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기돈 크레머 & 크레메라타 발티카 5월31일 내한공연, 그 의미는?
2017-02-17 19:13:11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 기돈 크레머와 크레메라타 발티카가 창단 20주년 기념 월드투어를 2월부터 북미, 유럽, 아시아에서 펼친다. 한국에는 5월의 끝자락인 31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로 찾아온다. 이번 내한 공연이 지닌 특별한 점을 포커싱한다.

■ 거장의 70세
새로운 시도를 멈추지 않는 바이올린 거장 기돈 크레이머는 올해로 70세를 맞았다. 16세에 라트비아 콩쿠르에서 우승한 뒤 거장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문하에 들어갔고, 이후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3위, 파가니니 콩쿠르 우승, 차이코프스키 콩쿠르 금메달로 국제무대에 자신의 이름을 각인시켰다. ‘파가니니의 환생’이란 별명이 붙을 정도로 현란한 테크닉, 독특한 해석과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바이올리니스트”라는 명성을 떨쳐왔다. 지난해 9월 BBC음악매거진에서 ‘가장 위대한 바이올리니스트 20’을 선정했는데 고인이 된 다비드 오이스트라흐, 야사 하이페츠, 프리츠 크라이슬러, 예후디 메뉴힌, 나탄 밀슈타인에 이어 6위를 차지했다.

▲ 기돈 크레이머
▲ 크레메라타 발티카
▲ 지휘자 안드라스 켈러
■ 창단 20주년
그의 50세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1997년 발트 3국에서 온 23명의 젊은 연주자들이 ‘크레메라타 발티카’라는 이름으로 뭉쳤다. 일시적으로 창단됐던 이 단체는 이제 크레머의 음악적 영감을 실현시켜주는 동반자가 됐다. 연주횟수만 연간 60~70회에 이르며 유수의 레이블을 통해 발매한 20장이 넘는 음반은 그래미상, 에코상을 안겨줬다. 올해는 크레메라타 발티카의 20주년이다.

■ 특별한 지원군

기돈 크레머의 오랜 친구인 바이올리니스트 겸 지휘자 안드라스 켈러가 콘체르토 부다페스트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이끌고 내한해 ‘크레메라타 발티카 20주년 연합 오케스트라’라는 이름으로 뭉친다. 이들은 무소르그스키 ‘전람회의 그림’을 비롯해 공연 1부에서 연달아 연주되는 바흐 ‘두 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협주곡’과 필립 글래스 ‘바이올린과 첼로를 위한 이중 협주곡’을 들려준다. 기돈 크레머가 각각 안드라스 켈러(바이올린), 기드레 디르바나우스카이테(첼로)와 협연하는 곡이다.

■ 의미깊은 프로그램

18세기 바로크 시대의 바흐와 21세기 현대음악의 필립 글래스는 300년의 시간차만큼이나 스타일이나 작곡 기법이 매우 다르지만 두 작품은 모두 ‘춤’이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신고전 발레의 거장 조지 발라신은 바흐의 두 대의 바이올린을 위한 협주곡으로 ‘콘체르토 바로코’를 만들었고, 글래스는 네덜란드 댄스시어터의 발레 ‘스완 송(Swan Song)’(2010년)을 위해 더블 콘체르토를 작곡했다. 발레 안무가들에게 깊은 영감을 준 2곡을 비교하며 듣는 것도 묘미가 될 전망이다. (사진 = 크레디아 제공)

뉴스엔 객원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김희선 “딸 연아, 강호동 아들 시후와 같은 학교”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김민우 부인 지난 7월 별세, 뒤늦게 알려져

‘내 딸의 남자들2’ 소진, 연인 에디킴 언급에 당황 “여기까지만..”

[결정적장면]김희선 “딸 연아, 강호동 아들 시후와 같은 학교”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김민우 부인상, 혈구탐식성 림프조직구증 뭐길래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사치세 탈출’ 노리는 양키스, 베탄시스-워렌 트레이드?

송중기♥송혜교, 중국 언론 통해 공개된 청첩장 ‘순백의 美’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청춘시대2’ 박은빈 “성추..

박은빈이 '청춘시대2' 속 문효진과 같은 피해를 입은 사람들이 보낸 메시..

‘대장 김창수’ 조진웅 “송승헌은 고..

‘범죄도시’ 감독 “마동석은 똑똑한 ..

‘청춘시대2’ 신현수는 왜 지우의 “..

‘명불허전’ 김아중 “로맨스 연기 쑥..

‘유리정원’ 신수원 감독 “희귀병 수..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