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난 양성애자” 커밍아웃 엠버 허드, 여전한 고혹미[포토엔]

제니퍼 허드슨 36kg 감량 몸매 유지 ‘다이어트의 교과서’[파파라치컷]

레오나르도 다빈치 예언, 인류는 정말 4006년 대홍수로 멸망할까(서프라이...

존레논 아내 오노 요코에 전자발찌 린제이 로한까지, 희대의 악녀 TOP 11(...

‘씨네타운’ 변요한이 활발히 활동하던 SNS를 그만둔 이유(종합)
2016-12-01 11:51:21

 
[뉴스엔 김명미 기자]

변요한과 홍지영 감독이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촬영에 얽힌 에피소드를 밝혔다.

12월 1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 홍지영 감독과 변요한이 출연했다.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는 과거로 돌아갈 수 있는 10개의 알약을 얻게 된 남자가 30년 전의 자신과 만나 평생 후회하고 있던 과거의 한 사건을 바꾸려 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특히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는 전 세계 30개국 베스트셀러 1위 프랑스 작가 기욤 뮈소의 동명 소설을 최초로 영화화해 영화 관객들은 물론 원작 소설 팬들의 뜨거운 기대까지 한 몸에 받고 있다.

홍지영 감독은 "왜 변요한이었냐"는 질문에 "평소에 항상 주시했던 배우다. 독립영화 '소셜포비아' 등 훌륭한 작품에서 열연을 했고 '미생'에서도 결이 다른 연기를 보여줬다. 처음에는 김윤석 선배님과 어떤 외모적 싱크로율이 있냐는 게 기준이었는데, 처음으로 떠올린 인물이다. 다른 리스트가 없었다"고 밝혔다.

변요한 역시 "감독님과 식사를 했는데, 제 기억에 감독님은 아무 말씀 안 하시고 식사만 하셨다. 저도 아무 말을 하지 않았다"며 "저는 미리 책을 읽고 갔다. 긴 말이 필요 없었던 것 같다. 말씀을 잘 하시는 분들보다 맛있게 밥을 먹을 수 있는 분이라서 저는 되게 편안하기도 하고 믿음이 있었다"고 말했다.

특히 변요한은 함께 호흡하는 배우 김윤석에 대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이날 DJ 박선영은 "김윤석 씨가 '변요한 씨와 닮았다고 생각하는데, 변요한 씨 팬들이 기분 나빠할 것 같다'고 했더라"고 말했고, 변요한은 "전혀 기분 안 나빠한다.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선배님의 마인드와 배우의 발자취를 선배님과 닮아가고 싶다고 후배로서 느낀다. 팬들도 너무 좋아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선배와 호흡은 어땠냐"는 질문에 "제가 호흡이 어땠다 이렇게 말씀드리기도 그렇다"며 겸손을 표했다. 변요한은 "후배 입장에서 선배님이 너무 편안하게 해주셨다. 분명 포스도 있었지만, 이미 인생도 연기도 대선배님이라 부담감이 있었는데, 선배님이 정말 마음껏 뛰어놀 수 있게 해주셔서 저는 너무 재밌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이날 변요한의 진지한 모습에 한 청취자는 "변요한 씨 인스타그램에서 보던 것과 달리 수줍어하시는 것 같다"고 사연을 보냈고, 변요한은 라디오 생방송 분위기가 낯설어서 그렇다고 설명했다. 이에 박선영은 "막 놀다 가시라"며 "인스타그램을 이제 안 하신다고 들었는데, 그만둔 이유가 뭐냐"고 물었다. 박선영의 질문에 변요한은 "너무 집중하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재밌어서 시작했는데, 정말 재밌을 때까지 해보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이제는 후회 없다. 커트"라고 덧붙였다.(사진=SBS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사내 비밀연애 남주혁♥이성경, 애드리브로 뽀뽀할 때부터 알아봤어야
지드래곤, 눈빛에서 느껴지는 퇴폐미 ‘시선강탈 문신’
‘미생’ 윤태호 작가, 찬조연설서 눈물 “문재인이어야 하는 이유”
‘라디오쇼’ 정다은 “남편 조우종과 최근 싸워, 상처받았다”
김소영 아나운서, 결혼 하루 앞두고 물오른 꽃미모 ‘오상진이 빠질만’
비욘세♥제이지 부부 1350억 대저택 항공사진 ‘어마어마하네’
77세 알파치노, 37세 여자친구와 해변의 비키니 애정행각
클라라, 해변서 뽐낸 아찔 비키니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애플힙’

알콩달콩 예비...

도봉순커플, 사...

단발이 예뻐~

큐티섹시 걸스...

‘그것이 알고싶다’ 전두환부터 지만원까지, 5.18은 어떻게 왜곡됐나(종합)

‘미생’ 윤태호 작가, 찬조연설서 눈물 “문재인이어야 하는 이유”

사내 비밀연애 남주혁♥이성경, 애드리브로 뽀뽀할 때부터 알아봤어야

‘오승환 6연속 세이브 ERA 4.50’ STL, CIN에 승리

김소영 아나운서, 결혼 하루 앞두고 물오른 꽃미모 ‘오상진이 빠질만’

‘프로듀스 101 시즌2’ 어벤져스조 이변없이 승..강동호-라이관린 아쉬운 패배

[어제TV]‘윤식당’ 정유미, 안 예뻐할 수 없는 빨래여신 주방보조

[TV와치]‘윤식당’ 윤여정X이서진 파전, 라면 잇는 효자 신메뉴되나

‘티샷 정확도 100%’ 박인비, 2R 3타차 공동 4위(LPGA 텍사스 슛아웃)(종합)

[포토엔화보] ‘도대체 몇등신?’ 톱모델 한혜진 ‘어마무시한 신체비율’

아이돌출신 최정윤 남편 윤모씨, 주가조작혐의로 구속

[스타와치]‘박보검도 김구라도 인정한’ 차태현, 이쯤되면 국민 호감남

[이슈와치]‘흑인 비하 논란’ 개그라는 이름으로 포장해서야

[포토엔HD] 주상욱-차예련 ‘우리 곧 결혼해요, 행복한 하트포즈’(공항패션)

[포토엔화보] ‘공항이 런웨이’ 장근석 출국 ‘그만 소화 가능한 핑크 패션’(공항패션)

‘석조저택 살인사건’ 고수vs김주혁 제대로 붙는다, 쫄깃 미스터리(종합)

홍현희, 흑인비하 논란 7일만 직접 사과 “상처입은 분들께 죄송”(입장 전문)

정우성 측 “前소속사 前대표 심각한 불법행위로 해임, 현재 소송 진행중”(공식)

‘걱정말아요 그대’ 논란 속 전인권 “난 표절 안해, 마음대로 생각하세요”

美매체 “렉시 톰슨, 벌타 관련 확실한 입장 밝혀라”

‘석조저택 살인사건’ 김주혁..

김주혁이 스스로 쓴소리를 날렸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감독 정식..

‘추리의 여왕’ 김현숙 “최강희, 사..

‘우리 갑순이’ 최대철 “무용→연기,..

‘석조저택 살인사건’ 고수 “외모보..

‘힘쎈여자 도봉순’ 박형식 “제아 멤..

‘우승’ 김민선 “타수 차 여유있어 ..