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톱스타 H양, 고향에 섹시 여친있는 흑인선수에 밀애를[여의도 휴지통]

방송인 D의 산후조리원 추태, 세상 그렇게 살지 맙시다[여의도 휴지통]

크리스틴 스튜어트, 새 동성연인과 쇼핑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샤론스톤, 새 남친 생겼다 ‘해변 수영복 데이트 포착’[파파라치컷]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 “국민 70-80% 개헌 찬성” 손석희 갸우뚱(종합)
2016-12-01 21:33:00

 
[뉴스엔 이민지 기자]

박지원 비대위원장이 국민의당의 입장을 전했다.

박지원 국민의당 비대위원장이 12월 1일 방송된 JTBC '뉴스룸'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매끄럽게 합의를 못해 국민들께 죄송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탄핵은 상정에 의미가 있는게 아니라 통과에 목표를 두어야 한다. 오늘 상정해서 내일 표결하는게 비박계의 동의로는 얻을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도 비박계 의원들을 계속 설득하고 비박계 의원들이 주말을 보내면서 촛불의 민심과 지역 구민들의 민심을 확인하면 설득할 수 있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2일과 9일 이야기가 있었는데 절충안으로 5일 표결할 수 있도록 내일 본회의 시작 전 상정하기로 결정했고 두 야당에게 그것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그는 "물론 비난도 있을거다. 그러나 분노로 보면 대통령을 당장 끌어내려야 한다. 그렇지만 법적으로 탄핵안을 상정했을 때는 그 목표가 가결이다"고 덧붙였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2일도 9일도 불투명하다면 비박계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더 좋다고 했는데 두 야당에서 꼭 오늘 해야한다고 해서 비박계를 계속 설득했다. 비박에서는 7일까지만 참아달라고 했다. 우리도 그럴 수 없다 해서 5일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가능하면 가결의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9일로 했다는 건 알겠다. 5일로 당기는게 비판 여론의 의식해서가 아니라고 하셨다. 5일에 하면 가결 가능성이 더 있는 것도 아니라고 한다면 논리적 이유가 성립되지 않는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이에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두 야당과 함께 해야 한다. 그분들은 오늘 상정해서 내일 상정하자 했고 난 가결에 목표를 두자고 했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가 "박지원 비대위원장께서는 5일은 가결 어렵다고 보시는거냐"고 묻자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비박계 의원들과 다 접촉해봤는데 한결같이 어렵다고 했다. 그래서 더 생각해보라고 했다. 촛불과 민심이 당신들에게 갈 수 있다고 설득했기 때문에 고민할거다. 하지만 확실하게 가결된다는건 모른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이전 인터뷰에서 비박계가 탄핵에 동조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씀하셨다. 그래서 비박계가 비난을 한몸에 받을 것이기 때문에 야권이 겁낼 것 없다고 말씀하셨다"고 말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그때는 분노가 극에 올라있었다. 비박과 친박이 분열 상태였다. 그래서 우리가 압박할 수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개헌, 박근혜 대통령의 4월말 퇴진론으로 당론으로 결정해버렸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가 "그 당시에는 야권은 겁낼 것 없다 했지만 지금은 야권이 겁낼 상황이라는거냐"고 묻자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우리가 책임이 있다. 국민들은 여소야대인데 왜 그거 하나 처리 못하느냐 비난을 할거다. 나는 국회에서 부결되면 새누리당은 물론 야당에게도 국민적 비난과 책임이 따를거다"고 답했다.

손석희 앵커는 "일반적인 분석으로는 친박 비박이 한몸이 돼 4월 퇴진론을 이야기 하고 있고 청와대와의 교감이 없진 않을거라고 한다. 대통령이 4월 말 퇴진하겠다고 하면 야당은 어떻게 하냐"고 물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어쩔 수 없다. 우리는 다시 대통령의 퇴진을 위해 투쟁하는 수 밖에 없다. 그래서 내가 이런 이야기를 했다. '개헌을 목표로 해서 친박과 비박은 합쳐질 것이다. 분열도 해본 사람이 하지 새누리당은 분열 못한다' 내 예측이 맞았다"고 말했다.

이어 "만약 이번 3일 촛불, 지역구에서 활동할 때 의원들이 국민의 비난을 감수하면서도 탄핵을 반대했을 때, 또 대통령이 퇴진한다고 4월 말까지 기다린다고 하면 그 사이에는 엄청난 국민적 저항과 야당의 투쟁이 있을거다"고 말했다.

