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KBO 외인 최고 몸값’ 니퍼트 “좋은 대우 고마워”
2017-02-16 09:37:35

 
[뉴스엔 주미희 기자]

2016시즌 KBO리그 MVP 니퍼트가 2016시즌을 돌아봤다.

더스틴 니퍼트(35)는 2월16일 두산 구단을 통해 KBO 역대 외국인 선수 중 최고 몸값 기록을 경신한 것에 대해 "그런 부분들은 생각하지 않지만 좋은 대우를 해준 팀에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두산은 지난 1월23일 니퍼트와 총액 210만 달러(한화 약 24억5,000만 원)에 재계약 했다. 이는 KBO 역대 외국인 선수 최고 몸값이며, 니퍼트의 지난해 연봉은 120만 달러(한화 약 14억 원)다.

어느덧 7년차로 접어든 니퍼트는 "동료 선수들과 함께 운동하고 어울렸던 모든 순간들이 가장 소중하다"며 팀에 대한 여전한 애정을 보였다.

다음은 니퍼트 선수와 일문일답이다.

- KBO 외국인 선수 최고 몸값 기록을 경신했다.

▲ 그러한 부분들은 생각하지 않는다. 그래도 나에게 좋은 대우를 해준 팀에 고맙다. 나는 전과 같이 매일 열심히 그리고 즐겁게 내 역할에 충실하겠다.

- 한국에서 6시즌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시즌이나 장면을 꼽자면?

▲ 한국에서의 커리어를 시작했던 첫 경기가 기억에 남는다. 2015년과 2016년 한국시리즈 우승의 순간들은 아직도 생생하다. 그리고 경기와 상관없이 좋아하는 동료 선수들과 함께 운동하고 어울렸던 모든 순간들이 가장 소중하다.

- 어느덧 KBO 7번째 시즌인데 마운드에서 공략 당하지 않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나?

▲ 특별한 방법은 없다. 처음 왔을 때부터 지금까지 해왔던 나만의 루틴을 지키려 한다. 상대에 따라 많은 것을 변화시키기보다는, 지금까지 잘 해 왔던 부분을 계속 유지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 KBO리그 심판들이 꼽은 최고의 직구를 보유하고 있다. 본인은 자신의 구종과 구위를 어느 정도로 평가하는가?

▲ 내 생각에도 나 자신의 첫번째 구종은 직구인 것 같다. 나뿐만 아니라 많은 선수들이 같은 생각으로 직구를 가장 자신있는 구종으로 생각할 것 같다. 하지만 직구가 매일 좋을 수는 없다. 그날의 상황에 따라 다르기 마련이다. 어떤 날은 직구가 좋고, 어떤 날은 변화구가 좋은 날도 있기에 그러한 상황에 대비해서 슬라이더와 커브 등 변화구를 대비책으로 꾸준히 연마하고 있다.

- 지난해 최고령 20승을 거둘 수 있던 원동력은 무엇일까?

▲ 나이를 생각하지는 않는다. 경쟁력 있는 내 몸 상태를 유지한다면 문제는 없다고 생각한다. 지난해 22승은 내 뒤에 좋은 수비와 좋은 타격을 해주는 동료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타이트하게 경기가 진행되면 아무래도 마운드에서 힘든 부분이 많은데, 야수들이 초반에 점수를 차곡차곡 뽑아주고, 좋은 수비를 통해 투수에게 편안한 상황을 만들어줬다. 그렇지 않았으면 20승은 불가능했다.

- 본인이 생각하는 두산의 강점은? 그리고 올해도 작년 같은 활약과 성적을 기대해도 될까?

▲ 우리의 공격적인 스타일이 너무 좋다. 그리고 '형', '동생' 안에 함께 어울리는 분위기, 선배에 대한 어린 선수들의 '존경'과 선배들 또한 어린 선수들을 '존중'하는 모습에서 진정 '하나의 팀'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것이 두산베어스의 가장 큰 강점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아직은 이른 시점이기에 섣불리 예상할 수는 없지만, 지금까지 해왔듯이 모두가 열심히 승리를 위해 하루하루를 잘 만들어 간다면 이번 시즌에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사진=더스틴 니퍼트/두산 베어스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품위녀’ 여기도 불륜 저기도 불륜, 비참한 외도의 말로 오나?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쭉 뻗은 비키니 각선미 옆태
아니꼬운 연예인 2세의 핏줄, 그 꼬리표 무겁거나 무섭거나
‘그것이 알고싶다’ 참혹한 폭행과 살인, 용의자 김형진을 찾습니다
효리네민박처럼 제주 사는 연예인 11人, 그 로망의 집들
‘품위있는그녀’ 김희선, 정상훈-이태임 동침목격? ‘패닉’
크리스티 커, 인종차별 발언? “韓소녀들, 골프 아니면 공부만”
‘품위있는 그녀’ 김희선 “정상훈 이태임 불륜, 내 성격이면 둘 다 죽인...

      SNS 계정으로 로그인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실물여신들 티...

톡톡 귀여움 다...

[포토엔HD] 김혜수 ‘극장 시선 싹쓸이한 등장’

[포토엔HD] 박신혜 ‘우아한 시사회 패션’

[포토엔HD] 한선화 ‘폭염날리는 점프수트 패션’

[포토엔HD] 김혜수 ‘전에 못보던 초미니 의상’

[포토엔HD] 혜리 ‘류준열 응원왔어요’

[포토엔HD] 허가윤 ‘흰 티 하나만 입어도 미녀~’

[포토엔HD] 김혜수 ‘유해진 응원도 당당하게~’

소유진, 오른손 화상..“애들 없을 때 다쳐서 다행”

‘냄비받침’ 홍준표 “정유라 발언 탓 모든게 무너졌다”

‘품위녀’ 여기도 불륜 저기도 불륜, 비참한 외도의 말로 오나?

서하준, 직접 밝힌 동영상 논란 “누가 봐도 나”

[포토엔HD] ‘타투도 러블리~’ 수지 ‘시선 사로잡는 ♥타투’

[스타와치]“영화도 할 것” 폐암3기 신성일 마이웨이는 ing

[뮤직와치]소녀시대-제시카 데뷔10주년 동시 컴백, 어떻게 다를까

[이슈와치]곽현화 vs 이수성 감독 노출논란, 누구 말이 진실일까

[TV와치]추성훈-추사랑 가족예능 컴백, 이번에도 정규편성 가나요

[뮤직와치]작정한 엑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X5년연속 대상도 시간문제

[뮤직와치]“또?” 불만 터진 워너원 타이틀곡 투표, 그럼에도 할 워너블

‘죽어야 사는 남자’ MBC 극 심폐소생하러 온 B+급 코미디[첫방기획①]

‘엽기녀’ 주원 노력이 아깝다, 군대서 받아든 씁쓸한 성적표[종영기획①]

이정현 “송중기 결혼 아는 척..

이정현이 송중기 결혼을 눈치채고 있었다고 밝혔다. 영화 ‘군함도’에 출연한 배..

‘엽기적인 그녀’ 심형탁 “귀면탈 연..

소지섭 “40대되니 편해져..결혼생각 ..

남지현, 성인배우로의 연착륙 “내 길 ..

송중기, 송혜교와 결혼에 대한 질문 작..

‘듀얼’ 이나윤 “실제로 삭발, 머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