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KBO 외인 최고 몸값’ 니퍼트 “좋은 대우 고마워”
2017-02-16 09:37:35

[뉴스엔 주미희 기자]

2016시즌 KBO리그 MVP 니퍼트가 2016시즌을 돌아봤다.

더스틴 니퍼트(35)는 2월16일 두산 구단을 통해 KBO 역대 외국인 선수 중 최고 몸값 기록을 경신한 것에 대해 "그런 부분들은 생각하지 않지만 좋은 대우를 해준 팀에 고맙다"고 소감을 밝혔다.

두산은 지난 1월23일 니퍼트와 총액 210만 달러(한화 약 24억5,000만 원)에 재계약 했다. 이는 KBO 역대 외국인 선수 최고 몸값이며, 니퍼트의 지난해 연봉은 120만 달러(한화 약 14억 원)다.

어느덧 7년차로 접어든 니퍼트는 "동료 선수들과 함께 운동하고 어울렸던 모든 순간들이 가장 소중하다"며 팀에 대한 여전한 애정을 보였다.

다음은 니퍼트 선수와 일문일답이다.

- KBO 외국인 선수 최고 몸값 기록을 경신했다.

▲ 그러한 부분들은 생각하지 않는다. 그래도 나에게 좋은 대우를 해준 팀에 고맙다. 나는 전과 같이 매일 열심히 그리고 즐겁게 내 역할에 충실하겠다.

- 한국에서 6시즌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시즌이나 장면을 꼽자면?

▲ 한국에서의 커리어를 시작했던 첫 경기가 기억에 남는다. 2015년과 2016년 한국시리즈 우승의 순간들은 아직도 생생하다. 그리고 경기와 상관없이 좋아하는 동료 선수들과 함께 운동하고 어울렸던 모든 순간들이 가장 소중하다.

- 어느덧 KBO 7번째 시즌인데 마운드에서 공략 당하지 않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나?

▲ 특별한 방법은 없다. 처음 왔을 때부터 지금까지 해왔던 나만의 루틴을 지키려 한다. 상대에 따라 많은 것을 변화시키기보다는, 지금까지 잘 해 왔던 부분을 계속 유지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

- KBO리그 심판들이 꼽은 최고의 직구를 보유하고 있다. 본인은 자신의 구종과 구위를 어느 정도로 평가하는가?

▲ 내 생각에도 나 자신의 첫번째 구종은 직구인 것 같다. 나뿐만 아니라 많은 선수들이 같은 생각으로 직구를 가장 자신있는 구종으로 생각할 것 같다. 하지만 직구가 매일 좋을 수는 없다. 그날의 상황에 따라 다르기 마련이다. 어떤 날은 직구가 좋고, 어떤 날은 변화구가 좋은 날도 있기에 그러한 상황에 대비해서 슬라이더와 커브 등 변화구를 대비책으로 꾸준히 연마하고 있다.

- 지난해 최고령 20승을 거둘 수 있던 원동력은 무엇일까?

▲ 나이를 생각하지는 않는다. 경쟁력 있는 내 몸 상태를 유지한다면 문제는 없다고 생각한다. 지난해 22승은 내 뒤에 좋은 수비와 좋은 타격을 해주는 동료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타이트하게 경기가 진행되면 아무래도 마운드에서 힘든 부분이 많은데, 야수들이 초반에 점수를 차곡차곡 뽑아주고, 좋은 수비를 통해 투수에게 편안한 상황을 만들어줬다. 그렇지 않았으면 20승은 불가능했다.

- 본인이 생각하는 두산의 강점은? 그리고 올해도 작년 같은 활약과 성적을 기대해도 될까?

▲ 우리의 공격적인 스타일이 너무 좋다. 그리고 '형', '동생' 안에 함께 어울리는 분위기, 선배에 대한 어린 선수들의 '존경'과 선배들 또한 어린 선수들을 '존중'하는 모습에서 진정 '하나의 팀'이라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그것이 두산베어스의 가장 큰 강점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아직은 이른 시점이기에 섣불리 예상할 수는 없지만, 지금까지 해왔듯이 모두가 열심히 승리를 위해 하루하루를 잘 만들어 간다면 이번 시즌에도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사진=더스틴 니퍼트/두산 베어스 제공)


뉴스엔 주미희 jmh0208@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탁재훈 “돈 때문에 신정환 머리통 때린 적 있다”
조승우 父 조경수 굴곡진 삶, 위장이혼에 대장암 투병까지
안민석 의원 “故 김광석 딸 장례도 안 치르고 화장, 해명 필요”
김나영, 펜션 뺨치는 평창동 집 “부의 상징, 로망 이뤘다”
‘완벽한 베이글女’ 양정원, 비키니 입고 수분 충전
김성주 논란, 자업자득인가 마녀사냥인가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보그맘’ 박한별, 가슴 성형 질문에 “프랑스에서 공수했다”

‘썰전’ 유시민 “240번 버스기사 논란, 욕먹어야 할 사람은 기자”

‘류현진 연인’ 배지현 아나운서 “사랑한다면 머리숱 문제없어”

[어제TV]‘최강배달꾼’ 고경표♥채수빈 키스 폭격 후 닥친 이별

탁재훈 “돈 때문에 신정환 머리통 때린 적 있다”

[결정적장면]박한별 정수리칩 vs 아이비 잉어문신, 극과극 목욕신(보그맘)

[어제TV]‘보그맘’ 박한별, 윤활유 마시는 쇳덩어리 그녀

조승우 父 조경수 굴곡진 삶, 위장이혼에 대장암 투병까지

美언론 “류현진 불펜행 놀랍지 않아, 적합성은 의문”

[어제TV]‘정글’ 김병만 없는 병만족, 신선한 재미로 우려 지웠다

[이슈와치]“만남은 계속, 결혼은 연기” 박유천, 끊이지 않는 파혼설

[무비와치]‘범죄도시’ 윤계상, 악역에 올인하느라 놓쳐버린 한가지

[이슈와치]콜린퍼스는 뭔 죄? ‘킹스맨2’ 논란 낯부끄러운 참사

[TV와치]‘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독일 3인방에게 배우는 여행자의 자세

[TV와치]‘내 방 안내서’ 박신양, 국민배우의 두번째 예능 도전

‘다시 만난 세계’ 해피엔딩도 새드엔딩도 아니었다[종영기획③]

범인 쫓다 시청자 놓쳐버린 ‘다시 만난 세계’[종영기획①]

자신만만 ‘왕은 사랑한다’ 왜 제2의 해품달 되지 못했나[종영기획]

[스타와치]‘불한당→살기법’ 설경구, 지천명에 맞이한 반전

‘사랑의 온도’ 믿고 보는 서현진, 오해영은 풀어야 할 숙제[첫방기획②]

‘구해줘’ 홍자매 전여빈 “..

사이비 종교 구선원에 잠입해 취재하던 반전 정체의 소유자. 전여빈은 이 홍소린 캐..

공형진 “가성비 대비 연기 잘하는 배..

‘이름없는여자’ 최윤소 “배종옥, 얼..

“더이상 사고 없다” 고개 숙인 신정..

박경혜 “영화 ‘1987’ 촬영, 김태리..

‘왕사’ 윤아 “조교된 임시완 면회, ..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