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아이유, 이효리에 야한 속옷 선물 “엉덩이 보이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여목사와 전직 사제의 충격적인 추문(종합)

[결정적장면]SNL9 이채영 “새로운 가슴 이미지 얻어간다” 소감

강다니엘 “어릴 때 못생겼다고 왕따 심하게 당해”

[TV와치]‘슈퍼스타K’ 길 송곳같은 심사평, 독설가 이승철 빈자리 채웠다
2016-12-02 06:02:01

[뉴스엔 배효주 기자]

리쌍 멤버 길이 정곡을 찌르는 날카로운 심사평으로 '독설' 이승철 빈자리를 채우고 있다.

12월 1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 2016'에서는 준결승에 오른 TOP4 조민욱, 김영근, 이지은, 박혜원이 결승 진출권을 두고 대결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경연 주제는 바로 김건모 노래를 자신의 스타일로 소화하라는 것. 이에 각 도전자는 자신의 음색과 색깔에 알맞은 김건모 노래를 선곡했다. 이 과정에서 김건모가 출연해 도전자들의 선곡에 도움을 주고 노래를 코치하기도 했다.

김건모는 본인의 개성이 잔뜩 묻어난 곡들에 대해 "부담스러울 수밖엔 없을 것"이라고 걱정하면서도, 도전자에게 알맞은 코치로 애정을 듬뿍 드러냈다. 특히 김건모는 '미안해요'를 선곡한 박혜원에게 "절대 가사에 빠지면 안 된다. 울면 안 된다. 그럼 산타 할아버지가 선물을 안 준다"고 농담하며 긴장을 풀어주기도 했다. 또 '아름다운 이별'을 고른 조민욱에게 "가사를 참 잘 썼지. 이별이 아름다울 수가 없잖아"라며 자신의 명곡에 자부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날 준결승전 무대에서 이지은은 'Singer'로 곡을 들었다 놨다 좌지우지하며 좌중을 사로잡았다. 이에 심사위원 평균 점수 94점으로 최고점을 득점했다. 파워풀한 그의 무대에 심사위원들의 극찬이 쏟아졌지만 평소 깐깐하게 심사하기로 소문난 길의 의견은 달랐다.

길은 "저만 좀 이상한 것 같다"며 "저는 오늘 TOP4가 김건모 선배님의 미션이 버겁지 않나 생각한다. 제가 이지은이란 보컬은 잘 안다. 실력은 튼튼하게 마무리했지만, 도입부 감정 표현이 버겁지 않았나 싶다. 하지만 저는 냉철하게 말씀드려야 한다. 잘 들었다"고 따끔하게 말했다.

'미안해요'를 애절하게 소화한 박혜원에게도 마찬가지였다. 길은 "정말 잘 들었다. 슬픈 노래를 부를 때 가수들이 이야길 하는 게 '슬픈 노래를 정말 슬프게 부르면 안 된다'는 것"이라며 "입가에 웃음을 머금고 부르기도 하는데 그런 표정은 좋았다"고 칭찬했다. 그러나 "도입부에선 급해지더니 나중엔 감정을 주체하지 못 했는지 명곡의 감정선을 깨뜨린 것 같다. 하지만 한 걸음 나아지고 있다는 게 보기 좋다"는 날카로운 평을 내놨다.

김범수 역시 길의 평가에 동의했다. 그는 "냉정한 평가가 오늘 참가자들에게 중요한 이야기일 수 있다. 프로 무대에선 이보다 더 냉정한 평가 받을 것"이라며 "그러나 김건모 선배님 무대를 커버한다는 자체가 대견하다. 유일무이한 뮤지션이기 때문이다. 그런 부분을 높이 칭찬하고 싶다. 원곡에 버금가는 무대였으면 좋았겠지만, 멋진 원곡에 미치지 못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번 '슈퍼스타K 2016' 시즌에 긴장감이 없다고, 또 출중한 실력자가 없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그간 '슈퍼스타K'의 전매특허였던 악마의 편집이 아예 사라지면서 화제성도 잃은 게 사실. 그러나 이날 만큼은 국민가수 김건모의 무대를 소화하려는 '준 아마추어'들의 실력이 빛났고, 이들에게 쓴소리 단소리로 응원과 채찍을 선사하는 길의 날카로운 심사평이 눈길을 끌었다.(사진=Mnet 슈퍼스타K 2016 캡처)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

      SNS 계정으로 로그인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결정적장면]김희선 “딸 연아, 강호동 아들 시후와 같은 학교”

김재범, 결혼 앞둔 예비신랑의 훈훈한 비주얼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마녀의 법정’ 몰카 피해 충격 현실에 시청자 격분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뮤직와치]뉴이스트W의 초동 신기록, 눈물 먹고 자란 팬덤의 파괴력

엘르X다코타, 패닝 자매의 파리 패션위크 나들이[포토엔]

얼굴 찌푸린 수지의 노래연습, 국민첫사랑의 반전 비글미

[어제TV]“왜 키스 잘해?” 전소민 오늘도 거침없는 연애검찰(런닝맨)

‘그것이 알고싶다’ 동화사 S사찰 주지스님의 성폭행 혐의와 멸빈된 서의현 스님(종합)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무비와치]문근영 주연 미스터리물에 4대강 등장한 이유(22회 BIFF)

[22회 BIFF]“후배들한테 배워야” 장동건, 인터뷰에서 드러난 품격

[무비보고서]‘맨헌트’ 하지원, 男영화서도 돋보인 액션퀸

‘1박2일’ 김준호 “악플 달면 고소할거야” 구하라 팬에 도발

[22회 BIFF]“표현의 자유를” 문재인 대통령, 침체된 영화제에 새 숨결(종합)

고진영 “LPGA 직행 아직 모르겠다, 다음주 메이저 대회에 신경”(일문일답)

‘전체관람가’ 감독들의 영화 제작기, 예능이 될 수 있나[첫방기획]

‘언니는’ 김순옥의 승리, 막장도 아무나 쓰는게 아니야[종영기획]

‘신혼일기2’ 오상진♥김소영, 대타 투입의 좋은 예[첫방기획]

‘청춘시대2’ 박은빈 “성추..

박은빈이 '청춘시대2' 속 문효진과 같은 피해를 입은 사람들이 보낸 메시..

‘대장 김창수’ 조진웅 “송승헌은 고..

‘범죄도시’ 감독 “마동석은 똑똑한 ..

‘청춘시대2’ 신현수는 왜 지우의 “..

‘명불허전’ 김아중 “로맨스 연기 쑥..

‘유리정원’ 신수원 감독 “희귀병 수..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