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톱스타 H양, 고향에 섹시 여친있는 흑인선수에 밀애를[여의도 휴지통]

방송인 D의 산후조리원 추태, 세상 그렇게 살지 맙시다[여의도 휴지통]

크리스틴 스튜어트, 새 동성연인과 쇼핑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샤론스톤, 새 남친 생겼다 ‘해변 수영복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어제TV]‘썰전’ 유시민 vs 전원책, 탄핵에 부쳐 뭐가 같고 뭐가 달랐나
2016-12-02 06:01:01

 
[뉴스엔 이민지 기자]

유시민과 전원책, 판을 읽는 고수들 답게 대통령 3차 대국민담화를 날카롭게 분석하며 의견을 모으는가 하면 각자의 성향이 다른 만큼 앞으로의 상황 예측도 달랐다.

12월 1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는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대국민담화를 분석했다.


두 사람이 동의한 부분은 박근혜 대통령의 3차 대국민담화문이 이전과 달리 '똑똑한 누군가'가 도움을 줬다는 것. 전원책은 "그걸 보고 내가 무릎을 쳤다. 이거 머리 좋은 사람이 붙었구나"라고 말했고 유시민 역시 "지금까지 박근혜 대통령 담화문을 다 봤는데 이번께 가장 정밀하게 짜여져 있었다"고 평가했다.

박근혜 대통령이 대국민담화를 통해 퇴임을 선언하고 항복한 것처럼 보이지만 자신의 대통령 임기를 채우고 탄핵도 막을 묘수를 냈다는 것에 의견을 같이 한 것이다. 동시에 개헌까지 언급한 담화문이라는 것도 공통된 분석이었다.

그러나 앞으로의 예측에 대해서는 이견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먼저 국민들의 반응이다. 매주 토요일 광화문에서 대규모 촛불집회가 진행되고 있다. 5차까지 진행된 촛불집회에는 매주 서울에서만 100만명 이상의 사람들이 참여하고 있다. 그러나 전원책과 유시민은 향후 국민들의 반응을 달리 예측했다.

전원책은 "현재 80% 이상의 국민들이 물러나라고 이야기한다. 그런데 분노는 시간이 가면 무뎌진다. 나도 분노하지만 포기해 그런지 화도 잘 안난다. 국민들이 다 손가락질 하고 내려오라고 하지만 분노의 강도는 옅어질거다"고 예상했다.

반면 유시민은 "이 여론은 대통령의 특정 행위가 아니라 인격 그 자체가 문제가 된거다. 대통령이 물러나고 안 보이면 분노가 사라질텐데 탄핵이 좌절되면 대통령은 계속 인사도 하고 해외 순방간다. 볼 때마다 뿔딱지가 선다. 안 잊혀진다"고 예측했다.

유시민 작가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상황이다. 내가 우려하는건 우리 사회가 지금 압력솥이다. 뚜껑을 뚫어야 김이 빠진다. 하야, 탄핵이 다 안되고 구멍이 막히게 되면 에너지가 어디로 튈거냐. 그게 불안하다"고 평화집회의 향방이 변할 수 있다는 예상도 내놓았다.

탄핵의 가결 여부에 대해서도 두 사람의 생각은 달랐다. 두 사람은 12월 2일 탄핵안 표결이 어렵다는데는 의견을 함께 했지만 전원책은 "9일도 물건너 갔다. 탄핵안 발의하면 도끼로 자기 발등 찍는 셈이 된다"고 말했고 유시민은 "9일 탄핵안이 처리될 것이라 말하기 어려워졌지만 9일도 안될거라고 보긴 어렵다"고 탄핵안 가결 가능성을 엿봤다.

전원책은 "이번주 중에 여론조사 결과가 나온다. 만에 하나라도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4% 지지가 다시 7-8%까지 올라간다면 비박은 더 많이 흔들릴거다. 반등이 시작됐다는 것만 보여줘도 흔들린다"고 탄핵안 가결에 대한 부정적인 의견을 밝혔다.

앞서 유시민은 탄핵안이 부결됐을 경우에 대한 예측으로 "지금 상황은 야당과 정부여당이 충돌해 탄핵을 하는게 아니라 압도적 다수의 국민들이 사임하거나 탄핵해라는거다. 야당을 스톱시킬 수 있지만 국민들은 아니다"며 "국민 대 대통령의 직접 대결로 치닫을 것"이라고 예측하기도 했다.

