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최강희 감독, AFC 올해의 감독 선정..손흥민은 수상 불발
2016-12-02 07:04:57

 
[뉴스엔 김재민 기자]

최강희 감독이 아시아 최고의 감독으로 선정됐다.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은 12월 2일(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에미레이츠 팰리스에서 열린 '2016 AFC(아시아축구연맹) 애뉴얼 어워드'에서 올해의 남자 감독상을 받았다.

전북의 2016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끈 최강희 감독은 데구라모리 마코토 일본 올림픽대표팀 감독, 우치야마 아츠시 일본 U-19 대표팀 감독을 제치고 2016년 최고의 감독으로 인정받았다. 한국에서는 2013년 최용수 현 장쑤 쑤닝 감독 이후 첫 수상자다.

AFC는 공식 홈페이지에 최강희 감독의 수상 소감을 공개했다. 최강희 감독은 "전북 팬들, 특히 알 아인 원정까지 찾아와준 팬들의 응원이 아니었다면 받을 수 없는 상이다"며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해 정말 기쁘며 팬들의 지지에 감사한다. 또 결승에 오르기 까지 정말 열심히 뛰어준 선수들에게도 감사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AFC 올해의 남자 선수상'은 알 아인의 챔피언스리그 결승행을 이끈 에이스 오마르 압둘라흐만이 받았다. 전년도 수상자인 손흥민이 후보에 오른 'AFC 올해의 아시아 해외파'에는 오카자키 신지(레스터 시티)가 선정됐다.(사진=최강희/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트리플 A서 시작?’ 황재균, 5호 홈런으로 무력 시위
“류현진, 피홈런 아쉽지만 건강했다” 美 현지 무난한 평가
이지아 조부 故김순흥 알고보니 친일파, 친일인명사전+김구 숙청명단 등재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십상시 문건’ 박관천 “‘할배’ 김기춘, ‘할매’ 박근혜 지시로 청와...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

큐티섹시 걸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류현진, 피홈런 아쉽지만 건강했다” 美 현지 무난한 평가

김소연♥이상우, 봄맞이 커플화보 “스태프 위해 저녁식사 자리 마련”

美 “홈런 황재균, 강력한 쇼 불구 트리플 A서 시즌 시작”

이다해, 미용실서 머리하는 모습마저 화보 ‘세븐이 반한 미모’

이지아 조부 故김순흥 알고보니 친일파, 친일인명사전+김구 숙청명단 등재

정미홍 “세월호 천막 불도저로 밀어버리고파, 몇명 위해 수천억 써야하나” 막말 논란

박민영, 아름다운 마카오의 여인 ‘청순미 물씬’

‘원스텝’ 한재석 “아내 박솔미와 동병상련 느껴, 큰 힘 된다”(인터뷰)

[어제TV]첫방 ‘귓속말’ 지성→이보영, 부부의 복수극 배턴터치 성공적

‘트리플 A서 시작?’ 황재균, 5호 홈런으로 무력 시위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백진희 측 “윤현민과 지난해 4월부터 열애, 드라마로 가까워져”(공식)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이번엔 걸크러쉬” 걸스데이가 말한 #몸매관리 #재계약 #라이벌(일문일답)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장미관, 절친 김우빈에게 쓴 ..

애초 딸을 바라셨던 어머니는 둘째 아들을 얻자 '장미관'(張美寬)이란 예..

김민석 “‘피고인’ 하며 피폐해져.....

박병은 “‘암살’ 속 제 얼굴, 기억 ..

‘피고인’ 엄현경 “내 연기는 40점....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와 현실 브..

전인지 “갤러리들 응원이 큰힘, 기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