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신성우 측 “12일 16세연하 연인과 비공개 결혼, 축복 부탁”
2016-12-02 10:04:02

[뉴스엔 황혜진 기자]

테리우스라는 애칭으로 사랑받아온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신성우가 품절남이 된다.

12월 2일 소속사 만파식적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신성우는 오는 12일 오후 7시 서울 쉐라톤 그랜드워커힐 비스타홀에서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한다. 예비신부는 16세 연하로 신성우와 4년간 교제했다.

결혼식은 일반인 예비신부와 양가 친지들을 배려, 취재진에 비공개로 진행된다.

소속사 측은 "신성우씨를 늘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결혼후 행복한 가정을 꾸릴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두사람에게 아낌없는 축복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1992년 1집 앨범 '내일을 향해'로 데뷔한 신성우는 가수와 연기 활동을 병행하며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사진=만파식적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세븐’ 허경영, 자택 관광료 10만원..女 민감한 부위 스킨십까지
‘뭉쳐야뜬다’ 정형돈, 투병중인 母에 “한 번이라도 눈 뜨고 말하기를.....
독도 운동화 신은 강다니엘, 남다른 독도 수호법
김사랑 美노천카페 각선미, 할리우드배우 착각할뻔
채림 결혼 3년만 엄마 됐다, 남편 가오쯔치 아이 사진 첫 공개
오리온, 귀순병사에 초코파이 100박스 선물 ‘가장 먹고 싶어’
“활짝 열린 강재형 국장실” MBC아나운서들 단체 짜장면파티 인증샷
YMC 측 “워너원 팬들에 도시락 요구? 오해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세븐’ 허경영, 자택 관광료 10만원..女 민감한 부위 스킨십까지

엄태웅 딸 지온, 꼬까옷 입은 귀요미 ‘눈웃음이 아빠 판박이’

‘뭉쳐야뜬다’ 정형돈, 투병중인 母에 “한 번이라도 눈 뜨고 말하기를..”

김사랑 美노천카페 각선미, 할리우드배우 착각할뻔

독도 운동화 신은 강다니엘, 남다른 독도 수호법

‘강식당’ 백종원, 오므라이스 레시피 공개..안재현 “반하겠다” 감탄

‘세븐’ 허경영, 7억원 롤스로이스 자차 아니었다 “난 무소유”

고지용♥허양임, 점점 닮아가는 동안 부부(Ft.붕어빵승재)

채림 결혼 3년만 엄마 됐다, 남편 가오쯔치 아이 사진 첫 공개

[결정적장면]‘라스’ 김동준 “송승헌 소지섭과 술친구, 새벽 5시까지 마셔”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강철비’ 정우성 “‘무도’..

정우성이 영화 홍보를 통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

장서희 “결혼 질문 늘 받지만 지금 삶..

‘부암동’ 이준영 “연기 호평에도 불..

‘이번생은’ 정소민 “원래 수비적 성..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