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살림남2’ 미나, 탄탄 복근 드러낸 비키니 래시가드 자태 ‘...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반듯한 B vs 갑질 매니저 극과극,지킬박사와 하이드인가?[여의도 휴지통]

메츠-영건 선발진, 왜 연장계약 논의 없나 안형준 기자
안형준 기자 2017-02-17 06:00:01


[뉴스엔 안형준 기자]

메츠와 젊은 선발투수들은 언제까지 함께할까.

'뉴스데이'의 마크 크레이그는 2월 16일(한국시간) "뉴욕 메츠와 젊은 선발투수들은 연장계약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지 않았다"고 전했다.

메츠는 퀄리파잉 오퍼를 수용하고 팀에 잔류한 닐 워커와 연장계약을 시도하고 있다. 하지만 팀의 가장 큰 강점이자 자랑인 젊은 선발진과는 연장계약 논의를 하지 않았다.
크레이그에 따르면 메츠는 현재 노아 신더가드, 제이콥 디그롬, 맷 하비, 스티븐 마츠 등 선발투수들과 연장계약을 논의할 의사가 없다. 그리고 연장계약 논의에 관심이 없는 것은 선수들 역시 마찬가지다. 크레이그는 "구단과 선수들 중 어디에서도 연장계약을 향한 움직임은 없었다"고 언급했다.

메츠 구단 입장에서는 선수들의 부상 경력이 불안요소다. 이들과 함께 로테이션을 지켜야 할 잭 윌러가 아직 부상에서 돌아오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저 4명 역시 모두 부상 경력이 있다. 신더가드를 제외한 디그롬, 하비, 마츠는 모두 이미 수술까지 받았다. 팀을 이끌 에이스의 재능을 갖춘 선수들임은 분명하지만 건강을 장담할 수 없다. 구단 입장에서는 건강을 장담할 수 없는 선수에게 긴 계약과 거액을 안기기가 부담스럽다.

▲메츠 영건 선발진
○N.신더가드: 1992년생, 2010 1R 38순위(TOR), 2Y통산 55G 333.2IP 23-16 ERA 2.89, 팔꿈치(골극) 부상 경력, 2021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J. 디그롬: 1988년생, 2010 9R 272순위(NYM), 3Y통산 76G 479.1IP 30-22 ERA 2.74, 팔꿈치(척골신경) 수술 경력, 2020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맷 하비: 1989년생, 2010 1R 7순위(NYM), 4Y통산 82G 519.2IP 29-28 ERA 2.94, 팔꿈치(토미존)-흉곽출구증후군 수술 경력, 2018시즌 종료 후 FA 자격 획득
○스티븐 마츠:1991년생, 2009 2R 72순위(NYM), 2Y통산 28G 168IP 13-8 ERA 3.16, 팔꿈치(골극) 수술 경력, 2021시즌 종료 후 FA자격 획득

이들이 대부분 빅리그 2-3년차 투수들이라는 점도 메츠가 아직 연장계약을 생각하지 않는 이유 중 하나다. 2년 후 FA가 되는 하비를 제외하면 디그롬(4년 후 FA), 신더가드, 마츠(이상 5년 후 FA)는 모두 서비스타임이 아직 많이 남아있다. 메츠 구단은 남은기간 동안 이들의 건강 상태를 지켜본 후 연장계약 여부를 결정할 가능성이 크다. 건강이 보장되지 않는다면 이들을 트레이드 카드로 활용하거나 FA 전까지 활용한 후 결별하겠다는 계산일 수도 있다.

선수들도 연장계약은 이르다는 생각을 할 수 있다. 에이스의 재목임은 분명하지만 아직은 커리어보다 잠재력으로 평가받는 시기다. 자신의 가치를 더 키울 시간이 충분한 만큼 신중함이 나쁜 것은 아니다. 1-2년 정도 더 좋은 성적을 기록할 경우 지금보다 더 큰 규모의 계약을 이끌어낼 수 있기 때문이다.

메츠와 선수들은 이번 오프시즌 5년 5,100만 달러의 계약을 맺은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카를로스 마르티네즈와는 다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과연 이들의 선택은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메츠와 영건들의 동행은 언제까지 이어질지 주목된다.(자료사진=왼쪽부터 노아 신더가드, 제이콥 디그롬, 맷 하비, 스티븐



마츠)

뉴스엔 안형준 markaj@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
이서원 성추행 파문 후 불난 여론에 기름붓기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우디앨런 한국계 아들 폭로 “아버지 아닌 어머니가 문제, 자녀들 학대”
나한일 정은숙, 이미 옥중 결혼한 부부 “27일 결혼식”
박보람, 서인국과 결별 후 밝은 근황 “수육국밥 특”
서정희, 주름 하나 보이지 않는 동안 비주얼 ‘세월 역주행’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현실판 레옹’ 김신영, 싱크로율 100% 사복에 깜짝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지통]

류현진 아내 배지현, 다저스 ‘왁스’ 베이비샤워 파티 공개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멸품가방 뭐야?[여의도 휴지통]

문가비, 함뼘 비키니로 뽐낸 아찔 몸매 ‘바비인형인 줄’

‘예쁜누나’ 오만석 “울산서 손예진 아빠로 불려, 놀라운 순간”(인터뷰②)

[이슈와치]이서원 성추행 파문 후 불난 여론에 기름붓기

‘마이웨이’ 김애경 “5살 연하 남편과 결혼식도 혼인신고도 안한 이유는..”

류현진, 어머니의 날 맞아 배지현 아나·부모님과 ‘가족사진’

[단독]하이라이트 이기광, 함은정 이어 ‘러블리 호러블리’ 합류

[무비와치]‘버닝’ 6위 추락, 아무리 흥행보단 작품성이라지만

[스타와치]‘독전’ 조진웅, 지긋지긋 흥행부진 씻어내나

[뮤직와치]빌보드 홀렸지만 여전히 방탄소년단답게, 2년연속 애프터파티 포기한 이유

[뮤직와치]자넷잭슨 미투 언급부터 방탄 정국 복근 공개까지, 美빌보드 꼽은 BEST 13

‘효리네2’ 이효리♥이상순, 영화·시트콤 넘나드는 부부[종영기획①]

[포토엔HD화보] 정해인 ‘누나들 헤어나올 수 없는 매력’(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PD수첩’ 소리박사 배명진 교수 실체, 국과수도 지적한 비과학적 분석(종합)

[스타와치]이성경 고아라, 20대 여배우 기근 이겨낼 수 있을까

[이슈와치]tvN 드라마 또 악재, 이서원에 윤태영까지 물의→하차

[이슈와치]지상파 일베 논란, 반복된 실수는 변명의 여지 없다

‘독전’ 술 끊고 살 뺀 조진..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엔 독한 인물들이 여럿 나오지만 사실은 조진웅..

빅톤, 5월 보이그룹 대전 출사표 “차..

‘대군’ 진세연 “키스-눈물신, 윤시..

‘금의환향’ 방탄소년단 밝힌 #새앨범..

‘버닝’ 전종서 “김태리와 비교? 의..

‘독전’ 이주영 “긍정적인 류준열,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