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폭탄 테러 충격’ 아리아나 그란데 위로하는 남친 맥밀러, 애틋한 재회[...

호날두♥조지나 로드리게스, 비키니 입고 은밀한 호텔 데이트[파파라치컷]

‘부부→이웃사촌’ 졸리, 피트 동네로 이사..호화저택 들여다보니[파파라...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前남친과 재결합..레스토랑서 입맞춤 포착[파파...

수현 ‘말하는대로’ 출연 소감 “부족한 내 이야기에 공감 감사, 걱정 사라졌다”
2017-01-13 08:38:52

 
[뉴스엔 황혜진 기자]

배우 수현이 JTBC ‘말하는 대로’ 출연 소감을 밝혔다.

수현은 1월 12일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My heart is full. 용기를 내어 여러분 앞에 섰는데 부족한 저의 이야기에 공감해주시고 격려와 응원, 마음 따뜻해지는 글들을 남겨주셔서 정말 감사드려요”라는 감사 인사와 함께 마음을 표현한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직접 눈을 마주하고 가까이에서 이야기하며 오히려 걱정이 사라지고 맘이 행복해지는 시간이었어요. Thank you”라며 녹화 당시를 회상하며 함께한 이들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수현은 ‘말하는 대로’에 토크 버스커로 출연, 비움과 멈춤을 주제로 꾸밈없는 진솔한 이야기로 교감과 공감을 이끌어내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수현은 지난해 영화 ‘다크 타워’ 크랭크업 이후 작품들을 검토하며 차기작을 준비하고 있다.(사진=수현 인스타그램)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미란다 커♥에반 스피겔, 비밀결혼식 자택 사진 보니 ‘입이 떡’
한혜진♥차우찬 과거 발언 재조명 “키 183cm 이하로 만난 적 없다”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마리텔’ 유시민 “대통령 후보 거론? 웃자고 하는 이야기 안했으면”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순진녀★, 한꺼풀 벗기니 히스테리+왕따 만행의 이중성
30억원 날린 쇼핑중독 여가수 L, 슈퍼카도 두번 교체 흥청망청
이파니 남편 서성민 “부모님 결혼 반대에 집 나와..6년째 못 보고 있다”

칸의 여신들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카리스마 넘치...

‘입대’ 빈지노, 삭발한 머리 감싸 쥐고 좌절 “아, 일어나버렸다”

미란다 커♥에반 스피겔, 비밀결혼식 자택 사진 보니 ‘입이 떡’[파파라치컷]

미초바, 오늘(29일) 입대 빈지노와 작별의 키스 “이 또한 지나가리라”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前여친, 現여친까지 셋다 같은 아파트, 화병날 파트너체인지 [여의도 휴지통]

김병기 의원 “서훈 후보자 6번 신원 재검증, 北에 유서 쓰고 가”

한혜진♥차우찬 과거 발언 재조명 “키 183cm 이하로 만난 적 없다”

‘마리텔’ 유시민 “대통령 후보 거론? 웃자고 하는 이야기 안했으면”

日 “섹시퀸 안신애 영향? 한 선수가 미니스커트 차림으로 연습”

윤소이♥조성윤, 행복한 오스트리아 신혼여행 사진 공개

[포토엔화보]소녀시대 수영 ‘운전 솜씨 보여주는 대형SUV’

[포토엔화보] ‘팔색조’ 판빙빙 ‘레드카펫마다 변하는 4色 헤어스타일’

[스타와치]임시완은 음주돌? 술=금기어 선언한 사연

[TV와치]전세계 사로잡은 로버트 켈리 가족 ‘슈퍼맨’ 고정 안될까요?

‘엽기적인 그녀’ 주원은 군입대전 어떤 작품을 남겼나[첫방기획]

[어제TV]‘아버지가 이상해’ 센언니 이유리, 센며느리 변신 시작 ‘기대감 ↑’

[포토엔] 호아킨 피닉스-린 램지 감독 ‘남우주연상-각본상 싹쓸이’(칸영화제)

칸영화제 폐막 韓수상 실패, 니콜키드만 ‘70주년특별상’

[포토엔HD]엑소 백현 세훈 ‘하트도 예쁘게’

‘마리텔’ 유시민 “대통령 후보 거론? 웃자고 하는 이야기 안했으면”

설경구 “‘불한당’, 흥행여..

설경구, 그에겐 칸행 티켓을 선사한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 어떤 ..

‘대립군’ 이정재는 어떻게 수양대군..

‘터널’ 김민상 “순수함 그 자체인 ..

전혜진 “여배우는 왜 기호로만 쓰일까..

‘불한당’ 설경구 “박찬욱감독 영접,..

‘불한당’ 임시완 “칸 찬사, 민망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