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故신해철 측, 집도의 집행유예 판결에 불복 ‘오늘(1일) 항소’
2016-12-01 15:48:34

 
[뉴스엔 황혜진 기자]

가수 고(故) 신해철 측이 집도의에 대한 1심 판결에 불복했다.

12월 1일 법조계에 따르면 신해철 측은 이날 법률 대리인을 통해 검사 측에 항소 의견을 전달했다. 1심 판결에 불복, 2심 상급법원에 다시 한 번 판단을 요구한 것.

고인의 집도의에 대한 판결은 지난 11월 25일 내려졌다. 재파부는 이날 서울 광진구 서울동부지법에서 진행된 집도의였던 K원장에 대한 선고기일에서 업무상 과실 치사 혐의로 금고 10월형,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다른 기소 이유인 업무상 비밀 누설 혐의에 대해서는 무죄라고 판단했다.

이후 고인의 아내 윤원희 씨는 예상했던 것보다 형량이 적게 나와 부당하다는 판단 하에 항소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고인은 2014년 10월 세상을 떠났다. K원장은 그해 고인의 장 협착 수술(위장관유착박리술)을 집도했는데, 고인의 소장과 심낭에 천공을 초래, 복막염 등을 유발한 혐의로 형사 기소돼 지난 1년간 재판을 받아왔다.(사진=고 신해철, KCA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진태 의원, 세월호 인양 속 과거 발언 재주목 “인양 반대했던 이유는.....
“미안합니다” 지성부터 고경표까지, 세월호 인양 성공 염원한 ★들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김선아 ‘못 본 사이 반 쪽이 된 몸매’

      SNS 계정으로 로그인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마이웨이’ 김세레나 “재벌들의 노리개 되는 느낌 싫었다”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김진태 의원, 세월호 인양 속 과거 발언 재주목 “인양 반대했던 이유는..”

한국, 후반 김신욱 조기 투입..후반 17분 0-1(4보)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한국, 후반 20분 황희찬 투입해 동점골 노려(5보)

한국, 중국 원정 첫 패배..공한증도 깨줬다

“미안합니다” 지성부터 고경표까지, 세월호 인양 성공 염원한 ★들(종합)

한국, ‘졸전’ 펼치며 중국에 0-1 무력패(종합)

신하균-김고은 결별, SNS에서 감지한 이별기운? 누리꾼 설왕설래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포토엔화보]‘노출 없어도 섹시한 그녀’ 김혜수 ‘단연 돋보이는 콜라병 몸매’

종영 ‘피고인’ 지성 정의실현, 엄기준 사형수 됐다 ‘권선징악’ (종합)

홍상수 부인 측 “억장 무너지는 심정, 지금도 홍상수 사랑하고 있다”

[뮤직와치]보란듯이 성공한 하이라이트, 아이돌 후배들에게 전하고픈 말

[포토엔화보]김연아vs박소담 ‘블루vs레드 수트핏 대결’

‘개봉 D-1’ 홍상수X김민희 ‘밤해변’ 예매율 0.8% 어쩌나

[포토엔]‘킬 힐에 휘청~’ 김연아 ‘놀란 표정도 귀요미~’

[포토엔]피고인 우현 ‘나 빵장이야~’(공항패션)

임시완 “입대? 숙제 못한 기..

임시완이 입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밝혔다. 영화 '원라인'(..

‘보이스’ 이하나, 장혁 뒷모습에 울..

‘복면’ 강남제비 봉구 “긴 무명시절..

‘보이스’ 백성현 “연관검색어에 #빨..

‘미씽나인’ 최태준 “발견된 적도 없..

한석규 “필모 중 최고인 영화? ‘8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