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난 양성애자” 커밍아웃 엠버 허드, 여전한 고혹미[포토엔]

제니퍼 허드슨 36kg 감량 몸매 유지 ‘다이어트의 교과서’[파파라치컷]

레오나르도 다빈치 예언, 인류는 정말 4006년 대홍수로 멸망할까(서프라이...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

[어제TV]‘푸른바다의 전설’ 이지훈 악역 등판, 전지현 해칠까 ‘불길한 기운’
2016-12-02 06:40:07

 
이지훈이 이민호의 의붓형으로 악역등판한 동시에 이민호와 전지현의 애틋한 관계를 알게 되며 갈등을 예고, 불길한 기운을 더했다.

12월 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6회(극본 박지은/연출 진혁)에서 허치현(이지훈 분)은 심청(전지현 분)을 차로 치며 허준재(이민호 분)와 재회했다.

앞서 지난 방송에서 모친 강서희(황신혜 분)가 의붓아들 허준재의 행방을 찾은 사실을 알고, 핸드폰을 가로채며 그 속내에 의문을 더한 허치현은 이날 방송에서 허준재와의 과거사를 통해 악역 등판했다.

허준재를 미행하다가 심청을 차로 친 허치현은 심청을 찾아 병원까지 달려온 허준재와 재회했고, 의붓형제의 만남은 불꽃 튀는 기싸움으로 번졌다. 허준재는 허치현이 자신을 미행한 사실을 눈치 챘고, 그 때문에 심청이 교통사고 당한 사실을 알고 분노했다. 그와 함께 의붓형제의 과거사가 드러났다.

2006년 허치현은 허준재(박진영 분)가 소중히 간직해 온 부친 허일중(최정우 분) 모친 모유란(나영희 분)과 함께 찍은 가족사진 액자를 깨트렸고, 허일중 앞에서는 실수라고 변명했지만 허준재 앞에서는 사악한 미소로 본색을 드러냈다. 격분한 허준재는 허치현에게 주먹을 날렸고, 허일중은 허치현 편을 들었다. 그 일을 계기로 허준재는 가출했다.

허치현의 악행이 허일중 허준재 부자지간을 갈라놓은 결정적인 사건이었던 것. 이어 허치현은 부친 허일중이 허준재를 찾고 있음을 알고도 허준재와 다시 만난 사실을 알리지 않는 모습으로 모친 강서희와 크게 다를 것 없는 악역임을 분명히 했다.

그 사이 강서희는 허준재가 가출 후에도 지속적으로 연락해 온 방부장이 허일중에게 “저 준재 만났다. 회장님께서 만나보고 싶어 한다는 말도 전했는데 아직 시간이 필요한가 보다. 다시 만나서 설득해 보겠다”고 보고하는 것을 도청으로 들었고, 방부장에게 살인범 마대영(성동일 분)을 보내는 것으로 섬뜩한 악행을 계속했다.

400년 전 담령(이민호 분)의 절친한 벗으로 인어 세화(전지현 분)를 숨겨주다가 죽음을 맞은 방부장이 현재에서도 마대영에 의해 죽음을 맞을 불길한 예감을 더하는 가운데 이날 방송말미 에필로그를 통해서는 허치현과 만나 교통사고 합의하며 허준재를 사랑한다고 고백하는 심청의 모습이 위기감을 고조시켰다.

심청은 허치현이 “사고를 낸 것도 놀랐는데 피해자가 제 동생 아는 분이라 너무 놀랐다. 저 준재랑 가족이다”고 말하자 막장드라마를 기억하고 허치현이 주는 돈을 냉큼 받으며 “물벼락 싫어서 돈봉투 받았지만 허준재랑 못 헤어진다. 허준재 가족, 나 허준재 사랑해. 그렇게 알아요”라고 허준재를 향한 사랑을 고백했다.

이미 강서희는 마대영에게 허준재를 없애라며 살인청부까지 한 상태. 앞서 마대영과 몇 번이나 마주친 심청이 이번에는 허치현에게 허준재를 향한 사랑까지 고백하며 강서희 허치현 모자의 타깃이 될 것을 암시 이어질 전개에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사진=SBS ‘푸른 바다의 전설’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사내 비밀연애 남주혁♥이성경, 애드리브로 뽀뽀할 때부터 알아봤어야
지드래곤, 눈빛에서 느껴지는 퇴폐미 ‘시선강탈 문신’
‘미생’ 윤태호 작가, 찬조연설서 눈물 “문재인이어야 하는 이유”
‘라디오쇼’ 정다은 “남편 조우종과 최근 싸워, 상처받았다”
김소영 아나운서, 결혼 하루 앞두고 물오른 꽃미모 ‘오상진이 빠질만’
비욘세♥제이지 부부 1350억 대저택 항공사진 ‘어마어마하네’
77세 알파치노, 37세 여자친구와 해변의 비키니 애정행각
클라라, 해변서 뽐낸 아찔 비키니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애플힙’

알콩달콩 예비...

도봉순커플, 사...

단발이 예뻐~

큐티섹시 걸스...

‘미생’ 윤태호 작가, 찬조연설서 눈물 “문재인이어야 하는 이유”

‘그것이 알고싶다’ 전두환부터 지만원까지, 5.18은 어떻게 왜곡됐나(종합)

‘프로듀스 101 시즌2’ 1차 투표 오늘(29일) 오전11시 마감..첫 탈락자 누굴까

‘오승환 6연속 세이브 ERA 4.50’ STL, CIN에 승리

사내 비밀연애 남주혁♥이성경, 애드리브로 뽀뽀할 때부터 알아봤어야

‘SNL9’ 김민교X정이랑, 문재인 홍준표 “이보세요” 논란 패러디 ‘폭소’

지드래곤, 눈빛에서 느껴지는 퇴폐미 ‘시선강탈 문신’

‘라디오쇼’ 정다은 “남편 조우종과 최근 싸워, 상처받았다”

김소영 아나운서, 결혼 하루 앞두고 물오른 꽃미모 ‘오상진이 빠질만’

[TV와치]‘윤식당’ 윤여정X이서진 파전, 라면 잇는 효자 신메뉴되나

아이돌출신 최정윤 남편 윤모씨, 주가조작혐의로 구속

[스타와치]‘박보검도 김구라도 인정한’ 차태현, 이쯤되면 국민 호감남

[이슈와치]‘흑인 비하 논란’ 개그라는 이름으로 포장해서야

[포토엔HD] 주상욱-차예련 ‘우리 곧 결혼해요, 행복한 하트포즈’(공항패션)

[포토엔화보] ‘공항이 런웨이’ 장근석 출국 ‘그만 소화 가능한 핑크 패션’(공항패션)

‘석조저택 살인사건’ 고수vs김주혁 제대로 붙는다, 쫄깃 미스터리(종합)

홍현희, 흑인비하 논란 7일만 직접 사과 “상처입은 분들께 죄송”(입장 전문)

정우성 측 “前소속사 前대표 심각한 불법행위로 해임, 현재 소송 진행중”(공식)

‘걱정말아요 그대’ 논란 속 전인권 “난 표절 안해, 마음대로 생각하세요”

美매체 “렉시 톰슨, 벌타 관련 확실한 입장 밝혀라”

‘석조저택 살인사건’ 김주혁..

김주혁이 스스로 쓴소리를 날렸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감독 정식..

‘추리의 여왕’ 김현숙 “최강희, 사..

‘우리 갑순이’ 최대철 “무용→연기,..

‘석조저택 살인사건’ 고수 “외모보..

‘힘쎈여자 도봉순’ 박형식 “제아 멤..

‘우승’ 김민선 “타수 차 여유있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