탄핵 소추안 발의 시기에 대해서도 전원책은 "야당이 사실 시기를 한번 놓친거다. 거국내각총리를 제안했을 때 받았으면 되는데 놓친거다"며 "진작 밟았어야 하는데 정치인들이 하야니 뭐니 시간만 낭비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유시민은 "지금은 국민을 보호하지 못하고 직무유기하고 범죄를 저지른 대통령은 탄핵해 쫓아내는걸 한번 봐야 한다"며 "'뉴스룸'에서 태블릿PC를 보도한게 불과 5주 전이다. 5주 만에 탄핵안을 만들었으니 빠르게 온거다"고 생각을 밝혔다.

한 사안에서도 다른 분석과 예측을 내놓는 유시민과 전원책은 '썰전'의 존재 가치 이유이기도 하다. 다양한 시각을 시청자들에 제시하는 것은 그 자체로 재미를 주는 동시에 넓은 시각을 가질 수 있게 돕기 때문이다. (사진=JTBC 썰전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노무현의 동지 문재인 vs 동업자 안희정, 왜 다른 길 걷나
故 이은주, 오늘 12주기..소속사 대표와의 앳된 모습 공개
‘갈비뼈 부상’ 박소현 “혼자 있었으면 죽었을 것”
심석희 동영상 보니, 조해리 “나쁜 손 버릇 또 나와” 판커신에 분노
손석희vs안희정, 20분 이어진 설전 인터뷰 어땠길래
이태임 ‘살 쪽 빠진 8등신 몸매’
한은정 “술 취하면 옷벗는 주사 있다, 집에 보안업체 직원 출동한 적도”
이규혁 “영재센터, 장시호-김동성 연인관계서 시작” 막장 폭로전

      SNS 계정으로 로그인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상큼발랄 레드...

행복한 신혼부...

‘갈비뼈 부상’ 박소현 “혼자 있었으면 죽었을 것”

[가온차트]손성득, 안무가상 수상 영예 “방시혁-방탄소년단 감사”

故 이은주, 오늘(22일) 12주기..소속사 대표와의 앳된 모습 공개

[가온차트] 여자친구, 1월 음원상 수상 “새 앨범 열심히 준비중”

임지안 “여동생, 목포 택시 살인사건 피해자..억울해 글 남긴다”

‘김과장’ 측 “괄시 받던 경리부, 남궁민 필두로 변한다”[오늘TV]

손석희vs안희정, 20분 이어진 설전 인터뷰 어땠길래

심석희 동영상 보니, 조해리 “나쁜 손 버릇 또 나와” 판커신에 분노

[포토엔]마마무 솔라 ‘우아한 화이트 드레스’

박인비,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 “한국 가치 높일수 있도록..”

안소희, ‘싱글라이더’ 전과 후로 나뉠 배우[윤가이의 별볼일]

[스타와치]‘은밀하게..’ 김수현, 원작 싱크로율 100% ‘인생 캐릭터’

방탄소년단 밝힌 #선주문70만장 #세월호기부 #유리천장가사논란(일문일답)

좋은 배우 김민희 VS 나쁜 사람 김민희[윤가이의 별볼일]

류화영, 악플러들에 일침 “진흙탕 개싸움 만들어야 속 시원하실 것”

[TV와치]‘화랑’ 발연기 걱정 무색, 방탄소년단 뷔 연기에 눈물날줄이야

[포토엔화보]소진-효린-가인-현아 ‘4人4色, 시상식 방불케한 미모 대결’

‘화랑’ 이다인 “견미리의 딸, 몇배 더 잘해야 한다는 부담”(인터뷰)

나란히 선 홍상수-김민희, 허리에 손 올린 다정한 포즈[포토엔]

美 빌보드, 방탄소년단 ‘봄날’ 극찬 “빌보드 新기록 핫100 진입 기대”

‘싱글라이더’ 안소희 “이병..

안소희가 믿고 보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소망을 밝혔다. 영화 '싱글라이더&#..

‘루시드드림’ 김준성 감독 “박유천,..

‘눈길’ 김새론 “원빈 ‘아저씨’ 행..

강혜정에게 전성기란 “40대 안된 나, ..

신원호 감독 “‘감옥’ 소재 블랙 코..

‘싱글라이더’ 이병헌 “제작자 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