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리디아 고-주타누간의 한 목소리 ‘우승 기대 안해’
2017-02-16 09:01:05

 
[뉴스엔 주미희 기자]

리디아 고와 주타누간이 우승을 크게 기대하지 않는다는 듯한 뉘앙스를 풍겼다.

리디아 고(19 뉴질랜드)와 아리아 주타누간(21 태국)은 2월16일(이하 한국시간)부터 19일까지 나흘간 호주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주 그랜지 더 로열 애들레이드 골프클럽(파73/6,681야드)에서 열리는 2017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두 번째 대회 'ISPS 한다 호주 여자 오픈'(총상금 130만 달러, 한화 약 14억9,000만 원)에 출전한다.

리디아 고는 LPG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세계 랭킹 1위라고 해서 매주 우승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며 우승에 대한 생각을 크게 하지 않는 듯한 반응을 보였다.

세계 랭킹 1,2위 리디아 고와 주타누간의 시즌 첫 만남이 이번 대회의 가장 매력적인 요소 중 하나.

주타누간은 "올해는 전혀 순위에 대한 걱정을 하지 않을 것이다. 올해 다른 사람들이 많은 기대를 할 것 같은데 나의 기대에 부응하는 플레이를 하고 싶다"고 밝혔다.

또 "작년과 비교하려고 하지 않을 것이다. 2017년이 2016년과 같을 수는 없을 것 같다. 그저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 코스에서 행복하고 즐기는 것이 내가 해야 할 일"이라고 덧붙였다.

주타누간은 지난 2016시즌 5승을 기록하며 무관에 그친 리디아 고(4승)를 제치고 올해의 선수상, 상금왕을 차지했다.

주타누간과 리디아 고는 친구이기도 하면서 라이벌이기도 하다. 특히 이번 해부터 리디아 고가 주타누간의 코치를 맡고 있는 개리 길크리스트 코치를 영입하면서 더욱 재밌는 그림을 연출하게 됐다.

길크리스트 코치는 주타누간을 비롯해 청야니(28 대만), 펑샨샨(27 중국) 등의 코치도 맡고 있는 베테랑이다.

리디아 고는 "펑샨샨은 (코치를 교체하는 일이) 매우 간단하고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옳은 결정이 됐으면 좋겠다. 현재 진전하고 있는 것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리디아 고는 경쟁이 여자 골프에 좋은 점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긍정적으로 내다봤다. 리디아 고는 "아리아는 정말 대단한 한 해를 보냈다. 재능이 있는 선수를 보는 것은 굉장한 일이며 모두를 더 열심히 하게 한다. 그런 식으로 서로 배우는 점도 있다고 생각한다"며 "우리의 좋은 경쟁은 게임을 성장시키고 여자 골프를 키울 수 있는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한다. 여자 골프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으며 많은 훌륭한 롤모델이 있다"고 설명했다.

안타깝게 1,2라운드에서 리디아 고와 주타누간의 맞대결은 볼 수 없다. 리디아 고는 장하나(24 BC카드), 브룩 헨더슨(19 캐나다)과 오전 5시44분에 이미 1라운드를 출발했고, 주타누간은 디펜딩 챔피언 노무라 하루(24 한화,일본), 찰리 헐(20 영국)과 함께 오전 10시34분에 1라운드를 시작한다.(자료사진=왼쪽부터 리디아 고, 아리아 주타누간)

뉴스엔 주미희 jmh0208@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순진녀★, 한꺼풀 벗기니 히스테리+왕따 만행의 이중성
30억원 날린 쇼핑중독 여가수 L, 슈퍼카도 두번 교체 흥청망청
이파니 남편 서성민 “부모님 결혼 반대에 집 나와..6년째 못 보고 있다”
‘그것이 알고 싶다’ 부산 배산 여대생 살해범, 소름돋는 반전
이효리♥이상순 부부, 소개팅서 서로 마음에 안들었던 이유는?
김우빈 비인두암 투병 충격, 전문의가 말하는 완치율
은행에 사표 던진 후 240억 대박, 테라로사 김용덕 대표 자세 남달랐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카리스마 넘치...

은행에 사표 던진 후 240억 대박, 테라로사 김용덕 대표 자세 남달랐다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여의도 휴지통]

‘섹션’ 이상민, 前부인 이혜영 컴백 소식에 당황 “편집권 남용”

‘그것이 알고 싶다’ 부산 배산 여대생 살해범, 소름돋는 반전(종합)

30억원 날린 쇼핑중독 여가수 L, 슈퍼카도 두번 교체 흥청망청[여의도 휴지통]

이파니 남편 서성민 “부모님 결혼 반대에 집 나와..6년째 못 보고 있다”

日 “섹시퀸 안신애 영향? 한 선수가 미니스커트 차림으로 연습”

순진녀★, 한꺼풀 벗기니 히스테리+왕따 만행의 이중성[여의도 휴지통]

미란다 커♥에반 스피겔, 비밀결혼식 올린 자택 들여다보니 ‘입이 떡’[파파라치컷]

트와이스 아이돌그룹 브랜드평판 1위, 방탄소년단도 제쳤다

[포토엔화보] 김서형-김옥빈-전혜진 ‘칸의 밤 뜨겁게 수놓은 韓여우들’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민망할 정도로 뜨거웠다”(칸 인터뷰)

[스타와치]‘뉴스룸’ 송강호, 국민이 지켜줘야 할 진짜 배우

[무비와치]감당할 수 있겠어? ‘박열’ 속 불량한 이제훈

[어제TV]‘썰전’ 유시민, 문재인 정부 지지율 꽃길에 “불안하다” 이유, 왜?

[무비와치]감당할 수 있겠어? ‘박열’ 속 불량한 이제훈

[포토엔화보]새신부 차예련 ‘시종일관 행복한 미소’

[포토엔화보]‘하차가 영화’ 권상우 ‘초고가 차 직접 운전해 등장’(추리의 여왕)

[어제TV]‘빛나라 은수’ 개과천선 박하나, 자수로 징역형받나

문희준, 논란에 입열었다 “사실관계 떠나 내 불찰, 팬들께 죄송”(입장 전문)

설경구 “‘불한당’, 흥행여..

설경구, 그에겐 칸행 티켓을 선사한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 어떤 ..

‘대립군’ 이정재는 어떻게 수양대군..

‘터널’ 김민상 “순수함 그 자체인 ..

전혜진 “여배우는 왜 기호로만 쓰일까..

‘불한당’ 설경구 “박찬욱감독 영접,..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민망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