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결별설 미스터리 커플, 가족 빚잔치 끝내면 결혼하나[여의도 휴지통]

걸그룹 E양, 로드매니저와 열애에 빡친 사장님 “묻어버려” [여의도 휴지...

패셔니스타 A양의 폼생폼사 약물 의혹, 실성한듯 난동[여의도 휴지통]

가수 F, 미스코리아 여배우 납치해 산에 묻었으나 쇼생크탈출 소동[여의도 ...

‘골든디스크’ 예능 만든 김신영, 울렁증 엄살이었네요(종합)
2016-12-01 11:56:32

 
[뉴스엔 황혜진 기자]

역시 김신영다웠다. 김신영이 MBC FM4U '이루마의 골든디스크'마저 예능 프로그램으로 만들었다.

김신영은 12월 1일 방송된 '이루마의 골든디스크'에서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MBC 측이 지난 2002년부터 이어오고 있는 라디오의 창사기념 이벤트 패밀리데이를 준비한 가운데 MBC FM4U '정오의 희망곡'을 맡고 있는 김신영이 이날 하루 피아니스트 이루마 대신 '골든디스크'를 맡게 된 것.

남다른 예능감과 재치있는 입담을 뽐내기로 유명한 개그우먼이지만 주로 차분한 팝송을 선곡하며 조용한 분위기에서 청취자들과 소통하는 프로그램을 이끌다보니 초반에는 다소 긴장한 기색이 역력했다.

김신영은 이 프로그램 DJ를 맡게 된 것에 대해 "약간 울렁증이 오다 지금 좀 괜찮아졌다"고 털어놨다. 이어 "사실 나도 오늘 피아노를 치려고 했다. 근데 정말 루디(DJ 이루마)의 자리가 없어질 것 같아 참았다. '키스더레인'을 쳐볼까 했는데"라고 농담했다.

그러나 울렁증은 엄살에 불과했다. 중반부에 접어들며 긴장이 완전히 풀리며 훨훨 나는 듯한 모습을 보여준 것. 청취자가 메시지를 통해 배우 로빈 윌리암스를 닮았다고 말하자 김신영은 "이 이야기를 20년 전부터 많이 들었다. 또 MC스나이퍼 닮았다는 이야기도 많이 들었다"고 재치있게 받아쳤다. 또 "언니가 제일 웃기다"고 칭찬해주는 청취자에게는 "오늘 좀 진지하게 나왔는데 많이 웃겼냐"고 물어 웃음을 더했다.

가장 큰 웃음을 선사했던 대목은 지켜보는 사람들까지 흥겹게 만드는 립싱크였다. 이날 김신영은 산타나의 '마리아 마리아'를 직접 선곡했는데 보이는 라디오를 적극 활용, 귀여운 립싱크도 선보였다.

이에 청취자들은 "어디에서 이런 재간둥이가 뚝 떨어진 건지", "'골든디스크'를 예능으로 만드는 중", "조용한 사무실에서 웃음 참느라 힘들어요", "차분한 루디 방송 듣다가 신디 목소리 들으니까 기분이 더 업되네요" 등 호평을 쏟아냈다.

반면 청취자들의 사연을 소개할 때는 웃음기를 내려놓고 진지한 모습을 보이며 반전 매력을 뽐냈다. 고민을 털어놓은 청취자에게는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네기도. 김신영은 꿈이 없다고 말하는 아이를 걱정하는 청취자에게 "벌써부터 꿈이 있으면 피곤할 수도 있다"며 "난 어렸을 때 코미디 프로그램을 좋아해 아빠 엄마가 '얘가 커서 뭐가 될까'라고 생각했다고 한다. 근데 코미디언이 됐다. 본인이 좋아하는 걸 옆에서 지켜봐주시는 것도 좋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신영은 방송 말미 "오늘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며 "아무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은 아닌 것 같다. 오늘 하루 너무 행복했다. 내가 갖고 있었던 나만의 선물상자를 하나씩 열어놓은 것 같다. 많은 분들이 신디여서, 어려울 것 같지 않아 들었다는 분들도 있다. 내일부터 정상적인 '골든디스크'가 함께하니까 많이 사랑해주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MBC FM4U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진태 의원, 세월호 인양 속 과거 발언 재주목 “인양 반대했던 이유는.....
“미안합니다” 지성부터 고경표까지, 세월호 인양 성공 염원한 ★들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설리, 핫팬츠 입고 매혹적 표정+포즈 ‘관능미 넘치는 일상’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김선아 ‘못 본 사이 반 쪽이 된 몸매’

      SNS 계정으로 로그인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입대-제대 톱스...

‘마이웨이’ 김세레나 “재벌들의 노리개 되는 느낌 싫었다”

박은영 아나운서 “신현준 때문에 아직도 시집 못가”

김진태 의원, 세월호 인양 속 과거 발언 재주목 “인양 반대했던 이유는..”

한국, 후반 김신욱 조기 투입..후반 17분 0-1(4보)

김지원 아나, 세월호 인양에 “이렇게 하룻밤만에 할 수 있는 일을”

‘16kg 감량’ 심진화,탄수화물은 다이어트의 적이 아니다

한국, 후반 20분 황희찬 투입해 동점골 노려(5보)

한국, 중국 원정 첫 패배..공한증도 깨줬다

“미안합니다” 지성부터 고경표까지, 세월호 인양 성공 염원한 ★들(종합)

한국, ‘졸전’ 펼치며 중국에 0-1 무력패(종합)

신하균-김고은 결별, SNS에서 감지한 이별기운? 누리꾼 설왕설래

‘피고인’ 한지우, 5.9 투표 독려 화제 “이거 유행했음 좋겠다”

[포토엔화보]‘노출 없어도 섹시한 그녀’ 김혜수 ‘단연 돋보이는 콜라병 몸매’

종영 ‘피고인’ 지성 정의실현, 엄기준 사형수 됐다 ‘권선징악’ (종합)

홍상수 부인 측 “억장 무너지는 심정, 지금도 홍상수 사랑하고 있다”

[뮤직와치]보란듯이 성공한 하이라이트, 아이돌 후배들에게 전하고픈 말

[포토엔화보]김연아vs박소담 ‘블루vs레드 수트핏 대결’

‘개봉 D-1’ 홍상수X김민희 ‘밤해변’ 예매율 0.8% 어쩌나

[포토엔]‘킬 힐에 휘청~’ 김연아 ‘놀란 표정도 귀요미~’

[포토엔]피고인 우현 ‘나 빵장이야~’(공항패션)

임시완 “입대? 숙제 못한 기..

임시완이 입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솔직하게 밝혔다. 영화 '원라인'(..

‘보이스’ 이하나, 장혁 뒷모습에 울..

‘복면’ 강남제비 봉구 “긴 무명시절..

‘보이스’ 백성현 “연관검색어에 #빨..

‘미씽나인’ 최태준 “발견된 적도 없..

한석규 “필모 중 최고인 영화? ‘8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