손석희 앵커는 "만일 대통령이 4월에 퇴진하겠다고 이야기 하면 개헌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나올거다. 세간에는 박 위원장은 개헌론자로 알려져 있다. 실례일 수 있지만 내심 기다리는 상황 아니냐"고 돌직구로 물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그렇지 않다. 지금 현재 개헌 문제는 문재인 민주당 전 대표가 개헌도 말하지 말자, 선 총리도 말하지 말자해서 이 지경에 왔다. 가장 강력한 실권자는 문재인 전 대표라고 보면 좋다. DJ 정부 때 이회창 총재와 똑같다고 하는데 그분이 총리 선임도 반대하고 개헌 문제도 반대했다. 탄핵안도 똑같다. 민주당이 반대하면 개헌이 안되는거다"고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를 언급했다.

손석희 앵커는 "개헌은 문재인 전 대표도 반대하지만 상당수 국민들도 마찬가지다"고 말했고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70-80% 국민은 개헌에 찬성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손석희 앵커가 "어느 조사인지 모르겠지만 일단 알겠다"고 말하자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찬반은 어디든 존재한다. 우리가 87년 체제를 종식할 때가 왔다는 공감대가 있다"고 다시 한번 주장했다.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개헌의 필요성은 느끼지만 물리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본다"며 "국민들도 그러하지만 비박계 의원들, 탄핵에 동참해줄 것을 간곡히 호소한다"고 말했다. (사진=JTBC 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설리, 팩하는 모습도 굴욕 없는 비주얼 ‘복숭아 피부 비결’
주원♥보아 비♥김태희...반전 핑크빛 소식 반가운 까닭
‘임신’ 마리옹 꼬띠아르, 이제는 확실히 보이는 D라인 ‘눈길’
‘더 킹’ 한재림 “故 노무현 탄핵-박근혜 클로즈업, 원래 더 셌는데...”
AOA 초아, 설현 수입 n분의 1 배분 논란 해명 “똑같이 나누면 안되죠”
‘K팝스타6’ 샤넌의 폭풍 눈물, 양현석 호기심 깨웠다..YG 품으로
‘엄마가 뭐길래’ 윤유선 자녀 “엄마, 드라마속 이미지와 180도 달라” ...
방송인 D의 산후조리원 추태, 세상 그렇게 살지 맙시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minvkfksgksmf 새누리 인원들로만 조사했나?? 2016-12-01
비인칭 주어 국민의 당은 새누리와 함께 해체해야 할 당. 탄핵보다는 개헌으로 내각제 해서 김무성과 함께 권력 잡고 싶은 생각 외에는 아무것도 없는 무리들. 이름 바꿔라. 배신의 당으로 2016-12-01
네법 멍청한 국민을 제외하고는 국민투표를 핫바지로 만들고 정치인들만 권력을 가지려는 꼼수인 내각제 개헌에 찬성하는 국민은 없다. 2016-12-01
네법 늦어질 수록 탄핵보다는 내각제 개헌이 유리할 것 같겠지만 국민들 쪽에서도 내각제 개헌에 대한 허구를 홍보하여 정치꾼들의 꼼수를 알릴 것이므로 헛된 욕심은 버리는 것이 좋을 것이다. 2016-12-01
네법 5년 단임제여서 그나마 정권 말기에라도 정권의 비리가 드러나는데 그마저도 감춰지라는 내각제 개헌인 것을 국민들이 모를 줄 착각한다면 국민수준을 너무 만만히 본 것이다. 2016-12-01
네법 헛소리 말고 지금에라도 최고 빠른 시일안에 탄핵을 탄핵을 상정해라. 부결되어도 그것은 탄핵 찬성한 국회의원들의 잘못이 아닐테니 국회의장이 직권상정이라도 하겠지... 그마저도 안된다면 정치꾼들을 위한 국회 필요 없으니 . 그 다음은 촛불민심이 국회를 해산하여 국민탄핵으로 갈 테니 2016-12-01
네법 이런 시국에 오직 정치꾼들만 위하고 헌법위에 군림하며 국정을 농단한 자를 탄핵하지 않는 국회는 국민은 필요없다. 국회 해산하고 국민이 직접 탄핵할 것이다. 하루라도 빨리 탄핵의결해라. 2016-12-01
네법 12.5일은 촛불민심이 국회해산 청구일이다. 2016-12-01
분기점 국민들은 탄핵이 먼저이다. 개헌은 국민투표로 천천히 하면 된다. 2016-12-02
분기점 박지원 내각총리하고 싶어 저러내 2016-12-02
난 문댕이 죄인 전적인동감! 박지원님은 언제나 진정성이 느껴집니다. 개헌해서 조직적으로 1인 제왕정치의 늪에서 해어 나와야 정치가 나아집니다. 2016-12-02
여우 박지원 너의 계산을 국민이 동의한다고 착각하지 마라!!! 개헌에 동의한적 없다. 탄핵안이 부결될 것을 걱정하는게 아니라 가결될 것을 더 걱정하는것을 누가 모르나?? 박근혜탄핵으로 더민주 문재인이 유리해지는 꼴은 못본다고 솔직하게 말해라!!! 국민은 4월까지 참지 않을것이며 더이상 나라가 망해가는 꼴을 볼 수 없다. 엑스맨 박지원은 국민의당에서 당장 빠져라 2016-12-02
ne****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그때는 분노가 극에 올라있었다. 비박과 친박이 분열 상태였다. 그래서 우리가 압박할 수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개헌, 박근혜 대통령의 4월말 퇴진론으로 당론으로 결정해버렸다"고 말했다. 2016-12-03
ne****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그때는 분노가 극에 올라있었다. 비박과 친박이 분열 상태였다. 그래서 우리가 압박할 수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개헌, 박근혜 대통령의 4월말 퇴진론으로 당론으로 결정해버렸다"고 말했다. 2016-12-03
ne**** 분열상태의 새누리당을 봉합하고 박근혜에게 숨통을 틔어준게 박지원임을 모르는 국민은 없다. 2016-12-03

