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14일 개막, ‘예측 불허’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파헤치기
2017-01-13 11:53:31

[뉴스엔 김재민 기자]

아프리카 축구의 축제가 열린다.

'2017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이 1월 14일(이하 현지시간)부터 가봉에서 열린다. 본선에 합류한 16개국이 아프리카 정상을 향한 3주간의 여정에 돌입한다.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은 아프리카 대륙의 축구 국가대항전이다. 4년에 한 번씩 열리는 월드컵, 유로 대회, 아시안컵과 달리 2년에 한 번씩 열리는 것이 특징이다. 유럽 축구 시즌이 한창 진행 중인 시점에 열리는 탓에 유럽 축구팀들을 울상 짓게 하는 대회이기도 하다.

아프리카 대륙 대항전이지만 국가대표에 발탁되는 선수 대다수가 유럽 리그에서 활약하는 만큼 경기 수준도 상당히 높다. 특히 피에르 에메릭 아우바메양(보루시아 도르트문트), 리야드 마레즈(레스터 시티), 모하메드 살라(AS 로마) 등 빅리그를 주름잡는 스타들이 국내 축구팬들에게는 다소 생소한 국가대표 유니폼을 입고 뛰는 모습을 지켜보는 것도 색다른 재미다.

빅클럽의 관심을 받는 유망주들을 지켜볼 기회이기도 하다. 아탈란타에서 맹활약 중인 '제2의 야야 투레' 프랑크 케시(코트디부아르)를 비롯해 케이타 발데 디아오(SS라치오, 세네갈), 본래 첼시 소속인 베르트랑 트라오레(아약스, 부르키나파소) 등이 이번 대회에 출전한다.

조별예선 편성만 봐도 만만치 않은 대진이 쏟아진다. 특히 B조에는 FIFA 랭킹 40위 내에 포함된 세네갈(33위), 튀니지(36위), 알제리(39위)가 한 조에 묶여 치열한 순위 싸움이 예상된다. A조에 속한 개최국 가봉은 FIFA 랭킹 108위로 이번 대회 본선 진출국 중 가장 순위가 낮지만 슈퍼스타 아우바메양의 이름값에서 나오는 바이브가 있다.

네이션스컵은 우승팀을 쉽게 예측할 수 없다. 고만고만한 팀들이 많아 유난히 이변이 많은 대회다. 역대 최다 우승팀은 7회 우승 이집트다. 이집트는 1990년 이후 단 한 번도 월드컵 본선에 진출하지 못했지만 네이션스컵에서는 유독 강했다. 이집트는 2006년부터 대회 3연패를 달성하기도 했다. 이후 2012년 축구 변방이었던 잠비아가 우승을 차지했고 1년 만에 열린 2013년 대회에서는 나이지리아, 지난 대회는 코트디부아르가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 우승팀은 아프리카 챔피언 자격으로 2017년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에 나서게 된다. 가봉의 뜨거운 태양 아래서 우승의 영광을 누릴 팀은 어디일지 주목된다.(자료사진=2013년 우승팀 나이지리아 우승 세리머니)

※ 2017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조편성(괄호 안은 FIFA 랭킹)

A조: 가봉(108), 기니 비사우(68), 카메룬(62), 부르키나파소(53)
B조: 세네갈(33), 알제리(39), 튀니지(36), 짐바브웨(103)
C조: 모로코(57), 코트티부아르(34), 콩고민주공화국(49), 토고(90)
D조: 우간다(73), 말리(64), 가나(54), 이집트(35)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뜨사’ 박혜진 “잘못된 성교육 받고 자란 어른들이 문제”

‘마이웨이’ 임동진 “급성 뇌경색으로 쓰러져..3일 넘기기 힘들다고”

‘마스터키’ 송민호X김종현, 이수근 라인 아이돌 출격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마이웨이’ 임동진 딸 임예원 “父와 부녀 연기? 불편해”

임동진 “뇌경색 후 반신불수, 현재 좌측 소뇌 30%만 정상”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정우택 “국회의원한테 그 따위로 해”vs함승희 “지금 반말하냐”

‘MAMA’ 男女가수상 후보 공개, GD부터 아이유까지 ‘대상급 라인업’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고인범, 도지한에 “내 아들에 손을대?” 분노 (종합)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윤계상 “‘굿와이프’ 덕 슬..

윤계상이 '굿 와이프' 덕에 슬럼프를 극복했다고 고백했다. 영화 '..

이동휘 “여친 정호연에게 더 다정할 ..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이상인 “아들 태어나자마자 눈물, 제2..

‘부라더’ 마동석 “외모포기자, 20살..

‘청춘시대2’ 박은빈 “성추행 피해자..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