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니콜 키드먼, 50대 믿기 힘든 비키니 몸매..복근+각선미까지[파파라치컷]

멜 깁슨, 35세연하 여자친구와 손잡고 거리 데이트[파파라치컷]

영원한 울버린 휴 잭맨, 피부암 이기고 건강한 모습 포착[파파라치컷]

‘마초’ 제이슨 스타뎀, 만삭의 20세 연하 여친과 해변산책[파파라치컷]

최강희 감독, AFC 올해의 감독 선정..손흥민은 수상 불발
2016-12-02 07:04:57

 
[뉴스엔 김재민 기자]

최강희 감독이 아시아 최고의 감독으로 선정됐다.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은 12월 2일(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에미레이츠 팰리스에서 열린 '2016 AFC(아시아축구연맹) 애뉴얼 어워드'에서 올해의 남자 감독상을 받았다.

전북의 2016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끈 최강희 감독은 데구라모리 마코토 일본 올림픽대표팀 감독, 우치야마 아츠시 일본 U-19 대표팀 감독을 제치고 2016년 최고의 감독으로 인정받았다. 한국에서는 2013년 최용수 현 장쑤 쑤닝 감독 이후 첫 수상자다.

AFC는 공식 홈페이지에 최강희 감독의 수상 소감을 공개했다. 최강희 감독은 "전북 팬들, 특히 알 아인 원정까지 찾아와준 팬들의 응원이 아니었다면 받을 수 없는 상이다"며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해 정말 기쁘며 팬들의 지지에 감사한다. 또 결승에 오르기 까지 정말 열심히 뛰어준 선수들에게도 감사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AFC 올해의 남자 선수상'은 알 아인의 챔피언스리그 결승행을 이끈 에이스 오마르 압둘라흐만이 받았다. 전년도 수상자인 손흥민이 후보에 오른 'AFC 올해의 아시아 해외파'에는 오카자키 신지(레스터 시티)가 선정됐다.(사진=최강희/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하늬, 비키니도 기죽일 래시가드 국가대표급 몸매 4컷
김민희-홍상수 ‘나란히 커플링끼고 칸 나들이’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오상진, 아내 김소영 아나운서에게 차려준 아침식사 ‘신혼의 남편 손길’
김소영 아나운서, 오상진 위한 신혼 첫 밥상 공개 “맛 200번 보며 사투”
설리 반전 비키니 자태, 깡마른 몸매에 남다른 볼륨감 ‘김민준이 반할만’
과거 딴남자와 딴짓하던 B 대시에 “섹시 연상녀도 아니면서”
‘협찬의 악녀’ 미시탤런트 A, 똥기저귀 먹튀 안면몰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칸-악녀 주역들

칸의 여인 김민...

카리스마 넘치...

강렬한유혹 프...

[포토엔HD] 권해효-조윤희 부부 ‘칸 레드카펫 위 미소만발’

이하늬, 비키니도 기죽일 래시가드 국가대표급 몸매 4컷[포토엔]

[포토엔] 김새벽 ‘설레는 칸 레드카펫’

이혜훈 의원, 박근혜 전 대통령 거울방 보도에 “오싹했다”

[포토엔HD] 김민희-홍상수 ‘나란히 커플링끼고 칸 나들이’

[단독포착]김민희-홍상수 감독, 칸 명품거리 쇼핑중 (뉴스&칸)

김소영 아나운서, 오상진 위한 신혼 첫 밥상 공개 “맛 200번 보며 사투”

[포토엔] 김새벽 ‘과감한 시스루도 청순하게 소화’

[포토엔HD] 홍상수 감독 ‘그 후’ 포토콜 ‘부부와 연인’

오상진, 아내 김소영 아나운서에게 차려준 아침식사 ‘신혼의 남편 손길’

[단독포착]김민희-홍상수 감독, 칸 명품거리 쇼핑중 (뉴스&칸)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뮤직 어워드 韓 그룹 최초 수상 영예

[뮤직와치]싸이 타블로도 자랑스러워하는 방탄 빌보드 입성, 수상못해도 K팝 새역사

[포토엔]구혜선 ‘안재현과 결혼 1주년, 신혼의 행복을 그림에 담았어요’

OCN 마의 6% 돌파, 그 어려운 걸 ‘터널’이 해냅니다[종영기획①]

‘터널’ 허성태 “정호영 아역, 제가 봐도 닮았더라고요”(인터뷰)

[스타와치]‘수트너’ 지창욱 캐스팅 약해? EP 놀라게 한 뒷모습

[어제TV]‘무한도전’ 욜로~욜로~ 하다 골로 간다

[무비와치]‘불한당’ 섹시한 전혜진에 놀라셨나요

이세창, 13세 연하 여친에 프러포즈 현장 공개 “결혼해줄래?”

‘터널’ 김민상 “시청자 사..

김민상이 시청자들의 사랑에 연신 쑥스러운 미소를 보였다. '터널'을 통..

‘터널’ 허성태 “살인마 이미지 벗는..

‘그거너사’ 이서원 “수지→조이→한..

‘컴백’ 아이콘 “공백기 길어 재데뷔..

‘옥자’ 안서현 “칸 여우주연상? 상..

‘고래고래’ 조한선 “조진웅에 카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