할 의사가 없다. 그리고 연장계약 논의에 관심이 없는 것은 선수들 역시 마찬가지다. 크레이그는 "구단과 선수들 중 어디에서도 연장계약을 향한 움직임은 없었다"고 언급했다.

메츠 구단 입장에서는 선수들의 부상 경력이 불안요소다. 이들과 함께 로테이션을 지켜야 할 잭 윌러가 아직 부상에서 돌아오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저 4명 역시 모두 부상 경력이 있다. 신더가드를 제외한 디그롬, 하비, 마츠는 모두 이미 수술까지 받았다. 팀을 이끌 에이스의 재능을 갖춘 선수들임은 분명하지만 건강을 장담할 수 없다. 구단 입장에서는 건강을 장담할 수 없는 선수에게 긴 계약과 거액을 안기기가 부담스럽다.

▲메츠 영건 선발진
○N.신더가드: 1992년생, 2010 1R 38순위(TOR), 2Y통산 55G 333.2IP 23-16 ERA 2.89, 팔꿈치(골극) 부상 경력, 2021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J. 디그롬: 1988년생, 2010 9R 272순위(NYM), 3Y통산 76G 479.1IP 30-22 ERA 2.74, 팔꿈치(척골신경) 수술 경력, 2020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맷 하비: 1989년생, 2010 1R 7순위(NYM), 4Y통산 82G 519.2IP 29-28 ERA 2.94, 팔꿈치(토미존)-흉곽출구증후군 수술 경력, 2018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스티븐 마츠:1991년생, 2009 2R 72순위(NYM), 2Y통산 28G 168IP 13-8 ERA 3.16, 팔꿈치(골극) 수술 경력, 2021시즌 종료 후 FA자격 획득

이들이 대부분 빅리그 2-3년차 투수들이라는 점도 메츠가 아직 연장계약을 생각하지 않는 이유 중 하나다. 2년 후 FA가 되는 하비를 제외하면 디그롬(4년 후 FA), 신더가드, 마츠(이상 5년 후 FA)는 모두 서비스타임이 아직 많이 남아있다. 메츠 구단은 남은기간 동안 이들의 건강 상태를 지켜본 후 연장계약 여부를 결정할 가능성이 크다. 건강이 보장되지 않는다면 이들을 트레이드 카드로 활용하거나 FA 전까지 활용한 후 결별하겠다는 계산일 수도 있다.

선수들도 연장계약은 이르다는 생각을 할 수 있다. 에이스의 재목임은 분명하지만 아직은 커리어보다 잠재력으로 평가받는 시기다. 자신의 가치를 더 키울 시간이 충분한 만큼 신중함이 나쁜 것은 아니다. 1-2년 정도 더 좋은 성적을 기록할 경우 지금보다 더 큰 규모의 계약을 이끌어낼 수 있기 때문이다.

메츠와 선수들은 이번 오프시즌 5년 5,100만 달러의 계약을 맺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카를로스 마르티네즈와는 다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과연 이들의 선택은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메츠와 영건들의 동행은 언제까지 이어질지 주목된다.(자료사진=왼쪽부터 노아 신더가드, 제이콥 디그롬, 맷 하비, 스티븐 마츠)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아니꼬운 연예인 2세의 핏줄, 그 꼬리표 무겁거나 무섭거나
‘냄비받침’ 홍준표 “‘집에가 아이나 봐’ 발언 죄송” 추미애에 공식사...
‘그것이 알고싶다’ 참혹한 폭행과 살인, 용의자 김형진을 찾습니다
효리네민박처럼 제주 사는 연예인 11人, 그 로망의 집들
‘품위있는그녀’ 김희선, 정상훈-이태임 동침목격? ‘패닉’
정상훈-이태임 외에도 얽히고설킨 불륜커플 많아 충격적
크리스티 커, 인종차별 발언? “韓소녀들, 골프 아니면 공부만”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쭉 뻗은 비키니 각선미 옆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실물여신들 티...

톡톡 귀여움 다...

윤형빈 “아내 정경미, 갑상선 기능 항진증으로 예민”

박보람 “서사무엘과 열애설? 내가 회사에 알렸다”

[포토엔HD] 엔젤걸 이다령-하시영 ‘상큼미소로 애교하트’

‘그것이 알고싶다’ 참혹한 폭행과 살인, 용의자 김형진을 찾습니다(종합)

‘냄비받침’ 홍준표 “‘집에가 아이나 봐’ 발언 죄송” 추미애에 공식사과

아니꼬운 연예인 2세의 핏줄, 그 꼬리표 무겁거나 무섭거나

‘장발’ 장문복, 긴 머리 싹둑 ‘박제하고픈 잘생김’

[포토엔HD] 박기량 ‘단아한 민소매 의상입고~’

‘올드스쿨’ 홍서범, 세월을 노래하는 인생 황금기 가수(종합)

‘아싸라디오’ 오승근 “히트곡 ‘내나이가 어때서’, 아내 故김자옥 덕분”

서하준, 직접 밝힌 동영상 논란 “누가 봐도 나”

[포토엔HD] ‘타투도 러블리~’ 수지 ‘시선 사로잡는 ♥타투’

[스타와치]“영화도 할 것” 폐암3기 신성일 마이웨이는 ing

[뮤직와치]소녀시대-제시카 데뷔10주년 동시 컴백, 어떻게 다를까

[이슈와치]곽현화 vs 이수성 감독 노출논란, 누구 말이 진실일까

[TV와치]추성훈-추사랑 가족예능 컴백, 이번에도 정규편성 가나요

[뮤직와치]작정한 엑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X5년연속 대상도 시간문제

[뮤직와치]“또?” 불만 터진 워너원 타이틀곡 투표, 그럼에도 할 워너블

‘죽어야 사는 남자’ MBC 극 심폐소생하러 온 B+급 코미디[첫방기획①]

‘엽기녀’ 주원 노력이 아깝다, 군대서 받아든 씁쓸한 성적표[종영기획①]

송중기, 송혜교와 결혼에 대한..

송중기가 결혼소감을 밝혔다. 영화 ‘군함도’에 출연한 배우 송중기는 7월24일 오..

‘듀얼’ 이나윤 “실제로 삭발, 머리 ..

‘군주’ 김소현 “유승호와 키스신 편..

강유미 “개그 관둘 생각으로 성형, 슬..

‘수상한 파트너’ 동하 “‘김과장’ ..

강유미 “뒤늦게 터진 김지민 박나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