싱글벙글 아육...

건강미 헬로비...

청순청순 한효...

실물여신 유이

‘낭만닥터 김사부’ 서은수 “끝나지 않길 바랐는데 아쉬움” 종영소감

주원♥보아 비♥김태희...반전 핑크빛 소식 반가운 까닭[이슈와치]

‘미씽나인’ 이선빈, 러블리 매력 앞세워 홍보요정 변신 ‘청순한 미모’

우승 김연경, 터키서도 태극기 두르고 기뻐해 눈길

‘낭만닥터 김사부’ 양세종 “서현진, 빨려 들어갈 것 같은 마력”(인터뷰)

한정애 의원, 朴대통령 측 주장에 “수첩사랑 남다른 분이..옳지 않아” 지적

설리, 팩하는 모습도 굴욕 없는 비주얼 ‘복숭아 피부 비결’

AOA 초아, 설현 수입 n분의 1 배분 논란 해명 “똑같이 나누면 안되죠”

‘임신’ 마리옹 꼬띠아르, 이제는 확실히 보이는 D라인 ‘눈길’[파파라치컷]

‘더 킹’ 한재림 “故 노무현 탄핵-박근혜 클로즈업, 원래 더 셌는데...”(인터뷰)

[TV와치]‘보이스’ 다 좋은데, 사건 해결은 하고 끝내줘라 진짜

[이슈와치]수지부터 견미리 모녀까지..1억원 이상 고액기부 ★ 살펴보니

[스타와치]“제게 최고의 선물” 비♥김태희 4년만 결혼, 프러포즈도 톱스타다웠다

[TV와치]‘냉장고’ 물고뜯는 비X알렉스 둘도 없을 전략적 브로맨스

[뮤직와치]“행복한척 하는 내가 싫어” 우리가 몰랐던 여린 스물넷 수지

[뮤직와치]‘솔로 데뷔’ 서현, 소녀시대 막내 10년이면 SM 이수만도 설득해

‘공조’ 김성훈 감독 “임윤아 장점? 발음 좋고 떨지 않는 배우”(인터뷰)

싸이 “비 신곡 ‘가장 큰 기쁨=김태희’ 어원에 소름”

‘더 킹’의 시작, 조인성과 한재림 감독의 소주한잔[왔다 조인성①]

‘더 킹’ 한재림 감독 “류준열 캐릭터, 먼저 하겠단 배우들 많았다”(인터뷰)

‘공조’ 현빈, 액션-사랑 모..

멋진 슈트를 빼입고 사람들을 거느린 채 백화점 복도를 걷는 현빈의 모습을 상상하..

‘더 킹’ 한재림 감독 “류준열 캐릭..

‘사랑하기 때문에’ 차태현 “1가구 1..

‘공조’ 김성훈 감독 “임윤아 장점? ..

‘더 킹’ 류준열이 밝힌 SNS와 안티팬..

‘오마이금비’ 허정은, 오지호 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